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워드체크] 동남아 시장 사로잡은 4대 K-키워드 발표

URL복사

동남아와 대만 최대의 이커머스 플랫폼 ‘쇼피’(Shopee)가 지난해 동남아 시장을 사로잡은 4대 K-키워드로 ‘뷰티’, ‘K팝’, ‘푸드’, ‘리빙’을 발표했다.

 

쇼피가 진출해 있는 7개 지역에서 한국 제품이 가장 많은 판매량을 기록한 카테고리는 ‘뷰티’였으며 ‘K팝 기획 상품’, ‘푸드’, ‘리빙’ 제품이 뒤를 이었다.

 

 

2019년과 비교했을 때 지난해 K뷰티 제품의 주문 건수는 약 2.5배 이상, K팝 기획 상품은 약 4.5배 이상, 식음료 부문은 3배 이상 늘어났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집에 머무는 시간이 길어지면서 쇼피 전체에서 리빙 제품의 주문량이 평균 2배 이상 증가했는데, 이 가운데 한국 제품의 주문 건수는 6배 이상을 기록하며 신규 인기 카테고리로 떠올랐다.

 

국가별로 가장 인기를 끈 뷰티 제품이 크게 달랐던 점도 주목할 만하다. 인도네시아와 말레이시아에선 썸바이미(SOME BY MI)의 ‘바이바이 블랙헤드 그린티 톡스 버블 클렌저’가 가장 많이 판매됐고, 필리핀에선 네시픽(NACIFIC)의 ‘낮화밤욕세트’ 싱가포르에선 디오디너리(The Ordinary)의 ‘베스트셀러 컬렉션’, 태국에선 그라펜(Grafen)의 ‘엣지 핑거 헤어브러시’, 대만에선 머지(MERZY)의 ‘바이트 더 비트 멜로우 틴트’, 베트남에선 3CE의 ‘클라우드 립틴트’가 판매량 1위를 차지했다.

 

동남아에서 K팝 기획 상품의 인기가 가장 높은 지역은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필리핀이었다.

세 국가에선 K팝 아이돌 NCT, 블랙핑크의 정규 앨범이 가장 많이 판매됐으며 온라인 콘서트를 위한 응원봉 수요도 높았다.

푸드 카테고리에선 허니버터아몬드, 카누 더블샷 라떼, 런천미트(말레이시아·싱가포르·태국)가 가장 인기를 끌었다. 싱가포르, 태국, 베트남에선 캔들과 캔들 워머, 에어 프라이어용 실리콘 용기와 같은 리빙 제품 수요도 증가했다.

 

