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벤치마킹]건강·간편함 첨가해 성장한 일본 조미료 시장

건강과 간편함을 더한 일본 가정용 조미료·향신료 시장이 10년 연속 성장세를 기록했다.

 

 

2019년 11월 기준, 일본의 가정용 조미료·향신료 시장은 전년 같은 기간 대비 2.3% 증가했다. 시장규모는 590억 엔(약 6,352억 원)으로 2008년과 비교해서 17.4% 상승했으며, 금액으로는 약 87억 엔(약 936억 원)이상 성장했다.

 

일본 조미료 시장 동향

지금까지 일본 조미료·향신료 시장은 메뉴용 양념 조미료와 분말 조미료가 시장을 점유해왔다. 메뉴용 양념 조미료란 나물, 로스트비프, 샐러드 등과 같은 요리·반찬을 가정에서 재료만 추가해 손쉽게 만들 수 있는 조미료를 뜻한다.

 

 

2000년대에 들어서며 자소(꿀풀과 식물)파 소금과 같은 조미료 상품군의 다양화, 튜브형 상품 및 서양식 양념의 수요 확대를 통해 시장이 커지고 있다.

 

최근 1년간 일본 조미료·향신료 시장을 살펴보면, 서양식 양념이 전년 대비 2.3% 증가, 후추, 시치미(고춧가루를 베이스로 일곱 가지 맛과 향이 나는 일본의 향신료)와 같은 분말 양념이 0.3% 감소, 튜브형과 액체 양념이 각각 3.7%와 3.4% 증가했다.

 

 

메뉴용 양념 조미료는 같은 기간 1.1% 증가에 그쳐 성장이 다소 둔화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신규 메뉴 소재 고갈 및 유통업체 내 신선 매장의 확대로 소비자들의 수요가 감소한 것으로 보여진다.

 

더 적게 쓰고 편리한 조미료 찾는 소비자

일본에서 높은 판매고를 올리고 있는 조미료 상품은 ‘매직솔트’, ‘향기솔트’, ‘크레이지 솔트’와 같은 범용 조미료로 2019년 대비 10.4% 판매가 증가했다.

 

 

적은 양으로도 요리의 간을 맞출 수 있는 장점 덕분에 일반 소금 제품보다 염분 섭취를 줄일 수 있다. 최근 건강에 관심이 많은 소비자 증가와 함께 주목받고 있어 향후 시장이 더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튜브형 조미료는 전년 대비 4% 판매가 증가했으며, 특히 대용량 타입은 22% 이상 올랐다. 기존에는 와시비(고추냉이)와 겨자 제품 중심으로 튜브형 제품이 출시됐으나, 소비자들이 편리한 제품을 선호하며 다진 생강·마늘 등 다양한 튜브형 제품이 판매되고 있다.

 

앞으로 맞벌이 인구 및 1인 가구의 증가로 요리 및 조리 시간을 단축하도록 도와주는 튜브형 제품군은 더욱 넓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배너

푸드&라이프

더보기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네이버 '스마트주문' 외식업 중소상공인 수수료 전액 지원한다
네이버가 외식업계 중소상공인들을 대상으로 '스마트주문'의 결제 수수료를 올해 연말까지 전액 면제한다. '네이버 스마트주문'은 외식업에 종사하는 중소상공인들이 매장을 효율적으로 운영할 수 있도록 지난해 선보인 ‘비대면 원스톱 주문·결제’ 서비스로 ‘포장주문’, ‘미리주문’, ‘테이블주문’으로 구성되어 있다. 광고비 지출 없이 무료 홍보 네이버페이 포인트 적립 프로모션 ‘네이버예약서비스’에 가입해 간단한 정보들을 등록하면 네이버 지도와 플레이스에 매장 정보와 함께 다양한 주문 기능이 노출돼 중소상공인들이 광고비 없이도 매장을 무료로 홍보할 수 있다. 또한, 비용적, 기술적 부담 없이 온라인 시장으로 사업을 확대하고 더 많은 고객을 유치할 수 있어 외식업계 중소상공인의 만족도가 높은 편이다. ​특히, 네이버에서 매장명을 검색해 미리 주문·결제한 후 매장에서 주문한 상품을 바로 픽업할 수 있는 ‘포장주문’ 기능은 언택트 소비 확산으로 1월 대비 3월 주문수가 14배 급증할 정도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외식업계에 새로운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다고. 이에 네이버는 식당이나 카페 방문을 자제하는 움직임 속에서도 외식업계 중소상공인들이 부담 없이 스마트주문을 활용해 매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이슈UP]전통주 경쟁력 높인다! 양조장 역량 강화 상담(컨설팅)사업 시작
농림축산식품부는 전통주의 품질 개선 및 경쟁력 강화를 위해, 현장 애로를 해결하는 ‘전통주 양조장 역량 강화 상담(컨설팅) 사업’을 추진한다. 올해 처음 시행되는 이 사업은 우리 전통주 업체가 주세의 종량세 전환, 혼술·홈술(혼자 또는 집에서 마시는 술)과 같은 주류 소비 문화 변화에 적절히 대응하고 품질을 고급화할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이번에 추진하는 상담(컨설팅) 사업은 전문가가 현장을 방문하여 진단하는 ‘현장심층상담(컨설팅)’과 유선 또는 온라인을 통해 간단한 애로사항을 해소하는 ‘일반상담(컨설팅)’으로 나누어 진행한다. ‘현장심층상담(컨설팅)’은 ▲양조기술·품질개선 ▲위생·품질인증 ▲홍보·마케팅 등 중 업체별 희망에 따라 최대 2개 분야에 대해 약 6개월간 진행된다. '현장심층상담(컨설팅)'에 참여를 원하는 양조장은 4월 6일(월)부터 24일(금)까지 사업신청서를 작성하여 신청하면, 추후 성장잠재력, 사업의지 등을 고려하여 최종 10개소를 선정할 예정이다. 선정된 양조장은 전문가 상담(컨설팅)을 진행하며 샘플 제작 등 실행비용에 대해 업체당 최대 3백만 원까지 지원을 받을 수 있다. 한편, 양조장 창업 또는 운영과 관련한 간단한 애로사

J-FOOD 비지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