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드테크]AI가 술 추천해주는 미래형 바 ‘KUBOTA SAKE BAR’

인공지능을 이용해 고객의 취향과 맞는 술을 추천하는 바가 일본에 등장했다.

 

 

지난 11월 22일 재단장 후 문을 연 쇼핑몰 시부야 파르코 지하 1층에 위치한 ‘KUBOTA SAKE BAR’는 미래형 사케 셀렉트 바(BAR)다.

 

시부야 파르코는 1970년대부터 일본 쇼핑의 성지라 불리는 곳으로 40년간 운영하다 건물 노후화로 인해 2016년 폐점 후 올해 새롭게 문을 열었다.

 

 

‘KUBOTA SAKE BAR’에선 인공지능을 이용해 술을 시음 후 미각 판정 서비스를 통해 자신의 취향에 맞는 술을 찾아주는 컨셉의 이색적인 매장으로 주목받고 있다.

 

매장은 편하게 술과 안주를 즐길 수 있는 ‘BAR 에리어’와 일본주를 풍부하기 갖춰놓은 ‘숍 에리어’ 2군데로 구성되어 있다.

 

 

AI를 이용한 술 미각 판정 서비스인 ‘YUMMY SAKE’는 ‘BAR 에리어’에서 체험할 수 있다. ‘YUMMY SAKE’는 각각 다른 10종류의 술을 순서대로 테이스팅하고, 고객에게 맞는 맛을 가진 술을 AI가 판단해주는 서비스다.

 

판정 방법은 매우 간단하다. 가게에서 보내주는 QR코드를 스마트폰으로 확인하고 지시대로 진행하면 테이스팅을 평가하는 화면으로 넘어간다.

 

 

번호가 매겨지는 10종류의 일본주를 하나씩 시음하면서 해당 번호 술을 5단계로 평가한다. 그러면 ‘두근두근’, ‘딸랑딸랑’ 등 12종류의 의성어로 답이 나온다. 자신의 미각 타입 평가가 끝나면 AI가 술을 추천해준다.

 

해당 결과를 바탕으로 자신에게 맞는 술이나 매장 한정으로 판매하는 일본주를 베이스로 만든 칵테일 등 다양한 술을 즐길 수 있다. 일본주를 처음 즐기는 사람도 부담없는 맛이다.

 

 

사전지식이나 보이는 것에 의존하지 않고 ‘블라인드 테이스팅’으로 직감적인 감상을 입력해 술자리 분위기를 고조시켜주고, 자신과 가장 잘 맞는 술을 찾는데 도움이 된다.

 

 

또한, ‘YUMMY SAKE’는 술과 어울리는 안주 정보도 함께 제공한다. 선택한 술과 푸드페어링 메뉴를 같이 먹을 수 있어 2000엔 이라는 다소 높은 금액에도 불구하고 서비스에 대한 고객 만족도가 높다.

 

