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전국 점포서 '크리스마스 별다방 클래스' 연다

스타벅스 코리아가 크리스마스 시즌을 맞아 하반기에도 고객 대상 스타벅스 커피세미나인 ‘별다방 클래스’를 확대 진행하며 스타벅스의 특별한 커피 경험을 선보인다.

스타벅스 커피세미나는 스타벅스 커피 소개 및 커피 추출 실습 등 다양한 스타벅스 경험을 제공하는 고객 참여 행사로 지난 2004년부터 스타벅스 전국 매장에서 꾸준히 진행되는 스타벅스만의 커피 전문 강좌다.

 


스타벅스는 스타벅스 커피 전문가의 음료 제조 노하우 및 커피 관련 지식을 고객에게 전달하기 위해 올해부터 기존의 커피세미나를 별다방 클래스로 업그레이드 운영하고 있다. 특히 지난 상반기 별다방 클래스에서 전국 163개 스타벅스 거점 매장을 통해 2000명 이상의 고객이 참여하며 큰 인기를 끌었다.

하반기 별다방 클래스는 진행 횟수 증가를 희망하는 고객들의 요청에 따라 상반기 대비 진행 횟수를 2배 확대해 전국 166개점에서 332회 진행될 예정이며 2700명 이상의 고객을 모집해 더욱 풍성하게 진행할 예정이다.

스타벅스 별다방 클래스는 지난 2~14일 등록된 스타벅스 카드로 크리스마스 시즌 신규 원두인 크리스마스 블렌드 250g, 크리스마스 블렌드 에스프레소 로스트 250g, 크리스마스 블론드 로스트 250g 중 1종 이상을 구매한 고객이라면 신청이 가능하다.

별다방 클래스 신청 기간은 오는 21일까지며 신청 대상에 해당하는 고객은 본인이 원하는 매장 1개점을 선정해 선착순으로 참가 신청을 할 수 있다. 본격적인 별다방 클래스는 이후 27일부터 전국 스타벅스 거점 매장에서 진행된다.

 


별다방 클래스에 참여한 고객들은 스타벅스 매장에서 커피 취향별 추출 기구 즐기기, 컴프레소, 래버드리퍼를 이용한 커피 브루잉 탐험, 스타벅스 홈 커피 만들기 체험 등 다양한 주제의 별다방 클래스를 경험할 수 있다.

스타벅스 별다방 클래스의 강사진은 스타벅스 커피 앰배서더와 전국 권역 및 지역별 커피 전문가들로 구성돼 있다. 스타벅스 커피 앰배서더는 가장 우수한 커피 지식과 열정을 보유한 스타벅스 최고의 커피 전문가며 RCM(Regional Coffee Master)와 DCM(District Coffee Master)은 약 2만 3000명의 스타벅스 파트너를 대표해 현재 전국 160명이 활동하고 있다.

