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UP] 부산서 원소주 팝업스토어 ‘지에스 원’ 오픈

5월 31일부터 6월 6일까지 팝업스토어와 ‘와인25플러스’서 ‘원소주’ 3만병 판매 예정

 

2022년 상반기 주류 시장에서 인기를 끈 '원소주'가 부산서 팝업스토어로 고객들을 찾아간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가 원스피리츠와 손잡고 5월 31일부터 6월 6일까지 일주일간 부산에서 팝업스토어 ‘지에스 원(GS WON)’을 운영한다.

 

팝업스토어는 GS25에서 7월 판매 예정인 원스피리츠의 신제품 ‘원소주스피릿’ 출시 기념으로 기획됐다. 팝업스토어의 이름도 GS25와 ‘원소주’의 의미를 담아 ‘지에스 원(GS WON)’으로 명명했다. 또 팝업스토어의 콘셉트는 ‘원비니언스 스토어(Wonvenience Store)’로 ‘편의점처럼 원하는 것은 다 있다’는 의미를 담았다.

 

 

GS25와 원스피리츠는 GS WON 팝업스토어에서 일주일간 ‘원소주’ 한정판 총 3만 병을 판매할 계획이다. 이 중 2만1000병은 팝업스토어에서 판매되며, 나머지 9000병은 GS리테일 온라인 주류 플랫폼인 ‘와인25플러스’를 통해 31일부터 판매된다. 팝업스토어를 방문하지 못하는 전국의 많은 소비자는 GS25 ‘나만의냉장고’ 앱의 ‘와인25플러스’를 통해 구매할 수 있고 가까운 GS25(제주 지역 제외)를 선택해 픽업하면 된다.

 

이번 팝업스토어는 ‘원소주’ 상품 이외에도 다양한 패션 브랜드들과 협업을 통해 제작된 패션 굿즈들도 판매한다. 2030세대들로부터 크게 호응받는 인기 아티스트들과 컬래버레이션한 ‘원소주 한정판 패키지’를 판매해 특별함을 더할 예정이다. 부산에서 진행될 이번 팝업스토어의 장소는 추후 공개된다.

 

 

박재범 원스피리츠 대표는 “부산에서 오픈하는 원소주 팝업 스토어는 성공리에 진행된 두 번의 팝업 스토어에 이어 타지역 소비자들로부터 요청이 이어져 부산에서 진행하게 됐다”며 “이번 팝업 스토어는 기존과 달리 제품 판매를 넘어서 부산 지역 소비자들에게 풍성한 볼거리와 즐길 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며, 부산 지역 소비자들의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오진석 GS리테일 플랫폼BU장(부사장)은 “7월 전국 GS25에서 선보이게 될 원소주스피릿의 출시에 앞서 원스피리츠측과 협력해 고객들에게 재밌는 경험을 제공하고 소통할 수 있는 원소주 팝업스토어를 선보이게 됐다”며 “이번 팝업스토어를 비롯해 곧 출시될 신제품 원소주스피릿의 성공적인 론칭을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이벤트를 준비해 고객들에게 다가갈 것”이라고 밝혔다.

 

