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봉구 ‘쌍문역 골목상권 활성화’ 본격 스타트!

 

도봉구(구청장 이동진)는 지난 7월 3일 ‘쌍문역 서측 골목상권 활성화 지원 사업‘의 첫 시작으로 도봉구-서울신용보증재단 공동협력사업 ‘상인교육대학’ 개강식을 가졌다.

 

‘상인교육대학’은 7월 한 달 동안 매주 수요일 총5회에 걸쳐 진행되며, 개강식에는 쌍문역 서측 골목상가에서 영업 중인 점주 약 35여명이 참석했다.

 

7월 한 달 동안 상인들은 △상권입지분석과 고객 분석 이해 △변화와 혁신의 기업가(상인)정신 △고객접점과 매출의 고객감동 관리 △매출 배가를 위한 SNS홍보 채널 △단골고객을 만드는 고객 서비스 기법 등 침체된 골목상가를 활성화시킬 수 있는 다양한 방법을 공유할 예정이다.

 

특히 5회 교육중 4회 이상 참석한 상인들에게는 전문가의 찾아가는 1:1 컨설팅, 업소당 100만원 이내 시설개선지원, 저리 신용보증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한편, 도봉구는 ‘쌍문역 서측 골목상가 활성화’를 위해 상인회 등록을 준비 중이며, 총2회 발기인 모임을 거쳐 오는 7월 18일 쌍문3동 주민센터에서 ‘쌍문역 둘리골목 상인회(가칭) 창립총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배너

제주특별자치도, ‘농업인 월급제 시범사업’ 내달 추진
제주특별자치도가 ‘농업인 월급제’ 시행에 앞서, ‘농업인 월급제 시범사업’을 오는 8월부터 추진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제주도청 삼다홀에서 농협제주지역본부·조천농협·한경농협·고산농협·중문농협과 ‘농업인 월급제 시범사업 추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와 변대근 농협제주지역본부장, 김진문 조천농협 조합장, 김군진 한경농협 조합장, 고영찬 고산농협 조합장, 김성범 중문농협 조합장 등 6개 기관 대표가 참석했다. 농업인 월급제는 농업 특성상 농가소득이 수확기에만 편중돼 연중 영농준비와 생활비 등 경제적 부담이 가중됨에 따라, 농업소득 일부를 월별로 배분해 대금의 일부를 미리 나눠 선(先) 지급하는 제도이다. 월별 농가당 선(先) 지급액은 약정금액에 따라 차이는 있으나, 출하물량의 80% 범위에 해당하는 금액(최소 월 30만원부터 최대 300만원)을 월급형태로 지원받게 된다. 또한, 농협에서 선(先) 지급한 금액에 대한 이자(약정이율 4.80%)는 도에서 해당 농협에 지급한다. 올해 시범사업 대상 품목은 지역농협별 주 품목을 선정해 감귤, 만감류, 브로콜리 출하 약정 농가를 대상으로 실시하고, 대상품목을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


대구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13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제18회 제일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in 대구’가 7월 11일부터 13일까지 대구 엑스코에서 개최된다. 18회를 맞는 제일 프랜차이즈 창업박람회 in 대구경북은 해마다 다양한 프랜차이즈 본사 및 창업에 관련된 각종 기업들이 참가하는 명실상부 영남 최대의 창업박람회이다. 올해는 70여 개 브랜드 170부스 규모로 개최되는 이번 박람회는 올해 하반기 첫 창업박람회라는 점에서 2019년도 하반기 창업 트렌드를 볼 수 있다. 박람회 주관사인 제일좋은전람에 따르면, 이번 박람회의 참가업체를 보면 '온라인상권'에 대한 관심이 커짐에 따라 딜리버리에 특화된 브랜드가 눈에 띈다. 일반적으로온라인상권은배달앱을통한배달앱상권과SNS와블로그를통해홍보되는키워드,해시태그를통해이뤄지는상권이라고할수있다. 배달앱및SNS의일상화로다양한컨텐츠와키워드,해시태그를통해각종노하우와정보가실시간으로공유되면서과거에는대기업및적잖은비용을지불해야만가능했던마케팅이이제는SNS를통해적은비용으로도큰홍보효과를누릴수있게되면서온라인상권의가치와중요성을더욱커지고있다. 이를반영하듯이제배달앱과SNS를통한예약및홍보,마케팅은이제모든기업의필수가되고있다.유명맛집뿐아니라프랜차이즈도SNS에서핫하게떠오르는트렌드를메뉴에적극적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