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상담 역대최대 ‘K-푸드 페어 인 도쿄 2024’ 행사 개최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와 농림축산식품부 6월 27일부터 28일까지 일본 도쿄에서 ‘K-푸드 페어 인 도쿄 2024’ 행사를 개최해 4800만 달러 규모의 수출 상담 성과를 거뒀다.

 

‘K-푸드 페어’는 국내 농수산식품의 인지도 확산과 판로 개척을 위해 2013년부터 개최하고 있다. 이중 도쿄 K-푸드 페어는 2017년을 시작으로 올해 6번째로 일본에서 개최되는 페어로 한류의 인기에 따라 매년 새로운 K-푸드를 소개하는 장으로 자리매김했다.

 

올해 행사는 역대급 엔저와 물가 상승으로 인해 K-푸드의 수출 경쟁력이 약화되고 상황에서 새로운 유망 K-푸드를 소개해 엔저 위기 속에서도 K-푸드의 일본 수출이 재도약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기위해 기획됐다.

 

코로나19 이후 외부 활동이 많아지고 해외여행이 재개되는 등 일본 내 수입식품 관심도가 점차 줄어들 수도 있는 상황에서 페어를 개최해 K-푸드를 향한 현지 소비자와 유통업계의 관심도를 재확인해볼 수 있다는 점에서 기대를 모았다.

 

본격적인 수출상담회에 앞서 27일에는 국내 수출업체들이 일본 소비자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들어볼 수 있는 소비자품평회를 가졌다. 수출업체 45개사는 전문 소비자 품평단을 대상으로 자사 제품을 설명하고 동시에 체험 기회를 제공하면서 현장에서 심도 있는 피드백을 주고 받았다.

 

 

참가업체들은 현지 소비자를 직접 대면해 제품 반응은 물론 일본 시장 특화 전략과 신제품 개발 방향을 발굴할 수 있다는 점에서 만족감을 나타냈다.

 

28일 수출상담회 본 행사에는 수출업체 45개사가 참가한 가운데 일본의 대형유통업체와 대형 벤더, 수입업체 195개사 등 총 336명의 바이어가 방문해 365회의 상담을 했다.

 

총 4800만 달러의 수출 상담 성과를 거뒀으며, 이중 잡채, 만두 등 냉동 식품군과 콤부차, 헛개차 등 음료류 수출을 위한 현장 MOU(양해각서)가 13건 체결되는 등 K-푸드를 향한 일본 바이어들의 뜨거운 관심을 확인했다.

 

현장에서는 냉동 잡채, 만두, 라면 등 가공 면류와 발포 비타민, 제로칼로리 탄산음료 등 음료류 상담을 원하는 바이어 문의가 잇따랐다.

 

2024년 5월 기준 한국산 면류의 일본 수출액은 작년 같은 기간보다 3.5% 증가한 약 3800만 달러이며, 음료류는 작년 같은 기간보다 19.3% 증가한 900만 달러로 극심한 엔저 속에도 수출이 꾸준히 늘고 있다.

 

일본 수입식품 시장은 수입업체가 현지 벤더를 통해 소매점으로 공급하는 복잡한 유통과정을 거치고 있어 수출부터 소매점 판매까지는 다양한 이해관계자와의 협력 관계가 매우 중요하다.

 

농식품부와 공사는 이번 수출상담회 성과를 더욱 높이기 위해 K-푸드 신상품 제안회도 함께 개최해 벤더들에게 예비 수출품목의 정보뿐 아니라 현재 일본에서 판매되는 K-푸드까지 종합적인 시장 동향 정보를 제공해 수출업체와 더욱더 활발하고 지속적인 상담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했다.

 

권오엽 수출식품이사는 “농림축산식품부와 공사는 전통적인 수출 주력 시장인 일본에서 K-푸드가 추가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지원 사업을 펼쳐 다양한 K-푸드 신제품이 더욱 많이 수출될 수 있도록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전수창업] 코다리찜부터 냉면, 코다리강정까지! 서민갑부 비법전수
'코다리찜'과 '코다리냉면'으로 서민갑부 반열에 오른 식당의 비결을 전수한다. 본 교육은 이수 후 바로 장사에 적용할 수 있도록 하는 식당창업 레시피 전문 교육으로 한식전문가의 노하우가 담긴 깊은 맛 전수와 더불어 교육 후 수익창출에 실질적인 기여를 하는 것이 교육과정의 목표다. 백년가게부터 소문난 맛집 비교·분석, 기술이전 오는 19일(금) 코다리찜 & 코다리냉면 전수과정 열려 오는 7월 19일(금)에 진행되는 이번 ‘코다리찜&코다리냉면’ 전수과정은 백년가게부터 소문난 맛집들을 비교·분석, 검증된 최상의 레시피를 제공한다. 외식 사업주를 위한 전문 업소용 레시피 교육과정으로, 기술이전 비용만으로 베테랑 요리사들이 직접 개발하고 창업시장을 통해 검증을 완료한 메뉴만을 전수한다. 일선 요리학원과 차별화 된 현장기술 전수 프로그램이다. 코다리는 건조를 시킨 생선으로 잘못 손질하면 생선 비린내가 심하게 나기 때문에 다소 어려운 식재료 중에 하나다. 비린내가 나지 않으면서 양념에 감칠맛을 내기 위해서는 조리 노하우가 필요하다. 이번 교육에서는 전문업소용 코다리찜 만드는 법을 중점적으로 ▲코다리의 유통과정부터 손질방법, ▲코다리 육수, ▲비법 양념제조

J-FOOD 비즈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