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서 프랑스 르꼬르동 수업 받자, 해외 외식·호텔경영대학 온라인 입시설명회 개최

URL복사

글로벌 요리 교육기관인 프랑스 요리학교 르 꼬르동 블루(Le Cordon Bleu) 한국지사가 오는 1월 27일(수) 저녁 7시 ‘2021 해외 외식·호텔경영대학 온라인 입시설명회’를 개최한다.

 

온라인 라이브로 진행되는 이번 설명회는 수능을 마치고 진로 준비에 한창인 고3 수험생 및 학부모를 대상으로 수능과 관계없이 해외 대학에서 더 빠르게 학위를 취득하고, 경쟁력을 쌓아볼 수 있는 방법에 대해 자세히 안내될 예정이다.

 

특히 외식·호텔·관광 업계 전문가가 되고 싶다면 글로벌 경쟁력을 키우는 것이 필수적이라고 한다.

 

 

따라서 수능이나 내신 성적에만 맞춰 대학을 선택하는 것이 아닌, 목표에 맞춰 꿈을 제대로 실현할 수 있는 학교를 제대로 알아보는 것이 중요하다고 학교 측은 전했다.

 

르 꼬르동 블루는 외식산업분야의 젊은 인재 양성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세계적인 요리학교로 전통과 명성을 자랑하는 르 꼬르동 블루는 1895년 10월 15일 프랑스 파르에서 첫 요리 시연수업을 진행하며 공식적으로 개원했다.

125년동안 프랑스 요리와 예술 분야에 있어 세계적인 명성을 인정 받아 현재까지 전 세계 20개국 35개 이상의 캠퍼스를 운영하며 매년 제과, 제빵, 와인, 호텔 매니지먼트 분야 2만명 이상의 외식산업 전문가를 양성하고 있다.

 

학사학위(Bachelor degree)를 취득할 수 있는 국가로는 프랑스, 호주, 뉴질랜드 캠퍼스가 대표적이며, 국내와 다르게 학사학위 교육과정이 3년제로 이루어져 있어 국내에서 학업을 했을 때 보다 시간적으로도 1년을 절약할 수 있다.

 

르 꼬르동 블루 프랑스 학사과정의 경우, 경영 과정으로 잘 알려진 파리 도핀 대학교(Paris-Dauphine University)와 파트너십을 맺어 3학년 과정에서는 해당 캠퍼스 수업도 병행한다. 또한 요리/제과 실습수업 뿐 아니라 제2외국어, 실무 인턴십 등 다양한 커리큘럼으로 구성돼 있다.

 

호주 학사과정의 경우, 시드니 및 애들레이드 캠퍼스에서 제공하고 있으며 호텔경영 또는 레스토랑경영학 중에서 선택할 수 있다.

 

뉴질랜드 학사과정은 외식경영 단일 전공이며, 전공 이론 및 실기 수업, 현장실습, 인턴십의 비중이 적절하게 구성되어 있다. 학사학위 졸업 시 최대 3년간 현지에서 취업하여 경력을 쌓을 수 있는 자격이 주어진다. 또한 해외 입학생을 대상으로 장학혜택도 제공하고 있다.

 

세 곳 수업은 영어로 진행되며, 수능 성적 반영 없이 기본적인 어학 능력 및 학업에 대한 열정을 중요하게 본다고 한다. 국가별 전공 세부 커리큘럼 및 입학전형은 온라인 설명회에서 자세히 확인할 수 있다.

 

학사학위 취득 후에는 셰프 뿐만 아니라 호스피탈리티 업계의 다방면으로 진출해볼 수 있다. 호텔 및 리조트, 레스토랑 경영을 비롯해 세일즈&마케팅, 인사, 재무 등 다양한 매니지먼트 분야의 전문가로 커리어를 시작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학교 측은 업계의 유명 셰프 및 인사들을 꾸준히 배출하며 전 세계적인 글로벌 동문 및 업계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있다고 전했다.

 

