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2021년 아이스크림 트렌드 미리 보는 엑스포 ‘아이파쿠’ 개막

URL복사

2021년 일본의 아이스크림 트렌드를 미리 볼 수 있는 최대 아이스크림 엑스포 ‘아이파쿠’가 10월 15일부터 10월 20일까지 열린다.

 

2015년 시작한 아이파쿠는 총 누적 방문자 수 280만 명을 동원하며 일본 최대 아이스크림 행사로 자리 잡았다. ‘일본 아이스크림 마니아 협회’가 엄선한 전국 각지의 아이스크림이 매년 모여 다음해 시장 흐름을 읽을 수 있다.

 

 

내년에도 바나나 인기는 지속된다! 바나나 소프트크림

2021년에도 일본 식품외식 트렌드로 바나나의 인기는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바나나는 일본인이 가장 선호하는 과일로 세대 당 연간 지출액이 사과, 감귤보다 높다. 올해에는 크램 바나나, 손나 바나나 등 브랜드의 바나나 주스가 인기를 끌었다.

 

도쿄 무코지마에 위치한 바나나디저트 전문점 ‘바나나 팩토리’가 올해 아이파쿠 행사에 처음으로 참여했다. 바나나팩토리는 2017년 문을 열어 바나나를 활용한 마카롱, 케이크, 타르트 등 다양한 디저트를 선보여 왔다.

 

 

매장에서 올 여름에 높은 판매를 기록한 ‘바나나 소프트크림’을 이번 행사에 공개했다. 숙성 창고에서 익은 바나나만을 사용해 단맛이 강한 아이스크림이다. 바나나 본연의 맛과 향기를 느낄 수 있게 설탕 사용은 최소화했다. 소프트크림을 한 숟가락 떠서 입에 넣으면 바나나크림이 바로 녹을 정도로 부드럽다.

 

친환경 재료 쓴 착한 아이스크림

유기농 재료로 만든 비건 아이스크림은 이번 행사기간 동안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하라주쿠에서 인지도가 높은 ‘코코넷 글렌’은 하와이 현지에서 공수해온 코코넛을 사용해 아이스크림을 만든다. 비건 시장이 성장하는 것을 고려해 유기농의 식물성재료만을 사용 중이다.

 

 

메뉴를 개발한 글렌 시무킨즈 쉐프는 현재 하와이 모아이섬에 거주하고 있으며, 과거 미슐랭 별을 받은 스타 쉐프이다. 행사장을 찾으면 수량 한정으로 코코넛 껍질에 아이스크림을 제공해준다.

 

 

홋카이도 삿포로에서 ‘폭신폭신 소프트 아이스크림’으로 화제를 모은 우미에르(UMIERE)도 아이파쿠에 참여했다. 홋카이도산 유기농 우유를 사용해 진하고 부드러운 크림 맛이 일품이다. 합성 비료와 농약을 사용하지 않은 식재료를 엄선해 쓰고 있다.

 

키쿄야의 도라지 신켄 아이스크림은 2015년부터 매년 참가해 부동의 인기를 자랑하는 상품이다. 올해 특히 건강식에 대한 수요가 올라가며 더욱 고객들의 높은 관심을 받았다. 일본 중부 야마나시현의 명물 도라지 찹쌀떡 ‘키쿄야 신겐 모찌’가 소프트 아이스크림에 올라간다.

 

 

고소한 콩가루와 흑설탕으로 만든 조청을 함께 뿌려서 제공한다. 행사 기간이 아니면 야마나시현에 있는 매장에서 밖에 먹을 수 없는 귀한 아이스크림이다.

 

최고급 매실로 만든 카키고리

미슐랭 가이드 빕그루망(별 평가에서는 빠지지만 저렴한 가격에 추천할 만한 가게에 주어지는 표)에 선정된 가게에서 지난해 3월 오픈한 빙수 전문점 ‘네코고리’도 이번 아이파쿠에 참가했다.

 

 

네코고리는 얼음을 곱게 갈아 시럽을 뿌려먹는 카키고리 빙수 매장이다. 일본에서 최고급 품종 매실로 유명한 와카야먀현 키슈의 난코우메를 사용해 만든 카키고리가 대표메뉴다. 얼린 후 곱게 간 연유에 난코우메 5~6개를 사용한 매실 소스를 듬뿍 올렸다. 그밖에도 수량한정으로 가을철 밤과 고구마를 이용한 빙수도 판매한다.

 

빵과 아이스크림 함께 먹는 샌드크림 인기

 

 

지난해 아이파쿠 행사에서 무려 2만개를 판매한 ‘나가사키 카스테라 소프트’가 올해도 찾아왔다. 1937년 창업한 나가사카의 양과자점 ‘뉴욕당’은 오랜 시간을 걸쳐 독자적으로 개발한 제법을 사용한 소프트크림을 만들고 있다.

 

소프트아이스크림을 카스테라로 감싸서 제공한다. 직접 구운 자라메(굵은 설탕)가 알알이 들어있는 카스테라가 인상적이다. 평소에는 나가사키에 위치한 뉴욕당에서만 맛볼 수 있다.

