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트렌드] 태국, 비대면 소비로 떠오른 자판기 시장

URL복사

지난해 코로나19 감염증이 확산되며 태국에서는 판매자와 소비자간 상호 접촉 없이 안전한 판매채널인 자판기 시장이 성장했다.

병원, 사무실 건물, 쇼핑몰, 보도 및 주유소 등 자판기 설치는 어디든 가능해 입지 특성을 잘 고려해 상품을 구성하면 보다 쉽게 구매로 연결할 수 있다. 편리한 자판기 식품 소비를 선호하며 품목 또한 인스턴트라면, 커피, 탄산음료, 과일주스 외에도 아이스크림 등 냉동식품도 추가됐다.

 

연간 30억 바트(1000억 원)로 평가받는 태국 자판기 시장가치

태국 자판기 운영업체인 '사하 그룹 썬 108(Saha Group Sun 108)'은 “팬데믹이 자판기사업 성장의 유일한 원동력은 아니지만 구매자가 전자 지불방식으로 상품을 구매 할 수 있는 것이 오히려 큰 성장요인이었다”라고 말했다.

 

 

또한 “최근 태국정부의 경제 부양책은 디지털 어플리케이션과 연동한 지불방식을 지원하여 소비자가 디지털기기에 친숙 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했다”라 덧붙였다. 썬 108은 전년 대비 2,888대 추가한 2020년, 14,000개의 자판기를 확대해 운영했다.

 

전체의 80%는 산업 공장단지에 운영 중이며 나머지는 병원, 학교, 거주 지역 및 소매단지에 설치되어 있다. 주로 음료, 스낵, 인스턴트라면 및 마스크를 판매하고 있다. 썬 108은 올해 3,000대의 자판기를 추가 로 설치할 계획이며, 전자지불이 가능한 스마트 자동판매기는 작년 400대 수준에서 올해 4,000대로 늘릴 계획이다.

 

태국 자판기사업은 연간 30억 바트의 시장가치가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또한 저렴한 초기 투자비용으로 향후 자 판기사업의 인기는 높아질 전망이다. 자판기는 24시간 서비스를 소비자에게 제공할 수 있어 변화되고 있는 도시화된 라이프 스타일도 자판기 성장에 크게 기여했다.

 

방콕서 자판기 카페 오픈한 세븐일레븐

편의점 프랜차이즈 세븐일레븐은 코로나의 영향으로 오프라인 매장의 매출이 줄어들자 방콕에 위치한 아스파이어 샤톤 콘도에 최초로 자판기 카페 ‘세븐일레븐 벤딩 카페(7-Eleven Vending cafe)’를 선보였다. 음식, 음료, 간식을 판매하는 자판기 3대로 구성됐으며, 24시간 연중무휴로 운영된다.

 

 

세븐일레븐 편의점의 인기 상품으로 자판기 상품군을 갖췄으며, 매장 한 쪽에 전자레인지도 설치해 편의점과 동일하게 음식을 데워 먹는 것도 가능하다. 다양한 캐시리스 결제방식을 지원해 편의성을 높였다.

 

 

