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FOOD 비즈니스

영국서 6주간 레모네이드 10,000잔 판매한 日 브랜드 ‘레모니카’

일본에서 가맹점 96개를 운영하는 브랜드 ‘레모네이드 by 레모니카(이하 레모니카)’는 올해 여름 영국에 팝업스토어를 열어 6주 만에 레몬에이드 10,000잔을 판매하며 큰 화제를 모았다.

 

 

레모니카는 신선한 레몬을 천천히 시간을 들여 비가열로 추출한 특제 시럽을 사용하는 레모네이드 전문브랜드다. 아이들도 안심하고 마실 수 있는 음료를 만든다는 철학과 매장에서 담당 직원이 수제로 만들어주는 점이 MZ 세대에게 통했다.

 

실제 이번 영국 소호거리에 연 레모니카 팝업스토어 방문객 90%가 틱톡 등 SNS 게시물을 방문했을 정도로 10~30대 젊은 층의 높은 지지를 받았다.

 

 

코로나 기간 건강, 체중 관리에 도움이 되는 식품에 대한 수요가 늘어나며 미용, 다이어트 효과가 있는 레모네이드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점도 빠른 성장에 영향을 끼쳤다.

 

팝업스토어를 준비하며 영국 소비자 입맛에 맞는 전용 특제 레모네이드 베이스를 개발했다. 운영 기간에는 향후 출점을 고려해 고객의 피드백을 받아 레시피를 개량해 맛이 수정된 음료를 제공했다.

 

청량한 레몬 고유의 맛을 살리면서 단맛과 신맛 어느 한쪽에 치우치지 않고 균형감을 살린 것이 레모니카 레모네이드의 특징이다. 팝업 기간에는 레모네이드, 피치에이드, 핫레모네이드를 50% 할인된 가격에 선보였다.

 

 

여름을 겨낭해 아이스크림을 얹은 레모네이드 플로트와 얼음을 갈아 넣은 프로즌(냉동) 레모네이드도 공개해 좋은 반응을 이끌었다. 또한, 이번에는 레모네이드뿐만 아니라 과일 디저트도 공개했다.

 

딸기 생크림 샌드위치와 딸기 말차 크림 샌드위치로 오후시간 간식을 즐기는 젊은 직장인을 위한 메뉴다. 오후 3시가 되면 학교나 회사에서 간식을 먹는 일본의 ‘산지노 오야쯔타이므(3時のおやつタイム)’라는 문화를 영국으로 옮겨왔다.

 

 

