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품BIZ] 하림, 2021년 ‘계모임 체험단’ 모집

하림, 24일까지 닭요리 즐기는 색다른 방법 공유하는 ‘계 모임 체험단’ 모집
체험 인원 100명으로 늘리고 참여 기간도 4개월로 확대
하림 자연실록 공식 블로그·페이스북·인스타그램 통해 체험단 신청 가능

URL복사

종합식품기업 하림이 24일까지 ‘계(鷄)모임 체험단’을 모집한다. 하림 계모임 체험단은 닭고기를 좋아하는 소비자들이 하림 제품을 활용해 자신만의 닭요리 노하우를 공유하는 온라인 모임이다.

 

2020년 처음 진행한 계모임 체험단은 모집 때마다 매회 수백명이 지원할 정도로 소비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소비자들의 적극적인 참여에 힘입어 2021년에는 모집 인원을 작년 대비 2배 늘려 100명을 선정한다. 체험단 활동 기간도 2개월에서 4개월로 늘렸다.

 

2021년 첫 계모임 체험단은 2월부터 6월까지 매월 하림의 베스트셀러 제품과 신제품을 가장 먼저 체험하게 된다. 제공받은 하림의 신선한 고품질 닭고기를 월별 테마에 맞게 자신만의 특별한 레시피로 요리한 다음 완성 사진을 촬영해 자신의 SNS에 업로드하면 된다. 체험단에는 추후 하림에서 진행하는 온·오프라인 이벤트에 참여할 기회를 우선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하림 계모임 체험단 신청은 하림 자연실록 공식 페이스북, 블로그, 인스타그램에 안내된 네이버 폼으로 하면 된다. 당첨자 발표는 29일(금) 이다.

 

하림은 계모임 체험단은 단순한 제품 체험을 넘어서 하림 브랜드와 제품에 애정을 가진 소비자들이 하림 제품을 개성 있게 활용하는 방법을 공유하는 기회라며 2020년에 이어 올해도 하림의 닭고기 제품을 건강하고 맛있게 즐기는 다양한 방법이 발굴, 소개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하림은 향후 자취생, 쿠킹대디, 시니어 등 다양한 타깃을 대상으로 한 특별 체험단도 진행할 계획이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식약처, 족발.보쌈 등 배달음식점 집중 점검한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코로나19 장기화 등으로 소비가 급증한 배달음식에 대한 위생·안전관리를 위해 족발·보쌈 등 배달음식점을 중심으로 오는 3월 29일부터 4월 2일까지 17개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위생관리 실태를 집중 점검한다. 이번 점검은 족발·보쌈 등 배달음식점 가운데 영업장 면적이 작아 위생이 취약할 우려가 있거나 행정처분 이력이 있는 업소 등 약 1,500여 곳을 대상으로 집중 실시한다. 주요 점검 내용은 ▲위생적 취급기준(특히, 위생모·마스크 착용 등) 준수 ▲유통기한 경과제품 보관 또는 사용 ▲음식물 재사용 행위 ▲냉장·냉동 시설 온도 관리 등이다. 참고로 지난해 배달음식 특별점검 결과, 위반 내용은 ▲건강진단 미실시 ▲위생적 취급기준 위반 ▲시설기준 위반 ▲유통기한 경과 제품 보관·사용 순으로 많았다. 식약처는 이번 점검을 통해 영업자의 위생 의식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며, 올해 안으로 김밥, 치킨 등 주요 인기 배달 품목에 대한 점검도 지속 추진할 계획이다. 아울러 봄 나들이철을 대비해 국민들이 자주 이용하는 공원, 유원지(놀이시설), 역·터미널 등에서 식품을 취급하는 음식점(패스트푸드점 포함) 등에 대해 오는 3월 16일부터 19일까지 지자체와

배너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설명회 단신]소자본 중식 배달창업 ‘홍짜장’, 오는 3월 9일 사업설명회 열어
15년 장수 중식 프랜차이즈 홍짜장은 오는 3월 9일, 서울 송파 본사에서 사업설명회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해당 브랜드는 자체 개발한 시그니처 메뉴 '홍짜장'을 비롯해 짜장면, 짬뽕, 탕수육 등 소비자들에게 선호도가 높은 12가지의 핵심 중식메뉴로 승부하는 캐주얼 중식당이다.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사업설명회에는 코로나19 상황에 오픈한 가맹점들의 성공창업 사례 분석부터 테이크아웃 및 배달 판매 현황 소개, 중식 조리체험, 메뉴 시식 등의 프로그램이 마련되어 있다. 특히 1인주방시스템에 대해 적극적으로 어필한다는 방침이다. 조리 완성도를 높인 상태의 식재료와 소스를 공급하고 표준화한 레시피 제공, 체계적인 교육을 통해 초보자도 수월하게 조리 및 주방운영이 가능한 것이 1인주방시스템의 특장점이다. 브랜드 관계자는 "운영의 편의성 측면과 더불어 투자금에 있어서도 중국집 체인점창업의 진입문턱을 낮췄다"며 "10평 초반대의 소규모 매장에 키오스크 무인주문 및 셀프시스템을 도입, 동종업계 최저 수준의 창업비용을 제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서 "중식당뿐만 아니라 소규모 요식업창업, 배달창업을 계획하는 예비창업자들과 업종변경을 희망하는 기존 자영업 사장님들까지 남자,

J-FOOD 비즈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