GS25와 원스피리츠는 7월 ‘원소주’의 아이덴티티를 지키면서도 대량 생산을 통해 더 많은 사람이 즐기기에 적합하도록 알코올 도수, 숙성 과정, 가격 등을 최적화한 ‘원소주스피릿’을 전국 편의점에서 선보일 계획이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메뉴개발·식당창업] 한식대가 한방삼계탕&닭곰탕 비법전수
'한방삼계탕'과 ‘닭곰탕’으로 서민갑부 반열에 오른 식당의 비결을 전수한다. 왠만큼 이름이 알려졌거나 인지도가 있는 삼계탕 전문점의 기술을 전수를 받으려면 수백만원의 전수비나 체인 가맹비를 내야한다. 30년 외식 컨설팅 알지엠컨설팅은 예비창업자와 업종변경을 고려중인 사업주들을 위해 비용적인 부담을 대폭 줄인 전문 업소용 레시피 전수과정을 진행,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외식 전수창업 전문가단이 향토음식점으로 지정받은 백년가게, 삼계탕 전문점을 비교·분석해 현장에서 직접 시연·시식하고 교육생들에게 검증된 레시피를 제공한다. 이번 삼계탕&닭곰탕 비법전수 진행을 맡은 한식대가 ‘박종록 셰프’는 90년대초부터 30년간 국내 대형호텔의 한식셰프로 근무했으며, 2011년 북경교육문화회관이 오픈할 당시 총책임자로 중국에 건너가 현지 조리사들에게 한식 기술을 전수하기도 했다. 특히 국가에서 최상급 숙련 기능을 인정받은 셰프에게 주는 조리기능장 자격을 보유하고 있다. 줄서 먹는 ‘명품삼계탕’부터 ‘닭곰탕’, 초계 샐러드까지 비법전수 1+2 혜택 ‘삼계탕’과 ‘닭곰탕’ 모두 닭을 재료로 하여 '탕'으로 만든다는 점에서는 그다지 큰 차이가 없다. 삼계탕과 닭곰탕에 들어있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bhc 족발상회, 여름 신메뉴 3종 출시
bhc가 운영하는 족발 브랜드 족발상회가 ‘와사비톡 냉채족발’, ‘매콤냉칼국수’, ‘매콤냉칼국수 보쌈세트’ 등 여름 신메뉴 3종을 출시했다. 첫 번째 신메뉴는 여름과 잘 어우러지는 ‘와사비톡 냉채족발’이다. 기존 냉채족발에 일반적으로 사용되는 겨자 소스 대신 생 와사비를 접목해 톡 쏘면서도 깔끔한 맛을 선사, 이색적인 맛을 찾는 MZ세대의 입맛을 공략한 것이 특징이다. 소스 제공 방식도 독특하다. 기존 냉채족발과 달리 접시에 두른 냉채소스 위에 얇게 썬 족발을 넓게 펼쳐 올려 소스가 고루 스며들게 했다. 여기에 참나물, 양파, 오이, 고추(청양고추, 홍고추), 마늘 등의 고명을 얹어 입 안 가득 상큼하면서도 향긋한 맛이 퍼지도록 했다. 당일 삶은 고기만 사용한다는 브랜드 원칙도 철저하게 따랐다. ‘와사비톡 냉채족발’은 황기, 헛개나무, 통계피 등 10가지 한약재로 우려낸 육수에 100% 국내산 돈족을 넣고 삶아 잡내를 없앴다. 특히 3대째 전수된 비법을 사용해 만든 갱엿으로 족발 특유의 단맛과 윤기를 더한 것이 특징이다. ‘매콤냉칼국수’는 족발상회 인기 메뉴인 ‘어탕칼국수’의 부추생면을 활용했다. 부추생면에 살얼음을 띄운 냉면 육수를 부어 쫄깃함과 시각적 재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메뉴개발·식당창업] 한식대가 한방삼계탕&닭곰탕 비법전수
'한방삼계탕'과 ‘닭곰탕’으로 서민갑부 반열에 오른 식당의 비결을 전수한다. 왠만큼 이름이 알려졌거나 인지도가 있는 삼계탕 전문점의 기술을 전수를 받으려면 수백만원의 전수비나 체인 가맹비를 내야한다. 30년 외식 컨설팅 알지엠컨설팅은 예비창업자와 업종변경을 고려중인 사업주들을 위해 비용적인 부담을 대폭 줄인 전문 업소용 레시피 전수과정을 진행,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외식 전수창업 전문가단이 향토음식점으로 지정받은 백년가게, 삼계탕 전문점을 비교·분석해 현장에서 직접 시연·시식하고 교육생들에게 검증된 레시피를 제공한다. 이번 삼계탕&닭곰탕 비법전수 진행을 맡은 한식대가 ‘박종록 셰프’는 90년대초부터 30년간 국내 대형호텔의 한식셰프로 근무했으며, 2011년 북경교육문화회관이 오픈할 당시 총책임자로 중국에 건너가 현지 조리사들에게 한식 기술을 전수하기도 했다. 특히 국가에서 최상급 숙련 기능을 인정받은 셰프에게 주는 조리기능장 자격을 보유하고 있다. 줄서 먹는 ‘명품삼계탕’부터 ‘닭곰탕’, 초계 샐러드까지 비법전수 1+2 혜택 ‘삼계탕’과 ‘닭곰탕’ 모두 닭을 재료로 하여 '탕'으로 만든다는 점에서는 그다지 큰 차이가 없다. 삼계탕과 닭곰탕에 들어있

J-FOOD 비즈니스

더보기
[지금 일본은] ‘격신(激辛)붐’ 정착한 일본 식품외식시장
일본에서는 지난 몇 년간 MZ세대를 중심으로 매운맛의 음식을 찾는 소비가 꾸준한 상승세를 보였다. 구루나비가 도쿄 내에서 아주 매운 요리를 뜻하는 '격신(激辛)요리' 취급 점포를 조사한 결과 그 수가 2018년 5월 대비 3년 만에 약 2배 증가했다. 식품기업 하우스식품(ハウス食品)은 올해 여름을 겨냥해 ‘격신 시리즈’ 신제품 발매를 예고했다. 6월부터 3개월간 순차적으로 선보이며, 제1탄으로 4종의 고추를 혼합해 만든 매운맛과 소고기, 닭고기, 레드와인을 첨가한 파스타소스 ‘카라(辛) 볼로네제’를 공개했다. 매운맛을 책임지는 4가지는 고운 고춧가루, 한국산 고추, 하바네로, 볶은 고추소스로 구성됐다. 2종류의 고기(소, 닭고기)에 완숙 토마토 페이스트, 양파, 올리브오일을 사용해 맛을 연출하고 흑후추가루, 바질 등 향신료를 배합해 풍미를 더했다. 츠케멘전문점 미츠야도제면을 운영하는 주식회사 인터내셔널 다이닝 코퍼레이션은 지난 5월 격신붐에 맞춰 매운마제소바를 새롭게 출시했다. 미츠도야제면 영업이래 가장 매운맛을 낸 소바 메뉴다. 고추의 매운 성분인 캡사이신에서 추출한 특제 매운 소스를 사용해 보통 매운 츠케멘의 20배 매운맛이 난다. 홍미 누룩을 사용해 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