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드 코로나시대 맞춤 '양식도시락 메뉴개발' 과정, 24일 개최

특급 호텔 조리장 출신인 김셰한 셰프가 교육 진행
배달, 테이크아웃, 그랩앤고 등 활용도 높은 양식도시락 레시피 전수

URL복사

지난해부터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사회적 거리두기가 시행되며 배달, 테이크아웃, 그랩앤고 등을 통해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도시락 시장이 커지고 있다.

대형 식품유통기업은 물론 외식프랜차이즈도 자체 개발한 도시락 상품을 선보이고 있으며, 도시락 창업에 대한 문의도 늘고 있는 추세다.

 

 

외식컨설팅전문기업 ㈜알지엠컨설팅은 이러한 시장 변화에 맞춰 도시락 메뉴개발을 희망하는 외식업 종사자, 도시락 전문점 창업을 원하는 예비창업자를 위해 특급 호텔 셰프를 초빙 실전용 양식도시락 메뉴개발 과정을 오는 24일(수) 개최한다.

 

특급 호텔 셰프의 레시피 전수받는 실전창업 과정, 오는 24일 개최

수제함바그도시락·3종샌드위치 도시락 

 

이번 양식도시락 교육 과정은 30년 경력의 특급 호텔 조리장 출신인 김세한 셰프가 맡았다. 2020년 준명장급인 우수숙련기술자를 획득했으며, 세계적으로 권위 있는 요리대회 세계요리올림픽(2008년), 월드컵세계요리대회(2014년)에 한국 대표로 참가해 수상하는 등 화려한 경력을 자랑한다.

 

교육은 실전에서 바로 활용할 수 있는 내용으로 기획돼 김 셰프의 시연 후 참가자들이 도시락 조리 과정을 직접 실습해보는 순으로 진행된다.  이날 교육에서 선보이는 모든 메뉴는 g단위로 상세히 적힌 레시피를 제공한다.

 

 

교육에 참여하면 2가지 양식도시락 조리과정을 배울 수 있다. 우선 ▲펜네파스타 ▲볶음밥(나시고랭) ▲후레쉬모차렐라 치즈샐러드 ▲튀김 2종(감자, 치킨날개)으로 구성된 수제치즈함바그도시락을 전수한다.

 

양식소스 전문가의 차별화된 비법 전수

맛/플레이팅 등 배달판매극대화 전략 공개

이어 카페, 브런치 식당에서 활용도가 높은 3종 샌드위치 도시락(베이컨토마토/치킨또띠야/감자계란)을 배우게 된다. 특히 맛을 결정짓는 핵심인 김세한 셰프의 차별화된 함박스테이크 소스 레시피를 공개한다.

 

 

김 셰프는 수십 년간 양식 소스를 연구해 해오며 한국식품영양학회에 다수의 소스 관련 논문 게재, ‘샐러드 간단레시피’, ‘드레싱&소스 간단레시피’ 등 책을 저술한 만큼 확실한 맛과 레시피를 보장한다.

 

 

‘양식도시락 메뉴개발’ 교육은 오는 2월 24(수), 오전 11시부터 오후4시까지 열린다. 교육은 100% 사전 예약제로 진행되며, 교육비는 55만원(부가세 별도)이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전화(02-3444-7339)로 문의 가능하다.

 

한편 교육은 코로나19 정부 방역 지침을 준수하고자 개인소독을 마치고 출입명부 작성 및 체온측정 후 안전하게 진행된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서울 중구, 소상공인에 200억 원 규모 1년 무이자 대출
중구가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영난을 겪고 있는 관내 소기업·소상공인들의 긴급경영안정자금을 지원하기 위해 서울신용보증재단, 신한·국민·우리은행과 협약을 체결하고 업체 당 2천만 원까지 무이자(1년) 융자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구는 신한·국민·우리은행과 함께 서울신용보증재단에 출연하여 융자 보증재원을 마련, 관내 소상공인 지원에 나섰다. 신한은행과 국민은행은 금년 최초 출연이며, 우리은행은 2018년 지역경제 밀착지원을 위한 출연에 이어 두 번째 협약이다. 대상은 중구에 사업장을 두고 3개월 이상 영업 중인 소기업·소상공인으로써 서울신용보증재단의 보증(개인신용평점 595점 이상)이 가능한 자이다. 단, 서울신용보증재단에서 ‘서울시 4무(無)대출’등 타 금융 지원 관련 보증을 받은 이력이 있는 사업자는 심사 결과에 따라 지원이 어려울 수도 있다. 총 융자 규모는 200억 원으로 업체 당 2천만 원까지 신용보증료 연 0.5%, 1년 거치 4년 균등분할 상환으로 진행된다. 구에서 대출일로부터 1년간 이자를 지원하고 이후에는 약 2~3% 대 수준의 1년 변동금리로 운영되며, 서울시에서도 추가로 신용보증료 지원 및 상환기간 4년 동안 연 0.8% 금리를 보전함으로써 힘을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J-FOOD 비즈니스

더보기
[화제의 맛] 日, 상상도 못한 조합! 이색메뉴 ‘장어 돈까스’ 등장
돈까스 안에 장어를 넣은 이색적인 메뉴 ‘장어 돈까스’가 일본에서 새롭게 등장했다. 도쿄도 신주쿠에 자리 잡은 레스토랑 ‘돈까스 신주쿠 사보텐 오다큐 에이스’에서 지난 7월 5일 선보인 메뉴로 쉽사리 상상되지 않는 맛의 조합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장어를 돼지고기로 돌돌 감싼 돈까스 장어 돈까스는 사보텐에서 무더운 여름철 보양식 메뉴로 고객의 시선을 끄는 이색적인 조합을 시도한 끝에 탄생했다. 쫄깃한 식감의 장어를 마치 치즈까스를 만드는 것처럼 돼지고기 등심으로 돌돌 감쌌다. 장어로 유명한 혼마루 장어를 우선 달걀 지단으로 한번 말고 그 위에 돼지고기 등심을 덮는다. 흐트러지지 않게 모양을 유지하면서 장어와 돼지고기가 붙어서 날 수 있는 잡내를 잡아주는 역할을 한다. 겉 튀김은 바삭바삭하며 속은 돼지고기와 장어가 만나 풍부한 육즙을 느낄 수 있다. 간장으로 만든 달짝지근한 타래(소스)로 조리한 장어이기 때문에 따로 양념을 찍어 먹지 않아도 충분히 맛을 낼 수 있다. ‘장어 돈까스 세트’는 장어돈까스 3조각과 함께 새우까스, 안심까스가 나오는 푸짐한 구성으로 가격은 2030엔(약 21.000원)이다. 델리카 점포에서는 7월 20일부터 7월 28일까지 9일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