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즈니스 인사이트

베트남 비즈니스 상담회로 지역기업 판로확대

대전 16개사 참여, 173만 달러 수출계약 성과달성

 

대전시가 주최하고 대전경제통상진흥원이 주관한 ‘베트남 비즈니스상담회’가 지난 3일 베트남 하노이 그랜드프라자 호텔에서 열렸다.

 

관내기업의 베트남 시장 진출 확대를 위한 이번 상담회는 대전시, 충남도, 충북도 3개 시도가 주최한 제18회 충청권 중소벤처기업 박람회 일정과 연계해 진행됐으며, 사전 심사를 통해 선발 된 대전기업 총 16개사가 참여했다.

 

참여한 화장품, 식음료, 생활용품, 산업재 관련 16개 중소기업은 이번 상담회에서 94건의 수출 상담과 173만 달러(20억 원)의 계약추진 성과를 거뒀다.

 

특히 ‘희연’ 브랜드의 화장품을 수출하는 The LK 사는 현지 대형 바이어인 SECCO & HCSP Co., Ltd 사와 156만 달러 계약을 체결하는 성과를 거뒀다.

 

천연치약 제조업체 ‘셀포원’은 Anda CG Trading Co., Ltd 와 8000달러의 현장계약을 체결했다.

 

이외에도 ㈜유진바이오텍과 내추럴제이, ㈜예주식품도 현지 기업과 MOU를 체결하는 등 베트남 시장의 수출 전선을 확대했다.

 

행사 개최비, 바이어 초청 및 통역비를 지원받은 참여기업들은 프로그램에 대해 높은 만족을 나타내며, 향후 지속적으로 對베트남 수출을 확대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대전시 관계자는 “베트남 경제성장이 급속도로 발전하고 있는 만큼 대전기업들이 베트남 시장에 진출할 수 있게 다양한 지원 시책을 적극 추진 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이슈&이슈]이제 술도 정기구독으로 받아본다!
직접 고르거나 전문가가 큐레이션한 박스가 집으로 찾아오는 술 배송 서비스 홈술의 재미와 품격이 달라진다 맥주 마시고 돌고래도 함께 키워요 벨루가 맥주도 우유처럼 배달할 수 없을까? 국내에서 처음으로 크래프트 맥주와 야식 페어링 배송 서비스를 선보인 벨루가는 단순한 물음에서 시작됐다. 그러나 배송 박스 면면을 살펴보면 결코 단순하지 않다. 석가탄신일에 맞춘 ‘럭키붓다’ 맥주, 할로윈 데이를 위한 시즈널 맥주 ‘펌킨라거’ 등 비어마스터가 계절과 시기를 고려해 고른 맥주, 맥주에 어울리는 스낵과 야식 플래터, 맥주 도감 등이 담겨 있다. 도감 속 QR 코드를 인식하면 페어링 음악까지 흘러나와 나만의 소소한 파티를 즐길 수 있다. 수익의 일부는 멸종 위기 돌고래 벨루가 ‘덩덩이’에게 후원하고 있다. 집으로 찾아오는 인생 술 술담화 “2천여 종이 넘는 우리 술에 반드시 당신의 입맛에 쏙 맞는 인생 술이 있을 것이다.” 다양한 우리 술이 존재함에도 ‘소맥’에 치중된 술자리에 아쉬움을 느꼈다는 이재욱·김태영 대표가 ‘알면 마신다’라는 확신을 가지고 우리 술 큐레이션 서비스를 론칭했다. 명절을 위한 술, 계절에 맞는 술 등 시기에 따라 선정한 전통주 2종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