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FOOD 비즈니스

[J-FOOD 비즈니스] 상반기 일본 식품 트렌드 1위 오른 ‘달고나커피'

URL복사

국내에서 뉴트로 감성커피로 시작한 ‘달고나커피’가 올해 상반기 일본의 가장 핫한 식품으로 꼽혔다.

 

 

일본의 인스타그램 미디어 페트릴(Petrel)이 10~20대 여성을 대상으로 실시한 ‘2020년 상반기 유행’ 조사에 따르면 식품 부문에서 달고나커피가 1위를 차지했다. 페트릴은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팔로워를 대상으로 6월까지 설문 조사를 진행 후 집계 결과를 발표했다.

 

 

‘재미·사진·맛’ 인기 3요소 갖춘 달고나커피

달고나커피는 SNS 중심으로 생활하는 10~20대 소비자가 원하는 3가지 요소를 모두 갖추었다. 우선 달고나커피를 만들기 위해서 커피와 설탕에 소량의 물을 넣고 쉬지 않고 저어야 한다. 수백 번에서 심하게는 만 번 가량 저어주는 과정 속에서 재미를 준다.

 

 

특히 올해 코로나의 영향으로 카페를 갈 수 없게 되자 홈카페를 즐기는 이들이 많아진 것도 영향을 끼쳤다. 실제 홈카페를 위한 밀가루, 제과용가루, 생크림 등 식재료의 판매 실적이 지난해보다 큰 폭 상승했다.

 

 

무엇보다 유튜브, 인스타그램 등에 올릴 수 있는 콘텐츠가 된다는 점이 달고나커피 인기를 확산시킨 주요인이다. 힘겹게 만드는 과정을 영상으로 찍어 올리거나 우유 위에 달고나가 올려진 예쁜 사진을 해시태그와 함께 인스타그램에 게시한다. 인스타그램에서 달고나커피(ダルゴナコーヒー) 해시태그가 달린 게시물은 12만개가 넘는다.

 

 

달콤 씁쓸한 한국의 생소한 디저트가 인기를 끌자 말차, 타피오카 등 새로운 조합의 달고나커피도 등장하고 있다. 말차전문 브랜드 말차로지스트(matchaeologist)는 달고나에 말차를 섞어서 만든 말차 달고나커피를 선보였다.

 

 

또한, 달고나토핑 제품도 온라인 쇼핑몰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으며, aT 도쿄지사는 일본의 온라인몰 Qoo10과 연계해 한국산 커피 카테고리를 개설해 판촉 행사를 진행했다.

 

일본 식품 트렌드는 정치적 영향 덜 받는 JC, JK가 주도하는 상황이다. JC, JK는 여중생, 여고생의 일본어 약자이다. 한국 문화에 대한 동경심이 크기 때문에 정치 상황과 무관하게 이러한 흐름은 계속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배달의민족, 배민아카데미 무료외식업 프로그램 참여자 10만명 돌파
1년 넘게 이어지고 있는 코로나19 여파로 배달의민족 무료 외식업 프로그램인 ‘배민아카데미’를 찾은 이들이 늘었다. 배달의민족 운영사 우아한형제들은 배민아카데미가 진행한 교육 프로그램에 참여한 사장님이 총 10만명을 돌파했다 전했다. 배민아카데미는 2014년부터 서울 송파구 소재 교육센터에서 강의 및 실습 방식의 오프라인 교육으로 시작됐다. 오프라인 교육은 현재까지 총 514회, 누적 참여 인원 2만9007명을 기록했다. 코로나 장기화로 온라인 교육 전환한 후에도 7만여명 수강생 몰려 지난해 코로나19가 확산돼 오프라인 미팅이 제한되면서 이달부터 온라인 교육 및 실시간 비대면 교육으로 대부분 전환됐다. 온라인과 비대면 교육에만 한 해 7만1337명이 참여했다. 배민아카데미는 실제 식당을 운영하는 사장님이나 장사가 처음인 예비창업자를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현재 교육 콘텐츠는 음식 조리, 메뉴 구성부터 세무, 법무 등 식당 경영 전반까지 총 250여개에 이른다. 권용규 우아한형제들 가치경영실장은 “그동안 배민아카데미는 식당을 운영하는 사장님들이 음식 맛과 서비스 품질을 높이고, 전문지식이 필요한 경영 지식은 쉽게 알 수 있도록 다양한 교육 콘텐

J-FOOD 비즈니스

더보기
[신사업 리포트] 日 커지는 대체육 시장, 배달전문점 ‘새로운 일식’ 등장
일본의 대체육 시장이 빠르게 규모를 키우고 있다. 지난달 식물성 대체고기 제조·판매 기업 ‘넥스트미트’가 미국 진출한데 이어 외식기업 자이로 홀딩스 주식회사는 해당 대체육 제품을 활용한 새로운 배달·테이크아웃 전용 브랜드를 선보였다. 지난 7월 23일 도쿄 신주쿠에서 운영을 시작한 ‘새로운 일식(新しい和食)’은 ‘음식으로 미래를 만든다’는 미션을 가지고 탄생한 매장으로 대체육 전문 브랜드다. 자이로 홀딩스는 코로나 기간에도 포장 전용 햄버거 매장, 고급 식빵 전문점 등을 오픈하며 새로운 시도를 꾸준히 해왔다. 새로운 일식에서는 콩으로 만든 식물성 고기를 주재료로 사용해 전통적인 일식 메뉴를 선보인다. 일본인이 즐겨 먹는 롤스시, 소고기덮밥 등 대중적인 일식 메뉴를 식물성 대체육을 활용해 개발했다. 자이로 홀딩스측은 “동물복지, 건강 등을 이유로 대체고기를 찾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다. 미래 친환경 지구 조성을 위해서라도 대체고기 섭취 활성화는 식품업계가 해결해야할 과제라고 본다”고 밝혔다. 미래의 일식 매장의 대체육 메뉴는 토탈 키친 서비스와 협력해 전문 일식 요리사가 개발을 맡았다. 사용하는 식물성고기는 유전자 변형을 하지 않은 콩을 사용해 만들었으며, 일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