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슈UP] 2023년 ‘제13회 쌀가공식품 산업대전’ 개최

가루쌀 등 미래 쌀가공식품산업 소개, 해외 바이어 적극 유치로 쌀 가공식품 수출 견인

 

농림축산식품부는 오는 5월 30일부터 6월 2일까지 일산 킨텍스 제 1전시장에서'2023년 쌀가공식품 산업대전(RICE SHOW)'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쌀가공식품 산업대전은 우수 쌀 가공식품기업과 제품을 국내외 유통업체, 바이어에게 소개하고, 쌀가공식품 시장 확대 및 수출 확대를 위해 2011년부터 시작하여 올해 13년 차를 맞이했다.

 

 

이번 쌀가공식품 산업대전에서는 ‘쌀 가공산업의 성장 가능성을 발굴·육성하여 케이-푸드(K-Food) 시장의 혁신적인 확대를 이끌어간다.’를 주제로 총 52개 쌀가공식품업체가 참가하여 2022년에 선정된 쌀가공식품 상위 10개 제품을 비롯한 최신 제품과 시장 동향을 소개한다.

 

특히 올해에는 새로운 식품 원료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가루쌀’을 활용한 다양한 쌀가공품이 전시된다. 관람객들은 ‘동네빵집 가루쌀빵 신메뉴 품평회(5.30./킨텍스)’에서 우수제품으로 선정된 20개의 가루쌀빵과 함께 가루쌀 맥주도 맛볼 수 있다. 또한 가루쌀 제분 시연, 가루쌀빵 쿠킹쇼, 가루쌀 과자 경품 추첨 행사에도 참여할 수 있다.

 

 

지난해 쌀가공식품은 역대 최고치 수출액을 달성하며 K-Food 수출 주요 품목으로 거듭나고 있다. 이번 산업대전에서는 기업 홍보를 위한 온라인 전시관을 상시 운영하고, 중국·싱가포르 등 9개국 해외 바이어 대상 1대 1 기업 연결 온라인 상담회도 4일간(5.30~6.2) 진행하여 쌀 가공식품 업체의 해외 시장 진출을 적극 지원한다. 지난해 850건, 298억원의 상담액 실적을 달성했고, 이는 ‘21년에 비해 각각 72.7%, 97.3% 증가한 수준이다.

 