 

 

오카야마현에서 귀여운 쿠키 샌드크림을 선보이는 ‘크레이지 아이스크림’은 이번에 행사한정으로 ‘쿠키 샌드 아이스’를 공개했다. 바삭한 쿠키에 알록달록한 4가지색의 아이스크림을 넣었다. 6가지 토핑 중 원하는 것을 선택해 아이스크림에 찍어서 함께 먹으면 된다. 귀여운 외형과 색감으로 젊은 층의 지지를 받는 아이스크림이다.



배너

푸드&라이프

더보기
[푸드테크]고객 취향 맞춤 서비스 제공하는 러시아 스마트카페 화제
푸드테크의 고도화로 외식업계에서 무인 서비스 도입이 갈수록 빨라지고 있다. 러시아에서 고객 개인 취향에 맞게 음료를 제조하고, 음료 종류에 따라 전용 컵으로 서빙하는 스마트한 로봇카페가 등장했다. 1mm단위까지 레시피 조정 가능한 로봇카페 ‘피비(Fibbee)‘ 무인 로봇카페 ‘피비(Fibbee)’는 2017년 개발되어 시험단계를 거쳐 다음해 러시아의 실리콘밸리라 불리는 스콜코보의 테크노파크에 첫선을 보였다. 실제 고객들이 이용하며 발생한 문제들을 보완해 커피를 만드는 정확도와 신속성을 높였다. 약 2년을 투자한 끝에 주문이 몰려도 항상 정확한 비율로 커피를 추출할 수 있도록 기술력을 끌어 올렸다. 수비르 쇼핑센터에 정식매장을 오픈한 데 이어 지난 9월 모스크바에 위치한 콜롬버스 쇼핑센터에 두 번째 매장을 열었다. 로봇카페 피비의 음료 주문은 모바일 어플리케이션, 키오스크를 통해 가능하다. 원하는 음료를 선택하고 커피, 우유, 크림 등을 1mm 단위까지 조정해 주문할 수 있다. 입력된 수치에 따라 로봇 바리스타가 오차 없이 고객의 요구대로 음료를 제조한다. 100% 아라비카 원두를 로스팅해서 사용하고 있으며, 저칼로리 우유와 함께 아몬드, 코코넛, 콩으로 만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배스킨라빈스, 전통 한옥 콘셉트의 ‘삼청 마당점’ 문열어
SPC그룹이 운영하는 '배스킨라빈스'가 전통 한옥 콘셉트의 ‘배스킨라빈스 삼청 마당점’을 오픈했다. 서울 종로구 화동(삼청동길)에 위치한 배스킨라빈스 삼청 마당점은 ‘전통과 현대가 어우러지는 공간’을 지향하는 콘셉트 스토어로, 여유로움과 어울림이 공존하는 한옥의 마당에서 영감을 받아 탄생했다. 배스킨라빈스의 열 번째 콘셉트 스토어인 삼청 마당점은 기왓장, 목재 기둥, 담장 등 전통 한옥의 특징을 살리고, 매장 중앙에는 마당과 외부 좌석을 배치해 고객이 매장을 넓게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한국의 문화유산인 삼베짜기에서 영감을 받은 ‘스트링 아트(String Art, 실을 활용한 공예)’를 매장 곳곳에 비치해 공간에 멋을 더했다. 배스킨라빈스는 삼청 마당점에서만 판매하는 단독 메뉴도 선보인다. 아이스크림 디저트 3종과 음료 4종으로 구성됐으며, 모두 한국 전통 식재료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했다. △소프트 아이스크림에 허니버터 옥수수 또는 팥을 올려 현미칩과 함께 즐기는 ‘마당 선데(5200원)’ △흑임자, 옥수수 소프트 아이스크림에 고소한 참기름과 바삭한 뻥튀기를 함께 즐기는 ‘마당 소프트 서브(옥수수, 흑임자 아이스크림 중 택일, 4500원)’ △인절미 떡을 넣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J-FOOD 비즈니스

더보기
[지금 일본은]과거 찻집을 재현한 일본식 복고 카페가 뜬다
국내 식품외식업계에서는 뉴트로 트렌드 열풍으로 과거 70~80년대 감성을 살린 복고 카페가 등장해 인기를 모았다. 평화다방, 복고다방과 같이 이름부터 옛정취가 나는 카페 프랜차이즈부터 을지로의 커피한약방, 두화당 등 과거를 간직한 카페도 있다. 우리나라 비슷하게 일본에서도 복고풍 카페에 대해 밀레니얼, 기성세대 모두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기성세대는 과거를 추억하기 위해서, 젊은 층은 이전에 경험하지 못한 문화를 체험하고자 복고 카페를 찾는다. 일본만의 고유한 카페문화 킷사텐 킷사텐(喫茶店)이란 일본의 카페 형태는 1920년대 나고야 중심으로 80년대 후반까지 음료 소비문화를 이끌었다. 커피, 홍자 등 음료와 함께 가벼운 식사 메뉴를 주문해 이야기를 나누며 먹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한국의 다방과 비슷한 느낌이다. 일본 골목 곳곳에 자리 잡고 있었지만 스타벅스 등 대형 프랜차이즈 카페에 밀려 점차 사라지는 추세를 보였다. 하지만 뉴트로 트렌드에 힘입어 신규 매장들이 새기며 다시금 활기를 띄고 있다. 킷사 유(喫茶 YOU)는 일본의 여행전문 미디어 리트립(RETRIP)이 꼽은 올해의 도쿄 찻집 1위에 올랐다. 이곳의 시그니처 메뉴는 달걀 2개와 생크림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