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품오늘] 과자 구독 서비스 '월간과자', 서울스카이와 공동 프로모션

URL복사

 

롯데제과의 과자 구독 서비스 '월간과자'가 이번에는 롯데월드 서울스카이와 이색 콜라보를 진행한다.

 

롯데제과는 '월간과자' 9월호를 구독하는 고객에 한해서 한영수 미디어 체험전 관람이 가능한 서울스카이 입장권과 사진 인화권, 총 3종 특별 패키지를 정가 4만2000원에서 2만8000원 할인가에 구입할 수 있는 혜택을 제공한다.

서비스 구독 신청은 롯데제과 공식온라인몰 '롯데스위트몰'에서 신청할 수 있으며 프로모션과 관련된 자세한 사항을 확인할 수 있다. 이번 프로모션은 이달 20일까지다.

 

롯데제과 관계자는 “향후 '월간과자'를 통해 다양한 기업과의 공동 마케팅을 더욱 확대해 제과업계 최초 구독서비스로서의 입지를 강화할 것”이라며 “콘텐츠 영역을 계속해서 확장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화제의 점포] 노을과 야경 맛집˙˙˙한강변 새로운 핫 플레이스 'THE 한강'
동작구가 오늘부터 한강의 아름다운 경관을 조망하며 차 한 잔을 즐길 수 있는 동작청년카페 제1호 ‘THE 한강’을 운영한다고 23일 밝혔다. 동작청년카페 제1호 ‘THE 한강’(노량진로32길 29-6)은 본동 도시재생뉴딜 마중물 사업으로 10년이상 방치된 舊 구립강남경로당 건물을 리모델링해 조성했으며, 본동일대 카페 문화거리 조성을 위한 출발점이 될 것이다. 서울에서 한강이 가장 잘 보이는 콘셉트의 ‘THE 한강’은 용양봉저정 자연마당으로 올라가는 진입로 중간에 위치해 있고 한강과 남산을 한눈에 감상할 수 있는 최적의 조망권을 갖추고 있다. 지하1~지상2층, 좌석 42석 규모로, 1층에는 카페와 한강조망데크 2층은 카페와 포토존으로 조성했으며, 카페 이용객들의 편의를 위해 24대 규모의 주차장이 마련 돼 있다. 카페는 9시부터 22까지 연중무휴로 운영하며 9월 말까지 시범 운영한 뒤 10월부터 본격 운영한다. 시범운영기간에는 커피와 디저트를 10% 할인된 금액으로 판매한다. ‘THE 한강’에서는 달달한 크림이 듬뿍 담긴 ‘아인슈페너’, 화려한 비주얼 ‘노들에이드’, 운영자가 직접 만든 ‘수제과일청’ 등 젊은층부터 어르신까지 좋아하는 시그니처 메뉴를 맛볼 수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국내 토종 커피 프랜차이즈 14년 창업 노하우 한자리에 모았다
커피프랜차이즈전문점 ㈜카페베네가 오는 30일 오후 2시 성동구 본사 6층 오픈 스페이스에서 예비 창업자를 위한 창업설명회를 개최한다. 카페베네는 예비 창업자들을 위한 정보 제공의 장을 확대하기 위해 매달 정기적인 창업설명회를 진행하고 있다. 카페베네 창업설명회는 단순 브랜드 소개뿐만 아니라 성공적인 창업을 위해 필요한 모든 정보를 공유하는 행사다. 프리미엄 배달 서비스 제공 위한 딜리버리 특화 매장 운영 노하우 포함 특히 이번 창업설명회는 지난 8월 진행된 창업설명회에 이어 ‘공유주방1번가’와의 업무 협약에 관련된 정보를 전달할 예정이다. 소자본으로 가능한 딜리버리 특화 매장 운영과 공유 주방 사업 관련 노하우도 함께 제공하는 자리로 준비했다. 해당 행사는 사전 예약자만 참석할 수 있으며, 사전 예약 및 관련 문의는 카페베네 공식 홈페이지와 대표 전화를 통해 가능하다. 카페베네 관계자는 “카페베네의 탄탄한 운영 노하우를 발판 삼아 딜리버리 특화 매장을 확장해 나갈 계획”이라며 “예비 창업자들을 위해 카페 창업에 필요한 노하우를 A부터 Z까지 알차게 준비했으니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카페베네는 지난 7월 20일 공유주방1번가와 업무협약

J-FOOD 비즈니스

더보기
[지금 일본은] 으깨 마시는 신감각 음료 ‘펑키바나나’ 인기 중
최근 일본에서 화제를 모이는 신감각 음료가 있다. 지난 7월 리뉴얼 오픈한 바나나 주스 전문점 ‘펑키바나나(ファンキーバナナ)’에서 공개한 음료로 우유, 요구르트에 바나나 한 개를 통째로 투명한 팩에 함께 넣어 제공한다. 핵심 상품인 만큼 음료 이름도 브랜드명과 동일하게 펑키바나나라 지었다. 총 5종류로 오리지날 펑키바나나, 초코, 딸기연유, 망고, 녹즙이 있다. 비닐 팩에 제공된 음료를 눌러서 들어있는 바나나를 으깬 다음에 마셔야 한다. 자신이 좋아하는 식감이 나올 때까지 누르는 횟수와 강도를 조절하면 된다. 처음 주문하는 고객에게는 15회 정도 누르는 것을 추천한다. 과일 자체의 단맛을 느낄 수 있는 음료로 식이섬유, 비타민이 풍부하며 설탕은 들어가지 않았다. 단순한 과정이지만 만들어 먹는 재미가 있어 젊은 여성들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들어간 과일과 바나나를 어떻게 섞는지에 따라 여러 가지 맛을 낼 수 있는 점도 흥미를 자극한다. 가격은 600엔~750엔(한화 6,400~8,000원)사이다. 구입 후 30분 내 섭취를 권장한다. 지난해 바나나 주스 전문점이 카페 트렌드로 떠오르며 창업 아이템으로 관심도 높아졌다. 본사에서 독자 개발한 바나나 주스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