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80만 1인 가구 시대…초복 맞이 1인용 보양메뉴 인기

통계청이 최근 발표한 '2018년 하반기 지역별고용조사 맞벌이 가구 및 1인 가구 고용현황'을 보면, 작년 10월 기준 1인 가구는 578만8천 가구로 나타났다. 이는 전체 가구의 30% 가까이가 1인 가구인 셈이다.

 

이처럼 1인 가구가 많아지면서 혼밥을 하려는 고객들도 늘어나 1인 가구용 보양 가정간편식(HMR)상품 등 다양한 1인식 메뉴가 출시되고 있다.

여름 대표 보양식인 삼계탕 뿐 아니라 장어덮밥, 도가니탕, 갈비탕, 영양꼬리곰탕 등 가짓수도 다양해졌다. 특히 1인분씩 포장돼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혼밥족 여름맞이 1인용 보양식 주목

외식업계 또한 여름 복날 시즌을 맞이해 혼밥족을 위한 1인 보양식을 선보이고 있다.

11일 외식업계에 따르면 서울식 국밥 브랜드 ‘육수당’은 여름철 보양식으로 혼자서 부담없이 즐길 수 있는 ‘얼큰반계탕’을 새로 출시했다.

 

 

얼큰반계탕은 닭 한마리가 부담스러운 고객들을 위해 반계를 사용, 혼자 온 여성고객도 충분히 즐길 수 있는 메뉴다.

특히 일반 삼계탕과는 달리 매콤하면서도 얼큰한 맛이 특징인 육개장을 활용한 국물로 색다른 보양식을 느낄 수 있다는 점이 장점이다.

 

여름 삼복을 맞아 ‘홍콩반점0410’에서는 무더운 여름철에 색다른 복날 메뉴를 찾는 고객들을 위해 ‘닭다리짬뽕’을 선보인다.

 

 

‘닭다리짬뽕’은 홍콩반점0410의 짬뽕 베이스에 푹 끓여낸 진한 닭육수가 더해져 매콤함 속에 담백하고 깊은 맛을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이 메뉴는 초복(7/12), 중복(7/22), 말복(8/11) 당일에만 판매하는 한정 메뉴로, 전국 홍콩반점0410 34개 매장에서 오전 11시부터 하루 20개 한정수량으로 만나볼 수 있으며, 가격은 6천원 선이다.

 

홍콩반점0410 관계자는 “다가오는 삼복 더위를 대비해 홍콩반점이 큼지막한 닭다리가 든 이색 메뉴를 준비했다. 국내산 닭고기의 진한 육수의 맛이 살아있는 닭다리짬뽕을 맛보며 무더위에 잃어버린 입맛과 지친 기력을 회복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설렁탕 브랜드 '한촌설렁탕'은 여름 시즌마다 진행하는 보양식 이벤트를 통해 ‘삼계설렁탕’과 ‘도가니탕’을 준비, 고객 맞이에 나서고 있다.

 

 

특히 삼계설렁탕은 소사골육수와 삼계탕의 만남으로 기존의 삼계탕 육수보다 더 깊고 진한 맛을 느낄 수 있어 색다른 삼계탕을 원하는 고객들에게 안성맞춤이다.

한촌설렁탕은 보양 메뉴로 건강한 여름을 나길 바라는 마음에서 오는 8월 18일까지 보양식 메뉴 할인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도식락 프랜차이즈 '한솥도시락'은 보양식을 보다 저렴하게 제공하기 위해 ‘한솥 반계탕 정식’을 출시해 판매하고 있다.

한솥 반계탕 정식은 닭고기는 물론 인삼, 찹쌀, 황기, 마늘, 양파 등 주요 식재료를 국내산 재료로 사용했으며, 육수를 별도로 고아서 넣는 까다로운 전통방식으로 만들어 감칠맛 나는 국물과 쫄깃한 닭고기의 식감을 살렸다.

 

 

'연안식당'은 해산물 전문점답게 여름 시즌 메뉴로 혼자서도 먹기 좋은 ‘연안 해산물 물회’를 선보였다.

 

연안 해산물 물회는 시원한 육수에 꼬막, 멍게, 한치, 소라, 해삼 등 다양한 해산물이 들어가 바다의 향을 그대로 느낄 수 있는 메뉴로 혼자서 즐길 수 있도록 1인분으로 제공되는 것이 특징이다. 주문 시 소면과 공기밥도 같이 제공되어 보다 푸짐한 식사를 할 수 있다.