기존 단순한 음료나 스낵의 판매뿐만 아니라 설치된 장소의 타겟에 따라 유기농·건강 음료, 샐러드, 샌드위치 등 맞춤식으로 상품 구성을 유연하게 바꿀 수 있는 것은 자판기 유통의 강점으로 꼽힌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메뉴개발·전수] ‘닭칼국수 & 매운닭국수’ 메뉴개발 전수 과정 열려
외식업 중 대표적인 여름철 극성수기 아이템으로는 ‘보양식’이 있다. 몇 년 전까지만 해도 보양식은 삼계탕, 장어 등 한정적인 메뉴가 대부분이었다. 하지만 최근 들어서는 더 가볍게 즐길 수 있는 보양식이 흥하는 분위기다. 그중 하나가 바로 ‘닭칼국수’다. 젊은 감각의 보양식으로 각광받는 ‘닭칼국수’ 오는 20일, 소문난 향토 맛집 기술 전수 우리나라 사람들의 소울푸드 중 하나라 할 수 있는 ‘칼국수’는 달달한 팥칼국수부터 구수한 풍미의 들깨칼국수, 시원한 육수 맛이 일품인 바지락칼국수, 멸치칼국수, 얼큰한 맛으로 해장하기 좋은 육개장칼국수, 해물칼국수까지 다양한 종류만큼 특색 있는 맛과 각기 다른 매력으로 매일매일 먹어도 질리지 않는 음식으로 꼽힌다. 특히 최근 인기를 끌고 있는 것은 ‘닭칼국수’다. ‘닭칼국수’는 닭과 사골을 고아서 진하게 우려낸 육수에 칼국수를 넣어 끓인 후, 닭고기 살을 발라 양념한 것을 올려 먹는 영양만점 음식이다. 진하고 담백한 닭 육수는 삼계탕 국물과 비슷해서 여름 보양식으로 특히 좋다. 지금은 수도권 각지에서 심심치 않게 접할 수 있는 메뉴인 닭칼국수가 처음 시작된 곳은 경기도 고양시 일산과 파주지역이다. 이에 30년 외식 컨설팅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이슈UP] 배달의민족, 외식업 종사자 '베트남' 진출 지원한다
우아한형제들이 해외 진출을 꿈꾸는 식당 사장님에게 교육을 제공, 현지 탐방을 지원하는 프로그램 '글로벌 프로젝트'를 시작한다고 10일 밝혔다. 첫 지역은 베트남이다. 우아한형제들은 소상공인 교육 프로그램 ‘배민아카데미’를 통해 ‘베트남 외식업 도전기’ 교육생을 모집한다고 10일 밝혔다. 우아한형제들은 지난 2019년 'BAEMIN'이라는 브랜드로 베트남 배달시장에 진출한 이후 1년여 만에 2위 사업자로 성장했다. 배민 특유의 재치 넘치는 브랜딩과 베트남어 서체 개발 같은 현지화 마케팅을 앞세워 현지인들의 식생활을 빠르게 파고 들었다. '베트남 외식업 도전기' 1차 교육생 모집 베트남은 외식업 연평균 성장률이 10%에 이를 정도로 성장성이 높다. 우아한형제들은 국내 식당들에게 베트남 진출에 대한 기회와 정보를 제공하고, 철저히 준비해 진출할 수 있도록 준비 과정도 도울 계획이다. 최근 베트남에서는 떡볶이, 치킨, 김밥, 라면 등 국내에서 익숙한 메뉴를 베트남식으로 현지화해 성공한 사례가 늘고 있다. 우아한형제들은 베트남에서 제2, 제3의 K-푸드 성공 사례를 이어가기 위해 식자재, 유통, 조리, 현지화 등 각 분야 전문가를 이번 프로그램 강사진으로 구성했다.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이슈UP] 배달의민족, 외식업 종사자 '베트남' 진출 지원한다
우아한형제들이 해외 진출을 꿈꾸는 식당 사장님에게 교육을 제공, 현지 탐방을 지원하는 프로그램 '글로벌 프로젝트'를 시작한다고 10일 밝혔다. 첫 지역은 베트남이다. 우아한형제들은 소상공인 교육 프로그램 ‘배민아카데미’를 통해 ‘베트남 외식업 도전기’ 교육생을 모집한다고 10일 밝혔다. 우아한형제들은 지난 2019년 'BAEMIN'이라는 브랜드로 베트남 배달시장에 진출한 이후 1년여 만에 2위 사업자로 성장했다. 배민 특유의 재치 넘치는 브랜딩과 베트남어 서체 개발 같은 현지화 마케팅을 앞세워 현지인들의 식생활을 빠르게 파고 들었다. '베트남 외식업 도전기' 1차 교육생 모집 베트남은 외식업 연평균 성장률이 10%에 이를 정도로 성장성이 높다. 우아한형제들은 국내 식당들에게 베트남 진출에 대한 기회와 정보를 제공하고, 철저히 준비해 진출할 수 있도록 준비 과정도 도울 계획이다. 최근 베트남에서는 떡볶이, 치킨, 김밥, 라면 등 국내에서 익숙한 메뉴를 베트남식으로 현지화해 성공한 사례가 늘고 있다. 우아한형제들은 베트남에서 제2, 제3의 K-푸드 성공 사례를 이어가기 위해 식자재, 유통, 조리, 현지화 등 각 분야 전문가를 이번 프로그램 강사진으로 구성했다.

J-FOOD 비즈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