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소상공인을 위한 라이브커머스 강좌 개설

28일까지 충북시청자미디어센터 홈페이지 통해 상시 접수

 

청주시가 소상공인을 위한 라이브커머스 강좌를 개설해 운영한다. 교육은 오는 6월 29일 오전 10시부터 충북시청자미디어센터 디지털교육실에서 진행된다.

 

내용은 라이브커머스 기획, 쇼호스트 교육, 쇼핑라이브 관리 툴(Tool) 및 전용 프로그램(프리즘) 사용법 등 4차시(총 6시간)로 구성된다.

 

소상공인 15~20여명을 대상으로 하며, 청주시에 사업장을 둔 소상공인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오는 28일까지 상시 접수하며, 신청은 충북시청자미디어센터 홈페이지에 가입 후 하면 된다.

 

시는 청주시 소상공인의 온라인플랫폼 활용 역량 강화를 지원하기 위해 지난 4월 시청자미디어재단과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청주시 제2임시청사 내 위치한 충북시청자미디어센터(시청자미디어재단 산하)와 협력해 올해는 6월과 11월 각 1회씩 라이브 교육 강좌를 개설할 계획이다.

 

또한 7월부터는 충북시청자미디어센터 협업 라이브커머스 스튜디오 상시 대관 서비스를 개시해 교육 효과성, 라이브커머스 플랫폼에 대한 소상공인의 접근성을 대폭 향상시키고자 한다.

 

이봉수 경제정책과장은 “본 교육에 참여해 다양한 노하우와 기술을 배워갈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경험을 통해 청주시 소상공인이 온라인 역량을 강화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전수창업] 코다리찜부터 냉면, 코다리강정까지! 서민갑부 비법전수
'코다리찜'과 '코다리냉면'으로 서민갑부 반열에 오른 식당의 비결을 전수한다. 본 교육은 이수 후 바로 장사에 적용할 수 있도록 하는 식당창업 레시피 전문 교육으로 한식전문가의 노하우가 담긴 깊은 맛 전수와 더불어 교육 후 수익창출에 실질적인 기여를 하는 것이 교육과정의 목표다. 백년가게부터 소문난 맛집 비교·분석, 기술이전 오는 19일(금) 코다리찜 & 코다리냉면 전수과정 열려 오는 7월 19일(금)에 진행되는 이번 ‘코다리찜&코다리냉면’ 전수과정은 백년가게부터 소문난 맛집들을 비교·분석, 검증된 최상의 레시피를 제공한다. 외식 사업주를 위한 전문 업소용 레시피 교육과정으로, 기술이전 비용만으로 베테랑 요리사들이 직접 개발하고 창업시장을 통해 검증을 완료한 메뉴만을 전수한다. 일선 요리학원과 차별화 된 현장기술 전수 프로그램이다. 코다리는 건조를 시킨 생선으로 잘못 손질하면 생선 비린내가 심하게 나기 때문에 다소 어려운 식재료 중에 하나다. 비린내가 나지 않으면서 양념에 감칠맛을 내기 위해서는 조리 노하우가 필요하다. 이번 교육에서는 전문업소용 코다리찜 만드는 법을 중점적으로 ▲코다리의 유통과정부터 손질방법, ▲코다리 육수, ▲비법 양념제조

J-FOOD 비즈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