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 한식 셰프와 국산 식재료의 만남, 청년한식당

지난 5월 20일, 한식문화관에 한식에 대한 애정과 새로운 아이디어로 똘똘 뭉친 20인의 청년 한식당 오너 셰프가 모였다.

 

농림축산식품부가 주최하고 한식진흥원이 주관하는 ‘청년 한식당 국산 식재료 지원’ 사업 공모를 거쳐 선정된 이들이다.

 

이날 한식진흥원과 업무협약 을 맺은 셰프들은 향후 전체 식재료의 50%를 국산으로 사용한 한식 신메뉴를 선보일 예정 이며, 메뉴 개발에 필요한 제반 경비와 조리법 저작권료, 홍보 비용 등을 지원 받는다.

 

 

서울은 물론 부산, 구미, 남원, 멀리 제주도까지 전국에서 모인 20인의 청년 한식 셰프를 위 해 한식진흥원은 특별한 자리도 마련했다.

 

바로 국산 식재료를 생산하는 농가와의 만남. 청 년농업인연합회와 남원 청년농부 연합 에 소속된 22인의 청년 농부들, 그리고 특별 히 경기도 고양시에서 토종쌀을 생산하는 의 이근이 농부도 참석했다.

 

한식진흥원 선재 이사장은 “음식에 있어 식재료를 이해하는 것은 매우 중요하기 때문이 이런 자리 를 마련했다. 농번기로 바쁜 와중에 참석해준 농부님들께 감사하고 한식에 대한 열정을 가 진 젊은 셰프들을 만나 기쁘고 희망적이다”라며 잔대, 방아, 참죽나물 등 우리 채소에 대해 하나하나 설명하고 한식이 가진 건강한 문화에 대해 강조하기도 했다.

​​

 

이후 청년 오너 셰프 들은 쌀, 메밀, 버섯, 감자, 오이, 가지, 새싹삼 등 우리 식재료를 직접 맛보며 질문하는 시간 을 가졌고, 돌아가 식당에서 테스트해볼 수 있도록 농부들이 넉넉히 챙겨온 식재료를 장바 구니에 담았다.

 

청년 한식당 국산 식재료 지원 사업에 참여한 20개소 한식당의 신메뉴는 오는 9월부터 11월까지 각 업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편, ‘청년 한식당 국산 식재료 지원’ 사업은 창업 3년 이내의 청년 오너셰프가 경영하는 한 식당의 경쟁력을 키우고 국산 식재료 소비를 확대하기 위해 시작된 것으로, 10곳을 선발한 지난해에 이어 올해가 두 번째다.

 

한식 진흥원 ‘청년 한식당 국산 식재료 지원’ 선정 한식당

서울 고래아방, 독립식당배지앙술래잡기양조장, 미아전, 미트랩, 박경자식당, 반기다, 야채를 담다, 작가식당, 정작가의 막걸리집(동작구), 제육원소, 조식당, 한식주점 얼쑤 경기 모아냉면(파주) 충남 그니식당(천안) 세종 젊은식당 전북 차이룩 쿠킹스튜디오(남원) 부산 부농배켱 경북 순수보리밥(구미), 예담(구미) 제주 올랭이와물꾸럭

 

 

*본 콘텐츠는 레스토랑, 음식, 여행 소식을 전하는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바앤다이닝'과 식품외식경영이 제휴해 업로드 되는 콘텐츠입니다.

 



배너



‘2019 월드푸드트렌드페어’ 요리대회 30일부터 이틀 간 개최
사)아시아외식연합회가 주최하는 요리경연대회인 ‘2019 월드푸드트렌드페어’가 오는 30일부터 31일 이틀 동안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된다. 월드푸드트렌드페어는 지난 2014년 국내 외식문화와 한국의 K-Food의 우수함을 세계에 알리고 역량 있는 인재발굴을 목적으로 시작, 올해로 여섯번째를 맞이했다. 국내 최대 규모의 요리대회로 자리매김한 ‘2019 월드푸드트렌드페어’는 중소벤처기업부와 소상공인연합회, 소상공인진흥공단과함께 보다 다채로운 행사가 펼쳐질 예정이다. 이번 대회에는 조리, 베이커리, 식음료 등 국내 외식산업 전반을 아우르는 종목으로 긴장감 있는 각 분야별 라이브 경기와 다양한 제품의 전시가 관람객들의 이목을 집중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 이번 경기에는 아시아 200여명의 외국인 선수들이 출전해 국내선수들과 각 분야별로 치열한 경쟁을 펼치게 된다. 올해는 보다 다양한 이벤트와 체험행사가 마련되어 있으며 월드푸드트렌드페어와 함께 7개 각 단체들의 다양한 전시 및 대회를 관람할 수 있어 볼거리 풍성한 대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사)아시아외식연합회 오병호 회장은 “K-Food의 높은 위상을 해외에 알리고 국내 외식산업의 수준을 한 단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