9월의 TREND|RMR

URL복사

Let's Party with Chef's HMR

 

빗장이 풀린 듯 간편식의 행보가 급물살을 타고 있다. 간편함에 초점을 맞추던 초기와 달리 레스토랑에서만 먹을 수 있는 셰프의 특별 메뉴까지 마트 진열대에 등장하기에 이르렀다.

 

HMR을 넘어 ‘레스토랑 간편식’, ‘RMR’의 시대가 열리기 시작한 것.

유명 레스토랑 메뉴의 간편식과 밀키트 라인업이 속속 론칭되면서 식품 업계의 ‘셰프 모셔가기’ 경쟁은 갈수록 치열해지는 추세. 그 덕에 선택의 폭이 넓어졌다.

 

 

살아 있는 식감의 냉동 생면 국수와 쫀득한 도우의 냉동 피자, 특제 생면 파스타와 진한 풍미의 케이크까지, 그 종류와 품질이 진화하고 있다.

 

그중 유명 셰프들의 RMR 제품들로 작은 파티상을 차려보기로 했다. 조건은 구입과 조리 방법이 초간단할 것. 그리고 무조건 맛있을 것! 자, 이제 파티 시작이다.

 

명태회 비빔 막국수

유면가

매콤 새콤한 양념의 비빔 막국수. 가스트로 펍 <루이쌍끄>에서 프렌치 요리를 선보이다 지금은 <유면가>에서 면식을 선보이고 있는 이유석 셰프의 RMR 메뉴다. 메밀 생면을 삶아 참기름과 양념장, 코다리 무침을 넣고 비비면 완성. 깊은 풍미의 양념과 구수한 메밀 면의 조화가 식당에서 먹는 듯한 착각을 불러 일으킬 정도로 인상적인 완성도다. 구입처 마켓컬리.

 

까르보나라 파스타

도우룸

이준 셰프의 <도우룸>에 가지 않고도 그의 생면 파스타를 집에서 즐길 수 있는 RMR 밀키트 제품이다. 면을 삶고 동봉된 치킨 스톡과 소스를 넣어 함께 볶으면 파스타 2인분이 뚝딱 완성되는 초간단 레시피. 달걀 노른자와 치즈로 만들어 소스가 꾸덕꾸덕하고 진한 풍미가 특징. 통후추나 치즈를 더해 먹으면 그곳이 바로 레스토랑이다. 구입처 이마트.

 

마르게리타 피자

볼라레

토마토, 바질, 모차렐라 치즈, 3가지 재료로만 맛을 내는 마르게리타는 이탈리아 피자의 기본으로 꼽힌다. 이탈리아 유명 피체리아 출신인 정두원 셰프가 이끄는 <볼라레>의 시그너처 메뉴도 바로 마르게리타다. 완성된 형태의 냉동 제품으로 전자레인지나 에어프라이어로 데우기만 하면 끝. 질과 양, 두 마리 토끼를 잡는다. 구입처 현대식품관 투홈.

 

티라미수

있을:재

티라미수는 이재훈 셰프와 이재호 매니저 형제의 이탤리언 비스트로 <있을:재>의 시그너처 디저트 메뉴다.

티라미수를 급속 냉동해 맛과 형태를 그대로 보존한 RMR 제품으로, 에스프레소 향과 마스카르포네 치즈의 풍미, 부드러운 크림의 맛을 생생히 느낄 수 있다. 미리 냉장실로 옮겨놓고 식후 꺼내 먹으면 딱 좋다. 중후한 보디감이 있는 굿 페어링! 구입처 마켓컬리.

 

 

※ 본 콘텐츠는 레스토랑, 음식, 여행 소식을 전하는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바앤다이닝'과 식품외식경영이 제휴해 업로드 되는 콘텐츠입니다.    



