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명회 단신] 조선양평해장국 사업설명회 개최

20년 전통의 국밥 창업 아이템인 조선양평해장국이 오는 25일과 30일, 두 차례에 걸쳐 ‘조선양평 사업설명회’를 개최한다.

 

 

‘조선양평 사업설명회’는 오후 2시 서울시 강서구 마곡동에 위치하고 있는 SC요리학원에서 열린다. 이번 창업 설명회에서는 최근 외식 프랜차이즈 업계 상황과 외식 창업 시 성공노하우 등을 공유한다.

 

조선양평해장국은 기존 음식점을 운영하면서 수익성이 안 좋은 자영업자들이 업종 변경 시 기존 시설을 최대한 유지하면서 오픈이 가능하며 이와 함께 가맹비 면제와 보증금 할인 등 창업 이벤트를 동시에 실행하고 있다.

 

 

조선양평해장국 관계자는 “어려운 시기에 효과적인 소자본 창업을 꿈꾸는 분들은 이번 ㈜가업FC의 6월 정기 사업설명회에 참석하시는 것을 추천한다”면서, “사업설명회 참석자들에게는 특전으로 가맹비, 교육비, 보증금, 로열티 등도 면제하는 특전을 제공한다.”고 전했다.

 

설명회와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조선양평해장국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하면 된다.



배너

푸드&라이프

더보기
식품업계, e스포츠 마케팅에 주력! 1020세대·글로벌 팬심 모두잡기 다서
'농심', '한국야쿠르트', '롯데제과' 등 국내 대표 식품기업들이 앞다퉈 ‘e스포츠’를 활용한 마케팅에 속도를 높이고 있다. 그동안 스포츠를 활용한 마케팅은 꾸준히 있었지만, 코로나19 여파로 대부분의 경기가 중단되면서 비교적 영향을 덜 받은 ‘e스포츠’ 쪽으로 관심이 대거 쏠리고 있다. 농심은 지난달 온라인게임 스포츠단 운영을 통해 e 스포츠 분야에 진출한다고 공식화했다. 농심은 e 스포츠팀 '팀 다이나믹스'에 대한 인수 협약을 맺고 2021년 출범예정인 한국프로게임리그에 도전하기로 결정했다. 온라인 게임에 관심이 많은 '1020 세대'를 소비층으로 끌어모으고, 더 나아가 글로벌 시장까지 제품 및 회사 브랜드를 홍보하겠다는 전략이다. ‘리그오브레전드’(LoL)를 활용한 마케팅에 힘주는 이유는 온라인게임 ‘리그오브레전드’(LoL)로 대표되는 e스포츠 시장이 꾸준히 성장하면서 식품업계에서는 이를 활용한 마케팅 활동에 적극 나서고 있다. LoL을 즐기는 고객층이 대부분 10대~30대 남성을 대상으로 제품 및 회사 브랜드 홍보를 강화하는 한편 국내 프로게임에 대한 해외의 높은 관심을 고려해 글로벌 시장을 공략하기 위한 수단으로 삼겠다는 전략으로 분석된다. 농심은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J-FOOD 비지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