특히 매장 외관과 내부를 레몬을 상징하는 노랑색으로 꾸며 소비자들이 레모네이드를 들고 사진을 찍고 싶게끔 꾸몄다. 이번 팝업스토어를 시작으로 향후에는 영국뿐만 아니라 유럽 전역으로 매장을 확대해나갈 계획이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파리바게뜨, 새로운 맛과 식감 '돌에 구운 베이글' 선보여
파리바게뜨가 독창적인 맛과 식감을 자랑하는 '돌에 구운 베이글'을 선보인다. 제품은 초고온 돌판에서 빠르게 구워내 베이글의 핵심인 쫄깃하면서도 촉촉한 식감을 구현하는데 집중했다. 베이글 반죽을 끓는 물에 데친 후 화덕에서 구워내는 유대인 전통 방식을 파리바게뜨만의 레시피로 재해석했다. 또 특허받은 SPC그룹만의 토종효모와 유산균을 조합한 제빵 발효종인 '상미종'을 사용해 더욱 깊고 풍부한 맛을 더했다. 초고온 돌판에서 빠르게 구워내 쫄깃한 식감 살린 것이 특징 베이글 본연의 맛과 한국의 맛 강조한 다양한 제품 선보인다 대표 제품은 ▲돌에 구운 플레인 베이글 ▲돌에 구운 블랙올리브치즈 베이글 ▲돌에 구운 트리플치즈캐슈넛 ▲돌에 구운 어니언 베이글 ▲돌에 구운 시금치 바질 베이글 ▲돌에 구운 씨앗 베이글 등이다. 고추장아찌 크림치즈, 어니언 부추 크림치즈, 토마토 크림치즈 등 한국적인 맛을 더한 제품 등 이색적인 메뉴도 함께 선보인다. 신제품은 판교에 위치한 '랩 오브 파리바게뜨'에서 구매 가능하다. 파리바게뜨 관계자는 “국내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베이글을 더 맛있게 즐길 수 있도록 파리바게뜨 고유의 기술력을 적용해 독창적인 베이글 라인업을 선보이게 됐다”며,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2023하동세계차엑스포 자원봉사자 참여하세요
자연이 숨 쉬고 차향이 가득한 경남 하동군에서 원하면 국민 누구든지 함께 할 수 있는 차엑스포 자원봉사자를 모집합니다 봉사는 큰 것에서 시작되는 것이 아니라 사소한 것도 실천하려는 여러분의 마음에서 비롯되는 거 아시죠? (재)하동세계차엑스포조직위원회는 11월 30일까지 엑스포 자원봉사자를 모집한다. 조직위는 원활한 행사장 운영 지원을 위해 31일간 엑스포 기간 중 1일 200여명의 자원봉사자를 배치해 관람객들을 맞이한다는 계획이다. 자원봉사 활동은 관람안내, 공연·행사·부스 운영지원, 주차 및 환경관리 등 일반 분야와 외국인과 장애인 대상 관람안내 및 기본적인 의사소통을 맡는 통역 분야로 구분된다. 신청 자격은 만 18세 이상으로 엑스포 자원봉사 활동에 관심이 있는 개인 또는 5인 이상 단체로 지원할 수 있고, 참여 가능일수가 많을수록 선발심사에 가점이 주어진다. 아울러 선발된 자원봉사자에게는 교통비·식비 등의 3만원 상당의 보상과 자원봉사 실적 인정 및 우수 자원봉사자를 대상으로 표창을 수여할 계획이다. 조직위는 내년 1월까지 자원봉사자를 최종 선발한 뒤 4월 발대식과 봉사자 교육을 통해 봉사자의 역량을 강화하고 엑스포기간 중 각종 안내·체험부스, 전시관,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강강술래 김진민 총괄셰프 수원식·광양식 2종 숯불양념갈비 비법 전수
한국음식관광협회 선정 '갈비 부분 제10대 식품 명인'이자 전 청와대 한식조리장을 지낸 강강술래의 '김진민 총괄 셰프’의 비법 전수 과정이 오는 10월 6일(목)이 열린다. 이번 비법전수 과정에서는 갈비대가 김진민 셰프의 47년 갈비 노하우를 오롯이 전달한다. 김진민 셰프는 72년 한식요리사로 입문해 서울 대표 한식당인 삼원가든에서 22년을 근무하며 총주방장을 역임, 2008년부터는 강강술래의 총괄셰프로서 소갈비 메뉴 레시피 연구 및 HMR 상품개발 등을 책임지고 있다. 2016년 한식 고수들이 대결을 펼치는 한식대첩4의 서울 대표로 출전해 준우승을 차지하며 유명세를 떨쳤다. '수원식 양념갈비, 광양식 등심주물럭 '2종 비법전수 오는 6일(목), 대한민국 갈비대가의 레시피 제공 소갈비 메뉴는 한식당의 단품, 정식, 코스요리로 추가돼 높은 객단가를 올릴 수 있으며, 최근에는 코로나의 여파로 숯불갈비를 도시락으로 재개발해 판매하는 외식기업, 고기전문점도 늘고 있는 추세다. 이번 교육에서는 양념갈비 중에서 가장 대중적인 인지도가 높은 수원식 양념갈비와 광양식 양념갈비 2종을 비법을 전수한다. 자영업자, 예비창업자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고자 교육은 갈비 부위별 해체

J-FOOD 비즈니스

더보기
[지금 일본은] 지역 농가에 새로운 활력 불어넣은 망고 ‘아이코우(愛紅)’
일본에서 오사카부에 위치한 긴키대학(近畿大学)에서 개발한 망고 품종 ‘아이코우(愛紅)’가 높은 가격에 거래되며 좋은 성과를 올리고 있다. 긴키대학은 지역의 귤 산업이 정체기로 들어선 20년 전, 부속 유아사농장(와카야마현 아리타군 유아사초 소재)을 두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목적으로 해당 품종 연구 및 재배를 시작했다. 아이코우는 일본 최초의 망고 품종으로 농후한 맛과 섬유질이 적고, 실크와 같이 매끄러운 식감을 강조한 것이 특징이다. 2008년 품종 등록을 마치고 2012년부터 일본의 대표 과일전문점 ‘세비키야’ 총본점에서 판매되기 시작했다. 해당 연구에는 농장 작업의 연구 초기부터 기술원과 대학 농학부 학생들이 참가한다. 또한, 수확기에는 수업의 일환으로 약 10명의 인원이 1주일 교대로 농장에 숙박하며 망고 수확에 나선다. 연구에 참여하고 있는 관계자는 “일반적인 망고는 당도가 15도 이상이나 해당 품종의 당도는 20도에 달한다. 또한, 망고나무 1그루에서 최대 40개 정도가 수확 가능하며, 올해는 1500개~1800개 정도의 망고를 수확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일본 국내에서 고급 망고로 알려진 미야자키현(宮崎)의 타이요노 타마고(太陽のたま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