배너

푸드&라이프

더보기
[메뉴개발 세미나] 경산 원조 온천골가마솥 국밥 & 바싹불고기·떡갈비 2종 비법전수
매출이 저조해 업종 변경을 고려하고 있는 이들을 위한 특별한 전수 창업 세미나가 오는 9월 21일(월)에 진행된다. 장터 소고기국밥의 시작이라는 ‘경산 온천골가마솥장터국밥’ 그대로 재현 오는 9월 21일, 하루 교육으로 식당 게시 바로 가능 비법전수 1+2 혜택 제공 ‘국밥’은 ‘가성비’ 한 끼 식사로, 술안주, 해장국으로도 접근성이 좋고, 계절도 안타 수요도가 높은 외식 아이템이다. 최근엔 배달 창업 아이템으로도 각광받고 있다. 이번 전수 교육은 국밥 중 대구식 장터 소고기국밥의 시작이라는 ‘경산 가마솥장터국밥’의 비법을 전수한다. 알지엠컨설팅 외식창업 전문가단이 향토음식점으로 지정받은 원조국밥 전문점을 비교·분석해 ‘경산 원조 가마솥국밥’의 맛을 그대로 구현, 교육장에서 직접 실습하여 제작한 요리를 시식하고, 검증된 레시피를 제공한다. ‘경산 가마솥국밥’은 감칠 맛 나는 진한 한우국물에 수육이 일품인 국밥으로, 소고기에 깔끔한 대파 향과 무의 시원한 맛이 배어있다. 대파, 무 등을 많이 사용하며 육개장에 비해 고사리, 말린 토란대가 적은 것이 특징이다. 또한 이번 비법 전수교육은 ‘온천골 가마솥국밥’과 함께 ‘바싹불고기’와 ‘떡갈비’ 등 두 가지 버전의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서초구, ‘확진자 방문’ 소상공인‧자영업자 최대 300만원 지원한다
서울 서초구는 코로나19 확진자 방문 및 동선 공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업체에 특별지원금을 지급할 방침이다. 이번 지원은 역학조사 후 확진자 동선이 공개되면서, 확진자가 다녀간 장소에 곧바로 방역조치를 하였음에도 동선 공개와 함께 상호명이 공개되어 소상공인‧자영업자의 영업에 어려움이 있어 지원하게 되었다. 확진자 방문업체 중 소상공인인 경우, 업체당 최대 300만원이 지원된다. 오는 9월24일까지 신청해야 하며, 이 금액은 임대료‧직원인건비로는 사용이 불가하다. 구는 여기서 한발 더 나아가 소상공인에만 지원금을 지급하는 것이 아니라, 확진자 동선에 상호명이 공개된 개별사업자(등록업체)까지 1회에 한해 100만원 지원을 해준다. 또, 사업주가 소상공인인 경우엔 중복으로 신청이 가능하며 사용에 제한이 없다는 장점이 있다. 서초구 특별지원의 접수기간은 올해까지이며 지원신청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서초구청 홈페이지(www.seocho.go.kr)에서 온라인 접수·진행된다. 문의는 소상공인인 경우 서초구청 소상공인 지원 콜센터(☎2155-5411), 일반 개별사업자는 지역경제과(☎2155-8703)로 할 수 있다. 조은희 서초구청장은 “코로나19 확진자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J-FOOD 비지니스

더보기
[이색 신사업]식품을 서점처럼 진열하면 어떨까? 日 기타노에이스 ‘카레 책장’ 화제
상품의 배치, 디스플레이는 소비자 구매심리에 지대한 영향을 미친다. 같은 상품이라도 어떻게 진열하는지에 따라 매출이 달라진다. 일본의 슈퍼마켓 체인 ‘기타노에이스(北野エース)’는 11년 전 레토르트 카레 상품을 마치 서점의 꽂혀있는 책처럼 표현했고, 현재 브랜드의 상징으로 자리 잡았다. 기타노에이스는 백화점 위주로 매장을 전개하는 식료품 슈퍼마켓 브랜드이다. PB 상품만 800종이 넘는 풍부한 상품 구색으로 지방에 가야 구할 수 있는 식자재도 찾아볼 수 있다. 현재 전국에 약 90개 점포를 운영 중이다. 고르는 즐거움이 있는 카레 책장 ‘카레 책장(카레나루혼다나, カレーなる本棚®)’은 기타노에이스가 2009년 도쿄 이케부쿠로에 위치한 도부백화점에 입점하며 다량의 카레 제품을 어떻게 진열하면 효과적일까 고민하다 탄생한 아이디어다. 기타노에이스는 일찌감치 간편식 시장의 성장가능성을 보고 레토르트 제품군을 확대한 상황이었다. 당시 근무하던 담당자가 작은 진열공간에 300종류에 달하는 카레 제품을 소비자들이 고르기 편하게 할 방법을 연구하다 제품을 책처럼 측면으로 꽂아봤다. 기존 진열방식보다 5~7배 많은 제품이 할당된 진열대에 들어갈 수 있었다. 기존에 볼 수 없