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물성 소스 특허기술 산업화로 국산 콩 소비 확대!

충북농기원, (주)뜨란과 콩 소비 촉진 업무협약 및 기술이전 체결

URL복사

 

 

충북농업기술원아 술원 창조농업실에서 농업회사법인 (주)뜨란과 국산 콩 소비 촉진을 위한 상호협력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MOU) 및 식물성 소스 제조 특허기술 통상실시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에 농업기술원이 이전하는 특허기술은 단백질 함량이 우수한 콩을 주원료 사용해 100% 식물성 소스를 제조하는 방법이다.

 

제조법은 콩고기 등 식물성 대체육과 어울리는 소스를 식물성 원료로 만들 수 있어 완전한 채식주의(비건) 식품에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에 통상실시 계약을 체결하는 농업회사법인(주)뜨란은 괴산에 대규모 콩 재배단지를 보유하고 있으며, 올해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식량작물공동(들녘)경영체육성 사업에도 선정돼 국산 콩을 활용한 대체식품제조 가공시설을 구축한다.

 

향후에는 일반 소비자들에게 콩고기로 알려진 제품은 물론 다양한 단백질 공급 대체식품 생산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이러한 대체식품의 생산이 활발히 이루어지게 되면 국산 콩의 가공 소비물량이 확대로 이어져 충북 콩 재배농가들의 수익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원대 대표는 “우리 회사에서 출시될 콩을 원료로 제조한 식물성 대체육과 어울리는 소스를 찾고 있었는데, 이번에 개발된 충북농기원의 식물성 소스 제조기술이 우리 제품과 딱 맞아 떨어진다.”라며 큰 기대를 걸고 있다고 말했다.

 

도 농업기술원 친환경연구과 식품개발팀 엄현주 박사는 “이번 업무협약과 기술이전을 통해 우리원에서도 탄소중립에 기여할 식물성 대체육 관련 연구의 초석이 될 것이다.”라며, “앞으로 식물성 대체육의 조직감 개선 등 소비자 기호성 향상을 위한 다양한 기술개발에 힘써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트렌드 인사이트] 가치 소비 증가…‘채식·비건·건강’ 제품 개발 붐
채식인구와 최근 자신의 신념에 따라 제품을 구매하는 ‘가치 소비’를 중시하는 소비자가 늘면서 식품업계가 채식 시장에 집중하고 있다.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그랜드 뷰 리서치’에 따르면 전 세계 비건 시장은 2018년 이후 연평균 9.6% 성장해 오는 2025년에는 약 29조7170억원 규모에 달할 전망이다. 가파르게 성장 중인 국내 채식시장, 대체육·비건 카테고리 강화 카페에서는 식물성 음료와 메뉴 구성이 점차 늘어나고 있고, 식품업계 또한 새롭고 다양한 채식 신제품을 출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먼저 SPC그룹의 베이커리 브랜드 ‘파리바게뜨’는 100% 식물성 대체란인 ‘저스트 에그(JUST Egg)’를 활용한 제품을 국내 최초로 출시, 주목을 받았다. 파리바게뜨의 토종효모 식빵은 빵 본연의 담백하고 구수한 맛과 깊은 풍미, 쫄깃하면서도 부드러운 식감이 특징이다. 2016년 SPC식품생명공학연구소는 서울대 연구진과 공동 연구를 통해 11년간 1만여개의 토종 미생물을 분석해 우리 고유의 식품인 누룩에서 제빵에 적합한 토종효모를 개발해 탄생했다. CJ가 운영하는 디저트 카페 ‘투썸플레이스’는 베이커리·식물성 대체육 샌드위치 ‘옴니미트 샐러드랩’판매 매장을 전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J-FOOD 비즈니스

더보기
[J-FOOD 비즈니스] 스마트화로 고객 잡는 유통업체의 변신
일본의 유통업체들이 인공지능(AI), 빅데이터를 도입해 체질 개선에 나서고 있다. AI카메라로 고객의 소비 패턴, 매장 이용 동선 등을 분석하고, 쇼핑카트에 부착된 태블릿으로 이전 구매 기록에 기반해 맞춤 제품을 추천해주는 등 소비자 편의성을 높여 자연스럽게 구매를 유도한다. 1981년 후쿠오카에서 설립해 점포 249개를 운영하는 트라이얼컴퍼니는 IT기업이라는 특성을 살려 자체 개발한 ‘스마트 쇼핑 카트’를 약 200대, ‘리테일 인공 지능 카메라’를 약 100대 도입했다. 또한, 디지털 계산대를 약 140대 운용하며 ‘계산대 줄서기 줄이기’ 밎 ‘고객별 상품 매칭’ 등을 전개하고 있다. 스마트 쇼핑 카트는 총 23개 점포가 도입했다. 전용 선불카드를 장바구니에 등록한 후, 카트에 장착된 스캐너로 고객이 상품 바코드를 읽어서 일반 계산대에서의 계산 절차를 생략하고, 전용 게이트를 통과하면 바로 결제가 가능하다. 카트상에서 상품 추천, 쿠폰 전달, 디지털 간판를 활용한 독자적인 콘텐츠 발신 등과 같은 실제 매장의 디지털화로 고객별 상품 매칭을 촉진하고 있다. 리테일 인공 지능 카메라는 소매점에서의 사용에 특화된 인공지능 엔진 탑재 카메라로 진열대를 모니터링하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