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인사이트

사장님, 남녀 공용 화장실 분리해 고객 만족 높이세요

민간개방 남녀공용화장실 분리 설치비 50% 지원, 최대 500만 원

맥주 한 잔을 마시고 상가 화장실에 들른 A씨(34세, 여) 씨는 남녀 공용 화장실이라는 사실을 알고 깜짝 놀랐다.

 

몇 년 전 노래방 내 남녀 공용 화장실에서 발생한 ‘강남역 묻지마 살인사건’이 떠오르며 범죄 위험에 노출된 것 같아 괜히 마음이 불안해졌다.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가 지역 내 민간 남녀 공용 화장실을 남녀 구분된 화장실로 분리해 안전한 화장실 환경을 조성하고자 분리 설치비의 50%를 최대 500만 원 한도 내에서 지원한다.

 

이번 사업은 성범죄 등 각종 범죄에 취약한 민간 남녀 공용 화장실 분리 비용을 지원하고, 이를 통해 화장실 남녀 분리 문화를 확산해 더욱 안심할 수 있는 화장실을 만들고자 하는 데 그 의의가 있다.

 

지원 대상은 지역 내에서 민간이 설치해 운영하고 있는 화장실로, 남녀 분리가 되어있지 않은 공용 화장실이다.

 

남녀 공용 화장실을 분리하는 방법은 두 가지다. 기존 출입구를 남녀 화장실로 각각 나누거나 층별로 달리하는 등, 남녀 화장실을 분리된 공간으로 조성하면 된다.

 

구는 신청서가 접수되면 기준에 맞는 적합한 지원자인지 심의해 사업 대상으로 최종 선정한다.

 

이어 사업 지원이 확정되면 사업자는 화장실 분리 공사를 직접 시행한다. 공사 완료 후에 집행내역, 하자 증권, 공사 사진 등 구비서류를 갖춰 구에 보조금을 신청하면 된다. 구는 공사가 적합하게 시행됐는지 검토하고 공사비의 50%를 최대 500만 원 한도 내에서 지급한다.

 

남녀 화장실 분리 사업을 지원받은 경우, 해당 화장실은 최소 3년간 민간에게 개방해야 한다.

사업 지원을 희망하는 민간 화장실 개선 신청자는 구 홈페이지에서 신청서식을 다운받아 작성 후 구청 청소과(선유동 1로 80)로 제출하면 된다.

 

민간 개방화장실 남녀 분리 사업과 관련 궁금한 사항은 청소과(☎02-2670-3503)로 문의 하면 된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남녀 화장실의 분리 설치 지원을 통해 남성과 여성 모두 안심하며 편리하게 화장실을 사용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전했다.



배너



대구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13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제18회 제일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in 대구’가 7월 11일부터 13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개최된다. 18회를 맞는 제일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in 대구경북은 해마다 다양한 프랜차이즈 본사 및 창업에 관련된 각종 기업들이 참가하는 명실상부 영남 최대의 창업박람회이다. 올해는 70여 개 브랜드 170부스 규모로 개최되는 이번 박람회는 올해 하반기 첫 창업박람회라는 점에서 2019년도 하반기 창업 트렌드를 볼 수 있다. 박람회 주관사인 제일좋은전람에 따르면, 이번 박람회의 참가업체를 보면 '온라인상권'에 대한 관심이 커짐에 따라 딜리버리에 특화된 브랜드가 눈에 띈다. 일반적으로온라인상권은배달앱을통한배달앱상권과SNS와블로그를통해홍보되는키워드,해시태그를통해이뤄지는상권이라고할수있다. 배달앱및SNS의일상화로다양한컨텐츠와키워드,해시태그를통해각종노하우와정보가실시간으로공유되면서과거에는대기업및적잖은비용을지불해야만가능했던마케팅이이제는SNS를통해적은비용으로도큰홍보효과를누릴수있게되면서온라인상권의가치와중요성을더욱커지고있다. 이를반영하듯이제배달앱과SNS를통한예약및홍보,마케팅은이제모든기업의필수가되고있다.유명맛집뿐아니라프랜차이즈도SNS에서핫하게떠오르는트렌드를메뉴에적극적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