KUBOTA SAKE BAR

http://www.kubota-sake-bar.com

주소 : 도쿄도 시부야구 우다가와쵸 15-1시부야 파르코 B1F

TEL : 03-3464-5111

영업시간 11:00~23:30

정기 휴일 있음



배너

푸드&라이프

더보기
[키워드체크] 코로나19로 바뀐 식문화, 주목 받는 ‘1인 반상’
장기간 이어진 코로나19 여파로 우리의 식습관에도 큰 변화가 생겼다. 과거에는 한 테이블에서 여러명이 음식을 나눠먹는 것이 일반적이었으나, 이젠 ‘각자 따로 먹는 문화’가 일상 속 식사문화로 자리 잡고 있다. 정부 또한 일반 식당에서 ‘1인 반상과 개인 접시 제공’, ‘칸막이 또는 1인 테이블 설치’, ‘음식 덜어먹기’를 적극 권장한다는 방침을 발표했다. 이에 외식업계에서도 서로 간의 간격을 유지하며 각자 본인의 음식을 먹을 수 있는 ‘1인 반상’과 ‘1인 특화 메뉴’를 적극적으로 선보이고 있다. 음식 나눠 먹기 No, 코로나19로 바뀐 식문화에 ‘1인 반상’ 메뉴 인기 한식 프랜차이즈 기업 ‘본아이에프’의 계열사인 ‘본푸드서비스’는 1인 반상을 선보이며 위생 우려를 덜고 있다. 본푸드서비스의 브랜드 ‘본우리반상’은 전국 팔도 대표 음식과 국내산 재철 식재료로 만드는 한식 메뉴가 특징이다. 광양 바싹불고기 화로반상, 서산쭈꾸미 화로반상 등의 메뉴를 반상 형태로 선보이고 있다. 특수상권 푸드코트 전문 브랜드인 ‘본건강한상’은 국‧탕류부터 요리류까지 여러 카테고리 내 다양한 메뉴를 1인 반상으로 제공하고 있다. 현재 마트, 휴게소, 백화점 등 특수상권에서 22개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남북정상회담 때보다 더 먹었다, '평양냉면' 노하우 전수 교육 조기마감, 2차 교육생 모집
남북정상회담 때보다 더 먹었다… 올 여름 '냉면' 소비 급증 냉면이 여름철 성수기를 맞아 판매 호조를 보이고 있다. 장마가 끝나고 본격적인 무더위가 시작되면 판매는 더욱 늘어날 것으로 기대된다. 폭염과 남북정상회담 호재로 냉면 소비가 급증하며 최대 매출을 기록했던 2018년 7월을 넘어선 수준이다. 이에 ‘냉면’을 더해 추가 수익을 올리고자 하는 자영업자들을 위한 레시피 전수 창업 교육이 큰 반향을 얻고 있다. ‘냉면’은 오랜 기간 각 지역의 특색이 더해진 우리 고유의 면 요리다. 간단한 음식처럼 보이지만 정성을 들인 만큼 깊은 맛을 내는 메뉴로 특히 탄력적인 면발과 육수에 따라 맛 차이가 확연하다. 전문 식당에서 제대로 된 냉면을 고객에게 선보이기 위해선 맛의 핵심인 육수부터 반죽, 비빔 양념소스 제조까지 배워야 할 기술이 한 두가지가 아니다. 외식전문 ㈜알지엠컨설팅 ‘평양냉면 비법 전수 세미나’ 1차 조기마감 오는 8월 19일 2차 교육 진행. 하루 만에 평양냉면 레시피 전수받을 수 있어 사전 교육 신청자 10명 한정으로 진행되는 '평양냉면 조리 전수 세미나‘의 교육 시간은 단 하루. 45년 역사의 강남 최대 고기집 ‘삼원가든'의 냉면책임자 강대한 조리

J-FOOD 비지니스

더보기
[지금 일본은] 뉴노멀 속 일본 식품업계에 부는 DIY 바람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며 새롭게 삶의 표준이 정립되고 있다. 일본에서는 외출을 하기 어려워지자 집에서 만들고 먹는 ‘DIY(Do It Yourself) 소비’가 보편화됐다. 홈베이킹, 홈카페 등이 인기를 끌며 관련 식품들의 품절 사태가 일어나기도 했다. 위드 코로나 시대의 소비패턴 변화 노무라종합연구소(NRI)의 조사 결과에 의하면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 두기, 외출 및 이동 자제 등으로 인해 일본인의 전반적인 일상생활 만족도는 낮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정부의 전국적인 긴급사태 선언이 있었던 5월에는 자신의 생활에 만족하고 있지 못하다고 응답한 사람의 비율이 51%로 과반수를 넘어섰다. 노무라종합연구소에서는 소비자가 재화 혹은 서비스를 구매할 때 가격을 얼마나 중요시하는지 그리고 취향을 얼마나 중요시하는지의 두 가지 축을 기준으로 소비 스타일을 편리형 소비, 프리미엄 소비, 가성비 소비, 탐색형 소비로 구분하고 있다. 소비패턴별 생활 만족도 비율을 보면 가격보다 제품의 가치를 중시하는 프리미엄 소비자 경우 만족한다는 응답한 비율이 59%로 불만족 비율보다 오히려 높았다. 소비활동에 있어 가격보다 편리함을 중시하는 편리형 소비자는 50:50으로 만족, 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