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인사이트

[업계이슈]이랜드파크, 외식 전문회사 세운다

외식사업부문, 애슐리·자연별곡 등 16개 브랜드 운영

이랜드그룹은 이랜드파크의 외식사업부분을 물적 분할해 외식전문회사를 설립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랜드파크는 호텔·레저 및 외식사업을 영위하는 이랜드그룹 계열사다. 호텔·레저 사업 부문에서는 호텔 6개와 리조트 17개 등을 운영한다. 외식사업부문에서는 애슐리, 자연별곡 등 16개 브랜드를 관리한다.

 

 

이랜드 외식사업부문은 전국 500여개 매장을 운영하면서 지난해 80억원의 영업이익을 냈다.

 

신규 법인으로 물적 분할되는 외식사업 부문은 영구채와 전환 우선주 등으로 1천억원대 규모의 외부 자본을 유치해 금융기관 차입금 상환과 금융 부채 비율을 낮추기로 했다.

 

이랜드는 차입금 상환 후 여유 자금을 중앙키친시스템(Central Kitchen) 등에 투자해 품질을 개선하고 고객 요구를 반영한 신메뉴 개발에 역량을 쏟을 예정이다.

 

신규 법인으로 물적 분할되는 외식사업부문은 분할 후 외부자본을 즉각 유치할 방침이다.

 

이랜드그룹 관계자는 "이랜드파크는 우량한 자회사들 중심으로 무차입 경영을 실현하게 될 것"이라며 "내년 창립 40주년을 앞두고 각 계열사별 경쟁력 강화를 지속하여 그룹이 한 단계 도약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도봉구, 청년창업가 위한 ‘소상공인 창업아카데미’ 개최
도봉구(구청장 이동진)는 오는 10월 17일부터 18일까지 서울신용보증재단(서울시자영업지원센터)과 함께 ‘청년창업가 및 창업예정자를 위한 소상공인 창업아카데미’를 개최한다. 이번 창업아카데미는 청년 예비창업자, 업종전환자, 소상공인들에게 창업교육 및 창업정보 등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된 강좌로, 창업에 관심이 많지만 준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들을 대상으로 교육을 실시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강의는 도봉구청 지하1층 은행나무방에서 진행되며, 별도의 참가비는 없다. 참여는 사전에 서울시자영업지원센터 창업아카데미로 인터넷 접수, 또는 도봉구 일자리경제과(2091-2892) 및 신용보증재단(2174-5646)으로 전화 접수해야 한다. 강의에서는 창업준비절차, 사업계획서 작성법, 성공사업자 특강과 더불어 창업자금·보증지원 및 소상공인 지원사업 등 창업을 준비하고자 하는 청년들 및 기창업자들에게 다양한 최신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 교육 수료시에는 수료증과 함께 창업자금(신용보증재단) 신청 자격이 부여되어 창업자금 마련의 기회도 주어진다. 또한, 구에서 추진중인 ‘청년창업 인큐베이팅 공간’에 대한 안내도 이번 강좌에서 함께 진행되어 경제적 여건 등으로


한식과 문화의 만남, 2019 한식의 인문학 심포지엄 개최
문화체육관광부가 오는 16과 17일 이틀간 한국전통문화전당과 함께 ‘2019 한식의 인문학 심포지엄’을 국립중앙도서관 국제회의장에서 개최한다. 올해로 2회째를 맞이한 이 토론회는 그동안 외식, 조리, 영양 등 산업적·자연과학적 위주로 이루어진 한식 관련 연구에서 벗어나 ‘한식, 문화로 이해하다’라는 주제로 열린다. 16일에는 ‘새로운 관점에서 보는 한식문화사’, ‘한식, 세계와 통하다’, ‘한식문화 유용화 등 3가지’라는 주제에 대한 발표와 토론이 진행된다. ‘새로운 관점에서 보는 한식문화사’에서는 정혜경 호서대 교수가 조선시대 사회계층별 음식문화의 특징을 소개하고, 박채린 세계김치연구소 문화융합사업단장이 미국 장교인 ‘조지 포크’가 경험한 19세기 조선의 음식문화’를 발표한다. 조지 포크는 1884년 전라 관찰사가 대접한 한식을 글과 그림으로 세밀하게 남겨, 그동안 원형을 알 수 없었던 전주지역 한식 상차림의 원형을 확인할 수 있게 만들었다. ‘한식, 세계와 통하다’에서는 70권이 넘는 음식 관련 책을 저술하고, 세계적인 요리 책 상을 받은 음식 칼럼리스트이자 방송인인 말레나 스필러(Marlena Spieler)가 ‘유럽 음식문화권에서 한식문화의 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