 

이틀 앞둔 초복, 다양한 보양식 간편하게 즐기세요

보양식 HMR(가정간편식) 시장도 확대 

 

직접 요리하기가 부담스러운 1∼2인 가구를 중심으로 간편 보양식을 찾는 발길도 크게 늘고 있다.

신세계푸드가 선보인 ‘올반 삼계탕’의 경우 지난 5월부터 두 달간 6만5000개가 팔렸다. 지난해 같은 기간 2만8000개에 비해 2배 이상(132% 증가) 높은 판매량을 기록했다.

 

최근 편의점에서도 장어덮밥, 삼계라면 등 1인 가구를 타깃으로 출시된 보양식을 쉽게 만날 수 있다.

GS25는 '장어덮밥 도시락'을 재출시했다. GS25의 장어덮밥 도시락은 매년 출시와 동시에 도시락 분류 매출 1위에 오를 정도로 인기다.

 

 

 

이번에 출시한 장어덮밥은 기존 가격(5900원) 대비 약 25% 저렴한 4500원에 내놨다. 한영실 맞춤 식품연구실과 공동 개발한 '유어스 삼계탕 1㎏'도 판매 중이다.

 

세븐일레븐도 초복을 앞두고 장어, 오리, 닭 등을 활용한 보양식 도시락 3종을 선보였다.

'삼계죽(3500원)'은 소고기죽, 전복죽에 이어 초복을 맞아 선보인 ‘죽도시락’ 시리즈로, 큼직하고 담백한 닭가슴살을 푸짐하게 담아 완성했다. 밑반찬으로 죽과 어울리는 메추리알장조림, 무피클, 마늘쫑 반찬을 함께 담아 든든하게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민물장어&훈제오리도시락(9900원)'은 데리야끼 소스를 듬뿍 발라 구운 장어구이와 담백한 맛이 일품인 훈제오리를 담아 완성했다.

단백질이 풍부하고 영양가가 높아 여름철 몸보신에 제격이며 건강식 보리밥과 부반찬으로 새우, 표고버섯튀김, 치킨봉 등을 담아 푸짐한 한 끼를 완성했다.

 

이마트24는 민물장어덮밥·삼계전복 삼각김밥뿐 아니라 더위를 식혀줄 초밥·냉모밀·김치말이 국수를 판다. 그중 민물장어덮밥은 복날 많이 찾는 대표적인 보양식인 민물장어를 구운 후 1마리를 통째로 담아내는 프리미엄 상품이다.

'김치말이국수'는 쫄깃한 소면과 김치, 오이, 육수로 구성됐으며, 구매 시 얼음컵을 제공해 더욱 시원하게 즐길 수 있다. 또한 종가집 김치를 사용하여 적당히 익은 김치의 산도(pH4)를 균일하게 유지해 육수와 맛의 균형을 이루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1인 가구가 많아지면서 혼밥을 하려는 고객들도 늘어나 다양한 1인 메뉴가 개발, 출시되고 있다”며 “특히 여름 시즌을 맞아 여름철 별미 및 보양식도 혼자서 부담없이 즐길 수 있도록 업계에선 1인 고객을 배려한 메뉴 출시가 활발히 이뤄지고 있다”고 전했다.

 



배너



대구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13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제18회 제일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in 대구’가 7월 11일부터 13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개최된다. 18회를 맞는 제일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in 대구경북은 해마다 다양한 프랜차이즈 본사 및 창업에 관련된 각종 기업들이 참가하는 명실상부 영남 최대의 창업박람회이다. 올해는 70여 개 브랜드 170부스 규모로 개최되는 이번 박람회는 올해 하반기 첫 창업박람회라는 점에서 2019년도 하반기 창업 트렌드를 볼 수 있다. 박람회 주관사인 제일좋은전람에 따르면, 이번 박람회의 참가업체를 보면 '온라인상권'에 대한 관심이 커짐에 따라 딜리버리에 특화된 브랜드가 눈에 띈다. 일반적으로온라인상권은배달앱을통한배달앱상권과SNS와블로그를통해홍보되는키워드,해시태그를통해이뤄지는상권이라고할수있다. 배달앱및SNS의일상화로다양한컨텐츠와키워드,해시태그를통해각종노하우와정보가실시간으로공유되면서과거에는대기업및적잖은비용을지불해야만가능했던마케팅이이제는SNS를통해적은비용으로도큰홍보효과를누릴수있게되면서온라인상권의가치와중요성을더욱커지고있다. 이를반영하듯이제배달앱과SNS를통한예약및홍보,마케팅은이제모든기업의필수가되고있다.유명맛집뿐아니라프랜차이즈도SNS에서핫하게떠오르는트렌드를메뉴에적극적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