입시설명회는 누구나 온라인에서 무료로 참가할 수 있으며, 르 꼬르동 블루 한국지사 공식블로그에서 사전 신청할 수 있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2가지 메뉴를 하나로 묶어라! '1+1' 콜라보 제품으로 MZ세대 공략
코로나19로 호재를 맞은 식품∙외식업계가 이번에는 색다른 조합의 메뉴를 선보이고 있다. 최근 대중에게 친숙한 메뉴를 콜라보하는 등 익숙하지만 낯선 메뉴를 출시하며 소비 주축으로 떠오른 MZ세대(1980년대 초~2000년대 초 출생한 밀레니얼 세대와 1990년대 중반~2000년대 초반 출생한 Z세대)를 통칭하는 말를 공략하겠다는 방침이다. 먼저 치킨 프랜차이즈 bhc치킨은 지난 1월 ‘포테킹 후라이드’를 출시하며 후라이드 치킨의 다양성을 확보했다. bhc치킨의 ‘포테킹 후라이드’는 육즙 가득한 치킨에 얇게 썬 국내산 감자를 묻혀 튀겨내 치킨의 바삭함과 감자의 담백함을 모두 살린 올해의 첫 신메뉴다. 포테킹 후라이드는 치킨과 감자를 동시에 맛볼 수 있어 기존 후라이드치킨을 재해석했다는 평을 받으며 2030세대를 중심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GS25는 국물요리의 마무리에 밥을 말고 죽과 누룽지를 후식으로 즐기는 등 쌀을 선호하는 한국인 특유의 식습관을 반영해 지난해 누룽지탕면을 개발했다. 지난해 말 출시된 ‘꼬꼬누룽지탕면’은 ‘참깨누룽지탕면’에 이은 누룽지라면 시리즈 2탄으로 꼬꼬면 국물에 인삼향을 더해 삼계탕 풍미를 높인 것은 물론, 면발과 누룽지를 한 그릇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외식BIZ 단신] 놀부의 대표 메뉴, 배민으로 선물하세요
종합외식전문 기업 (주)놀부의 대표 브랜드인 ‘놀부부대찌개’와 ‘놀부보쌈’이 배달 앱 ‘배달의민족’ 내 ‘선물하기’ 페이지에 입점해 놀부부대찌개 및 놀부보쌈 전용 상품권을 판매한다고 4일 밝혔다. 온라인 선물이 하나의 문화로 자리 잡으면서 비대면 선물 채널을 확대하려는 것이다. 이용자는 배민 앱 내 선물하기에서 놀부부대찌개 혹은 놀부보쌈 브랜드를 클릭한 후 상품권을 구매하여 간단하게 선물할 수 있다. 선물 받은 상품권은 배민 앱에 입점한 놀부부대찌개, 놀부보쌈에서 음식을 주문 시 사용이 가능하다. 상품권 금액은 각 브랜드 별로 2종이다. 놀부부대찌개는 2만5천원권/ 5만원권, 놀부보쌈은 4만원권/ 5만원권으로 판매된다. 구매부터 사용까지 모두 비대면으로 이루어지며, 선물 수취인의 연락처만 알면 선물을 전할 수 있어 용이하다. 놀부는 이번 배민 선물하기 입점을 기념하여 각 상품권 별로 최대 3천원까지 할인되는 이벤트를 함께 진행한다. 놀부부대찌개는 2만5천원권/ 5만원권 구매 시 각각 1천원, 2천원이 할인되며, 놀부보쌈의 경우 4만원권은 2천원, 5만원권은 3천원이 할인되며, 구매 시 자동으로 할인된 금액으로 결제된다. 놀부 관계자는 “배민 선물하기 입점을

배너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메뉴개발·전수]냉면 전수 문의 급증, 오는 16일 ‘평양냉면' 비법 전수한다
냉면이 뜨겁다. 냉면성애자, 냉부심, 냉믈리에, 면스플레인. 새로 생겨난 신조어들만 봐도 그 인기를 실감할 수 있다. 돌이켜보면, 냉면만큼이나 열렬히, 그리고 수준 있는 마니아층을 꾸준히 유지해온 음식이 또 있었던가 싶다. 실로 냉면의 인기는 오래되었지만 지금의 열풍은 예전과 사뭇 다르다. 심심한 맛을 알 만한 연령층이나 입맛의 ‘멋’을 내는 미식가를 넘어 나이와 취향을 불문하고 ‘냉면 로드’를 즐긴다. ‘냉면’은 오랜 기간 각 지역의 특색이 더해진 우리 고유의 면 요리다. 간단한 음식처럼 보이지만 정성을 들인 만큼 깊은 맛을 내는 메뉴로 특히 탄력적인 면발과 육수에 따라 맛 차이가 확연하다. 전문 식당에서 제대로 된 냉면을 고객에게 선보이기 위해선 맛의 핵심인 육수부터 반죽, 비빔 양념소스 제조까지 배워야 할 기술이 한 두가지가 아니다. 이에 ‘냉면’을 더해 추가 수익을 올리고자 하는 자영업자들을 위한 레시피 전수 창업 교육이 큰 반향을 얻고 있다. 실례로 작년 평양냉면 전수 교육의 경우 조기마감 되어 1, 2차로 나누어 진행 될 만큼 반응이 뜨거웠다. 2021년 여름 성수기 전, '평양냉면' 전수교육 문의 늘어 오는 16일. 하루 투자로 평양냉면의 모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