정윤조 스타벅스 코리아 운영담당은 “스타벅스 최고의 커피 전문가들이 쉽게 설명하는 스타벅스 별다방 클래스에 많은 참여 부탁드린다”며 “앞으로도 일상생활에서 쉽고 재미있게 적용할 수 있는 다양한 커피 콘텐츠로 별다방 클래스를 운영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풀무원이 선보인 비건 레스토랑 ‘플랜튜드’의 올 여름 신메뉴는?!
풀무원의 푸드서비스 전문기업 풀무원푸드앤컬처는 비건 인증 레스토랑 ‘플랜튜드(Plantude)’ 서울 코엑스몰점과 아이파크몰 용산점에서 여름 신메뉴 3종을 출시한다. 신메뉴는 풀무원 식물성지구식단 대체식품과 지역 특산물 담양 죽순을 활용한 밥 메뉴 ‘담양죽순고추잡채덮밥’, ‘모닝글로리덮밥’과 면 메뉴 ‘우리콩진한콩국수&교자만두’다. 담양죽순고추잡채덮밥은 식물성 대체식품으로 만든 소이장조림을 활용했따. 모닝글로리덮밥은 공심채와 식물성 대체식품을 마늘향으로 볶았다. 우리콩진한콩국수&교자만두는 국산콩을 갈아 만든 콩국물과 식물성 교자만두가 어우러진 세트 메뉴다. 이 밖에도 플랜튜드 여름 시즌 인기 메뉴였던 ‘두부가라아게메밀면&교자만두’도 여름 한정으로 다시 판매한다. 라유 간장을 곁들인 튀김 두부와 식물성 교자만두를 함께 먹는 세트 메뉴다. 신메뉴 출시를 기념해 코엑스점에서는 플랜튜드 공식 소셜미디어(SNS) 계정을 팔로우하는 고객에게 풀무원녹즙의 톡스 콤부차를 제공한다. 용산점에서는 내달 1일부터 일주일 동안 두부가라아게메밀면&교자만두를 20% 할인한다. 한편 플랜튜드 두 곳의 지난달까지 누적 방문고객은 22만5000명, 메뉴 판매수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예비 기업가형 소상공인 육성을 위한 전북천년명가 6곳 선정
전북특별자치도는 전통과 성장잠재력이 있는 도내 소상공인 6개 업체를 ‘전북천년명가’로 선정하고 인증서를 수여했다. 전북특별자치도는 18일 도청 회의실에서 2024년 ‘전북천년명가’로 선정된 ▲성전사카센타, ▲원조뽀빠이냉면, ▲세중여행사, ▲(유)효송그린푸드, ▲손내옹기, ▲한일식당 등 6개 업체 대표들에게 김관영 도지사가 직접 인증서를 수여하며 축하 인사를 전했다고 밝혔다. 전북자치도는 도내에서 30년 이상 한 길 경영을 하고 있거나 가업을 승계한 우수 소상공인을 발굴한 뒤 홍보・마케팅·자금지원 등을 통해 100년 이상 존속・성장할 수 있도록 ‘전북천년명가’사업을 지난 2019년부터 시작해 지난해까지 46곳을 선정한 바 있다. 이번 선정은 공모를 통해 39개사가 신청, 약 6대 1의 치열한 경쟁률을 기록했으며, 서류심사 및 현장점검을 통과한 10곳을 대상으로 발표평가 등 총 3차례 평가위원의 심사를 거쳐 성장가능성 등을 종합해 최종 선정됐다. 최종 선정된 업체에게는 ‘전북천년명가’ 인증서와 인증현판 제공을 통해 신뢰도와 인지도를 높이고, 경영지원금 1천8백만원, TV 방송홍보, 전문 멘토링 지도, 특례보증 지원 등의 다양한 지원들이 이루어지게 된다. 선정된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메뉴개발·전수] 일본 나고야 현지 '장어덮밥' 상품화 기술전수
일본 나고야 현지 ‘장어덮밥’(히츠마부시)전문점의 기술을 전수받을 수 있는 교육과정이 오는 6월 27일(목)에 열린다. 최고급 보양식으로 각광받는 ‘장어’요리. 최근 줄서는 맛집 등 유명 방송프로그램에 일본식 장어덮밥 전문점이 소개되면서 고급 스테미너 음식인 ‘히츠마부시’를 찾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대중에게 인지도가 높아진 장어요리지만, 국내에서 정통 장어덮밥을 즐길 수 있는 곳은 그리 많지 않다. 여름나기 음식으로 한국에 삼계탕이 있다면 일본에는 ‘히츠마부시’(ひつまぶし)가 있다. ‘히츠’는 나무그릇, ‘마부’는 섞는다라는 의미로, 말 그대로 나무 그릇에 간장을 베이스로 한 달짝지근한 소스(타래)로 조리한 장어를 따뜻한 밥 위에 먹음직스럽게 올려진다. 히츠마부시는 한 그릇으로 3가지 다른 맛으로 즐길 수 있는 것이 가장 큰 즐거움이자 특징이다. 나고야 3대 명물인 장어타래 레시피 전 과정 공개 서울과 부산 유명 장어덮밥전문점 노하우 전수 “굽기가 첫 번째 관건이다. 또 깊은 풍미와 맛을 결정짓는 장어타래를 입혀내 윤기와 색감이 어우러져야 진정한 히츠마부시가 탄생한다. 쫄깃한 첫입에 이어지는 부드러운 식감을 극대화하는 조리 방법을 전수, 최고에 가까운 장어

J-FOOD 비즈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