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식BIZ 단신] 스타벅스, 국내 최초 스타벅스 별을 담은 신용카드 선봬

URL복사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현대카드와의 제휴를 통해 국내 최초의 ‘스타벅스 별’ 적립 혜택을 제공하는 신용카드 '스타벅스 현대카드'를 선보였다.

 

스타벅스 현대카드는 고객들의 다양한 취향을 반영해 스타벅스 사이렌 로고와 스타벅스 별을 형상화 한 총 5종의 카드 디자인으로 구성하고, 국내외 카드 이용금액(신용판매)이 3만 원씩 누적될 때마다 스타벅스의 리워드 포인트인 별을 1개씩 적립해주는 혜택을 제공한다.

 

 

이와 관련 15일부터 스타벅스 현대카드 회원을 대상으로 하는 특별 이벤트도 진행한다. 올해 11월 30일까지 스타벅스에서 스타벅스 현대카드를 5만 원 이상 사용한 고객은 스타벅스 별 100개 적립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스타벅스 현대카드의 연회비는 국내전용과 국내/외겸용(VISA/MasterCard) 모두 3만원으로, 스타벅스나 현대카드 홈페이지와 앱을 통해 신청이 가능하다.



배너

푸드&라이프

더보기
[트렌드 인사이트]외식·쇼핑에 예술 감상까지…‘아트슈머’ 잡아라
식품유통업계가 오프라인 매장에 ‘예술’를 더한 공간마케팅 전략을 적극 펼치고 있다. 다양한 아티스트들과 협업으로 작품을 전시하고, 공연을 마련하는 등 예술 인프라와 공간을 활용한 ‘고급화 전략’으로 오프라인 매출 견인을 꾀하는 분위기다. 커피도 마시고 그림도 감상하고! 문화적 만족감, 경험 중시하는 ‘아트슈머’, 소비층 핵심 소비층으로 자리잡아 ‘아트슈머’는 소셜미디어를 활용, 자신의 경험을 공유하고 주변 사람들 소비를 이끈다는 특성이 있어 업계에서는 핵심 소비층으로 떠오르고 있다. 최근 ‘롯데월드몰’의 사례가 대표적이다. 외식 및 쇼핑과 함께 예술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복합 문화 공간을 마련, 화제가 되고 있다. 매장에 전시된 작품은 촬영이 가능해 SNS 인증샷을 통해 확산되어 매장 홍보 효과까지 누리고 있다. 롯데월드타워와 에비뉴엘을 잇는 1층 다이버홀에 아트 갤러리 카페 ‘어바웃(ABOUT++)’을 열고 23일부터 개관 기념 전시를 시작했다. 아트테이너(Art+Entertainer) 이혜영 작가의 전시회가 열릴 예정이다. 쇼핑몰에서도 다양한 여가 생활을 즐길 수 있는 문화 콘텐츠를 강화하는 목적이다. 그중 '어바웃'은 회화 중심의 갤러리 카페와 차별화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J-FOOD 비즈니스

더보기
[지금 일본은]과거 찻집을 재현한 일본식 복고 카페가 뜬다
국내 식품외식업계에서는 뉴트로 트렌드 열풍으로 과거 70~80년대 감성을 살린 복고 카페가 등장해 인기를 모았다. 평화다방, 복고다방과 같이 이름부터 옛정취가 나는 카페 프랜차이즈부터 을지로의 커피한약방, 두화당 등 과거를 간직한 카페도 있다. 우리나라 비슷하게 일본에서도 복고풍 카페에 대해 밀레니얼, 기성세대 모두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기성세대는 과거를 추억하기 위해서, 젊은 층은 이전에 경험하지 못한 문화를 체험하고자 복고 카페를 찾는다. 일본만의 고유한 카페문화 킷사텐 킷사텐(喫茶店)이란 일본의 카페 형태는 1920년대 나고야 중심으로 80년대 후반까지 음료 소비문화를 이끌었다. 커피, 홍자 등 음료와 함께 가벼운 식사 메뉴를 주문해 이야기를 나누며 먹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한국의 다방과 비슷한 느낌이다. 일본 골목 곳곳에 자리 잡고 있었지만 스타벅스 등 대형 프랜차이즈 카페에 밀려 점차 사라지는 추세를 보였다. 하지만 뉴트로 트렌드에 힘입어 신규 매장들이 새기며 다시금 활기를 띄고 있다. 킷사 유(喫茶 YOU)는 일본의 여행전문 미디어 리트립(RETRIP)이 꼽은 올해의 도쿄 찻집 1위에 올랐다. 이곳의 시그니처 메뉴는 달걀 2개와 생크림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