농식품부는 앞으로도 K-Food 수출 주요 품목으로서 지속적인 성장세에 있는 쌀가공식품 산업의 발전을 위해 쌀가공식품 산업대전을 비롯하여 원료공급·가공설비·판로확대 등 산업 전반을 아우르는 지원을 적극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푸드&라이프] 전라북도 소도시로 떠나는 미식 여행 (1)
우리는 ‘굉장히 많다’는 뜻으로 ‘무진장’이라는 말을 쓰곤 한다. 본래 ‘엄청나게 많고 다함이 없는 상태’를 뜻하는 불교 용어에서 유래됐지만, 전라북도의 무주·진안·장수를 일컫는 말로도 통한다. 세 지역은 전라북도의 내륙지역이자 소백산맥 줄기에 둘러싸인 고원지대다. 때 묻지 않은 자연을 간직했기에 ‘무진장 산골이며, 무진장 아름답다’는 이중적인 의미로도 장난스럽게 쓴다. 올겨울, 미트로드가 향한 지역은 무진장에 속하는 무주와 진안이다. 하얀 설경으로 눈부신 덕유산 국립공원과 국내 유일의 홍삼 한방 스파가 있어 숨은 겨울 여행지로 각광받는 곳이다. 그 뿐만 아니라 산과 들에서 캐낸 더덕, 버섯, 각종 약재 등으로 차린 자연 밥상은 추위로 쇠한 기운을 끌어올려주는 보양식이나 다름없다. 순수한 ‘무진장’의 멋과 맛을 마음껏 즐겼다면, 천년 고도의 흔적을 찾아 시간 여행을 떠나보는 것도 좋겠다. 그래서 선정한 마지막 지역은 익산. 1천5백 년 역사를 간직한 백제의 고도이자, 격동의 근대사 흔적이 곳곳에 남은 흥미로운 곳이다. 여기에 호남평야의 비옥한 산물을 올려내는 백년 노포, 젊은 여행객들의 발길을 이끄는 뉴웨이브 레스토랑 등 다채로운 미식까지 즐길 거리가 빼곡하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전수창업] '사누키우동·돈카츠' 창업과정 오는 17일(수)~19(금) 3일간 진행
정통 ‘사누키우동’과 ‘돈카츠’ 맛집의 오너셰프가 진행하는 전수창업 교육이 오는 1월 17일(수)부터 19일(금)까지 3일간 진행된다. ‘미토요’는 <돈가츠>와 <사누키우동>을 전문으로 하는 정통 일식점으로, 2017년 남부터미널 인근에서 10평 매장으로 시작, 현재 50평 규모로 확장이전 성업중인 맛집이다. 미토요 돈가츠는 드라이에이징으로 72시간 숙성한 국내산 돼지고기로 만들어 부드럽고 육즙이 풍부한 것이 특징이다. ‘제주흑돈 로스가츠’와 ‘코돈부르’(치즈돈가츠), ‘카레돈가츠’, ‘새우모듬가츠’가 인기 메뉴다. 미토요의 ‘사누키우동’은 물과 소금만을 사용한 반죽, 두 차례 숙성 과정으로 특유의 쫄깃한 식감이 특징이다. 깊고 개운한 우동 국물은 가다랑어포, 국내산 다시마 등 첨가물 없이 천연 재료만을 사용해 육수를 낸다. 미토요 대표메뉴 수타 ‘사누키우동’과 ‘돈카츠’ 전수 레시피 개발과 맞춤 컨설팅까지 이번 전수창업과정은 기존 점포 운영자, 특히 운영 중 발행하는 문제점을 해결하고 조리의 효율성을 확보하고자 하는 사업자들을 대상으로 3일간 '미토요'의 최원영 오너셰프가 핵심 노하우를 전수한다. 사누키우동 생지 반죽 방법부터 아시부미

J-FOOD 비즈니스

더보기
세계 3대 식품박람회 'FOODEX JAPAN'부터 일본 굴지 식품-외식기업 탐방까지! 2024년 동경 외식산업 연수 참가자 모집
식품·외식 기업인들을 위한 맞춤형 외식연수인 '제93차 일본 동경 외식산업 연수'가 오는 3월 4일(월)부터 7일(목)까지 4일간 일본 도쿄에서 진행된다. 제93차 일본 동경 외식산업 연수 주요일정 안내 4일간의 일정으로는 크게 ▲ 아시아 최대규모 ‘도쿄 국제 식품박람회(FOODEX JAPAN)’참관 ▲ 글로벌 식품기업 견학 ▲ 아자부다이 힐스(Azabudai Hills) 등 도쿄 외식산업의 성지 상권탐방 ▲ 외식업소 벤치마킹 ▲ 일본 현지 전문가 특강으로 구성되어 있다. 특히 이번 93차 동경외식산업 연수는 ‘세계 3대 식품 박람회’로 꼽히는 ‘도쿄 국제 식품박람회(FOODEX JAPAN)’ 개최 일정에 맞춰 진행, 전 세계 식품 트렌드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글로벌 시장에서 새로운 사업기회를 발굴하고, 자신의 사업이 가진 시장성을 다른 관점에서 점검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도쿄 국제 식품박람회(FOODEX JAPAN)’를 통해 일본 및 세계 각국 관련업체와의 상담 기회 창출, 상품, 아이템 및 제품 개발 기회와 기업·제품 브랜딩 기회 창출을 할 수 있는 비즈니스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특히 이번 93차 동경연수 프로그램에는 올해 11월에 오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