쇼피코리아 권윤아 지사장은 “지난해 다양한 K제품이 인기 있었고, 특히 국내 중소 뷰티 브랜드가 크게 활약하며 쇼피 고객들을 완전히 사로잡았다”며 “2021년에도 계속해서 한국 셀러와 브랜드가 동남아 시장에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2가지 메뉴를 하나로 묶어라! '1+1' 콜라보 제품으로 MZ세대 공략
코로나19로 호재를 맞은 식품∙외식업계가 이번에는 색다른 조합의 메뉴를 선보이고 있다. 최근 대중에게 친숙한 메뉴를 콜라보하는 등 익숙하지만 낯선 메뉴를 출시하며 소비 주축으로 떠오른 MZ세대(1980년대 초~2000년대 초 출생한 밀레니얼 세대와 1990년대 중반~2000년대 초반 출생한 Z세대)를 통칭하는 말를 공략하겠다는 방침이다. 먼저 치킨 프랜차이즈 bhc치킨은 지난 1월 ‘포테킹 후라이드’를 출시하며 후라이드 치킨의 다양성을 확보했다. bhc치킨의 ‘포테킹 후라이드’는 육즙 가득한 치킨에 얇게 썬 국내산 감자를 묻혀 튀겨내 치킨의 바삭함과 감자의 담백함을 모두 살린 올해의 첫 신메뉴다. 포테킹 후라이드는 치킨과 감자를 동시에 맛볼 수 있어 기존 후라이드치킨을 재해석했다는 평을 받으며 2030세대를 중심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GS25는 국물요리의 마무리에 밥을 말고 죽과 누룽지를 후식으로 즐기는 등 쌀을 선호하는 한국인 특유의 식습관을 반영해 지난해 누룽지탕면을 개발했다. 지난해 말 출시된 ‘꼬꼬누룽지탕면’은 ‘참깨누룽지탕면’에 이은 누룽지라면 시리즈 2탄으로 꼬꼬면 국물에 인삼향을 더해 삼계탕 풍미를 높인 것은 물론, 면발과 누룽지를 한 그릇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외식BIZ 단신] 놀부의 대표 메뉴, 배민으로 선물하세요
종합외식전문 기업 (주)놀부의 대표 브랜드인 ‘놀부부대찌개’와 ‘놀부보쌈’이 배달 앱 ‘배달의민족’ 내 ‘선물하기’ 페이지에 입점해 놀부부대찌개 및 놀부보쌈 전용 상품권을 판매한다고 4일 밝혔다. 온라인 선물이 하나의 문화로 자리 잡으면서 비대면 선물 채널을 확대하려는 것이다. 이용자는 배민 앱 내 선물하기에서 놀부부대찌개 혹은 놀부보쌈 브랜드를 클릭한 후 상품권을 구매하여 간단하게 선물할 수 있다. 선물 받은 상품권은 배민 앱에 입점한 놀부부대찌개, 놀부보쌈에서 음식을 주문 시 사용이 가능하다. 상품권 금액은 각 브랜드 별로 2종이다. 놀부부대찌개는 2만5천원권/ 5만원권, 놀부보쌈은 4만원권/ 5만원권으로 판매된다. 구매부터 사용까지 모두 비대면으로 이루어지며, 선물 수취인의 연락처만 알면 선물을 전할 수 있어 용이하다. 놀부는 이번 배민 선물하기 입점을 기념하여 각 상품권 별로 최대 3천원까지 할인되는 이벤트를 함께 진행한다. 놀부부대찌개는 2만5천원권/ 5만원권 구매 시 각각 1천원, 2천원이 할인되며, 놀부보쌈의 경우 4만원권은 2천원, 5만원권은 3천원이 할인되며, 구매 시 자동으로 할인된 금액으로 결제된다. 놀부 관계자는 “배민 선물하기 입점을

배너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메뉴개발·전수]냉면 전수 문의 급증, 오는 16일 ‘평양냉면' 비법 전수한다
냉면이 뜨겁다. 냉면성애자, 냉부심, 냉믈리에, 면스플레인. 새로 생겨난 신조어들만 봐도 그 인기를 실감할 수 있다. 돌이켜보면, 냉면만큼이나 열렬히, 그리고 수준 있는 마니아층을 꾸준히 유지해온 음식이 또 있었던가 싶다. 실로 냉면의 인기는 오래되었지만 지금의 열풍은 예전과 사뭇 다르다. 심심한 맛을 알 만한 연령층이나 입맛의 ‘멋’을 내는 미식가를 넘어 나이와 취향을 불문하고 ‘냉면 로드’를 즐긴다. ‘냉면’은 오랜 기간 각 지역의 특색이 더해진 우리 고유의 면 요리다. 간단한 음식처럼 보이지만 정성을 들인 만큼 깊은 맛을 내는 메뉴로 특히 탄력적인 면발과 육수에 따라 맛 차이가 확연하다. 전문 식당에서 제대로 된 냉면을 고객에게 선보이기 위해선 맛의 핵심인 육수부터 반죽, 비빔 양념소스 제조까지 배워야 할 기술이 한 두가지가 아니다. 이에 ‘냉면’을 더해 추가 수익을 올리고자 하는 자영업자들을 위한 레시피 전수 창업 교육이 큰 반향을 얻고 있다. 실례로 작년 평양냉면 전수 교육의 경우 조기마감 되어 1, 2차로 나누어 진행 될 만큼 반응이 뜨거웠다. 2021년 여름 성수기 전, '평양냉면' 전수교육 문의 늘어 오는 16일. 하루 투자로 평양냉면의 모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