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일본은] 비대면 딸기 체험까지 등장한 日 라이브커머스 현황

URL복사

코로나19 이후 외출 및 행사 자제로 오프라인 행사 개최가 어려워지며 식품외식업계는 라이브방송을 통해 소비자를 만나기 시작했다.

 

일본의 다이마루 백화점은 매년 오프라인으로 개최하던 홋카이도 물산전을 라이브 방송으로 개최했다. 백화점 판매원이 직접 방송에 출연해 제품의 맛, 가격, 특징 등을 어필하고, 시청 중인 소비자와는 댓글로 질문을 받으며 실시간 소통을 이어나갔다.

 

 

또한, 일본의 가공식품 판매업체 ‘전력푸즈’는 라이브커머스 플랫폼 ‘ONPAMALL’을 통해 냉동만두, 조미료를 판매하기 시작했다. 직원이 제품의 특징을 소개하고, 냉동만두를 활용한 요리를 만들어 시식하는 쿡방(요리방송) 형태로 진행됐다.

 

 

요리를 하는 과정을 보여줘 시청자들의 식욕을 자극함과 동시에 구체적인 식감, 풍미, 맛을 생생하게 전달해 구매 심리를 자극했으며, 방송 중인 제품을 구매한 시청자에 한정해 원플러스원의 혜택을 제공했다.

 

수요가 줄어들며 타격을 입은 지역 농가들도 라이브 커머스 시장에 뛰어들었다. 일본 도치기현 마오카시 농업협동조합은 딸기 농가와 연계해 ‘온라인 딸기 따기 체험’을 온라인으로 열었다.

 

온라인 회의 앱 줌을 통해 농원과 참가자를 연결해 화면을 보고 원하는 크기, 모양, 색깔의 딸기를 고르면 농부들이 직접 수확하는 장면을 보여주고, 구매자의 집으로 배송했다. 라이브 방송으로 딸기 행사를 개최해 매출 피해를 조금이나마 줄일 수 있었다.

 

 

시즈오카현의 미카노하라시에 위치한 후지타 딸기 농장 역시 라이브커머스 앱 'LIVE 812'로 소비자를 만나고 있다. 후지타 유카 대표는 "시장에 출하거나 백화점에 납품하고 있지만 코로나로 매출이 불안정해졌다. 새로운 판로를 모색하고자 라이브 방송을 켜고 딸기를 판매하고 있다"고 밝혔다.

 

 

수확 후 당일 발송해주는 신선한 딸기로 좋은 반응을 얻으며 전국에서 주문이 들어오고 있는 상황이다. 라이브 812측에 따르면 라이브 방송 진행자 중 5%가 지역의 농민들이었다. 

 

한편 일본의 대형 택배업체 야마토운수는 라이브발신 플랫폼 ‘쇼룸(SHOWROOM)’과 합동으로 라이브커머스를 통한 판매 지원을 실시하고 있다. 전국 생산자, 사업자를 모집하여 커머스라이버로 선정, 제품의 생산지역, 특징 등을 소개하면서 판매한다. 라이브 방송 중 구입한 제품은 야마토운수가 직접 배송을 맡는다.

 

쇼룸의 마에다 유지 대표는 일본 라이브커머스 시장에 대해 “아직 판매하는 제품의 종류가 많지 않다. 하지만 소비자와 실시간으로 소통하며 제품의 정보를 전달해 설득력 높아 구매로 이어지는 장점인 크다. 인플루언서와 식품기업이 협업이 활성화되며 시장이 더욱 커질 것으로 본다”고 전했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배달의민족, 배민아카데미 무료외식업 프로그램 참여자 10만명 돌파
1년 넘게 이어지고 있는 코로나19 여파로 배달의민족 무료 외식업 프로그램인 ‘배민아카데미’를 찾은 이들이 늘었다. 배달의민족 운영사 우아한형제들은 배민아카데미가 진행한 교육 프로그램에 참여한 사장님이 총 10만명을 돌파했다 전했다. 배민아카데미는 2014년부터 서울 송파구 소재 교육센터에서 강의 및 실습 방식의 오프라인 교육으로 시작됐다. 오프라인 교육은 현재까지 총 514회, 누적 참여 인원 2만9007명을 기록했다. 코로나 장기화로 온라인 교육 전환한 후에도 7만여명 수강생 몰려 지난해 코로나19가 확산돼 오프라인 미팅이 제한되면서 이달부터 온라인 교육 및 실시간 비대면 교육으로 대부분 전환됐다. 온라인과 비대면 교육에만 한 해 7만1337명이 참여했다. 배민아카데미는 실제 식당을 운영하는 사장님이나 장사가 처음인 예비창업자를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현재 교육 콘텐츠는 음식 조리, 메뉴 구성부터 세무, 법무 등 식당 경영 전반까지 총 250여개에 이른다. 권용규 우아한형제들 가치경영실장은 “그동안 배민아카데미는 식당을 운영하는 사장님들이 음식 맛과 서비스 품질을 높이고, 전문지식이 필요한 경영 지식은 쉽게 알 수 있도록 다양한 교육 콘텐

J-FOOD 비즈니스

더보기
[신사업 리포트] 日 커지는 대체육 시장, 배달전문점 ‘새로운 일식’ 등장
일본의 대체육 시장이 빠르게 규모를 키우고 있다. 지난달 식물성 대체고기 제조·판매 기업 ‘넥스트미트’가 미국 진출한데 이어 외식기업 자이로 홀딩스 주식회사는 해당 대체육 제품을 활용한 새로운 배달·테이크아웃 전용 브랜드를 선보였다. 지난 7월 23일 도쿄 신주쿠에서 운영을 시작한 ‘새로운 일식(新しい和食)’은 ‘음식으로 미래를 만든다’는 미션을 가지고 탄생한 매장으로 대체육 전문 브랜드다. 자이로 홀딩스는 코로나 기간에도 포장 전용 햄버거 매장, 고급 식빵 전문점 등을 오픈하며 새로운 시도를 꾸준히 해왔다. 새로운 일식에서는 콩으로 만든 식물성 고기를 주재료로 사용해 전통적인 일식 메뉴를 선보인다. 일본인이 즐겨 먹는 롤스시, 소고기덮밥 등 대중적인 일식 메뉴를 식물성 대체육을 활용해 개발했다. 자이로 홀딩스측은 “동물복지, 건강 등을 이유로 대체고기를 찾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다. 미래 친환경 지구 조성을 위해서라도 대체고기 섭취 활성화는 식품업계가 해결해야할 과제라고 본다”고 밝혔다. 미래의 일식 매장의 대체육 메뉴는 토탈 키친 서비스와 협력해 전문 일식 요리사가 개발을 맡았다. 사용하는 식물성고기는 유전자 변형을 하지 않은 콩을 사용해 만들었으며,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