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T, ‘제 3회 식품외식산업 대학생 논문경진대회’ 개최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식품․외식산업 청년 인재들의 참신한 아이디어를 듣고자 ‘제3회 식품외식산업정보를 활용한 대학생 식품․외식산업 논문 경진대회’를 개최한다.

 

올해로 3회째를 맞는 이번 대회는 식품․외식산업에 대한 청년층의 관심을 높이고, 우수 인재를 발굴하여 식품․외식산업에 활력을 불어넣고자 2017년부터 개최해오고 있다.

 

지난해에는 이화여자대학교 식품영양학과 최다솜 학생 외 3명이 ‘당 조절 편의점 도시락에 대한 소비자 인식과 구매의도 연구’ 결과를 발표하여 장관상인 최우수상을 수상하여 큰 관심을 받았다.

 

 

이번 논문경진대회 수상자에게는 농식품부 장관상, aT 사장상 등의 상훈과 소정의 장학금이 지급되며, 특히 최우수상과 우수상 수상자에게는 내년도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청년인턴 지원 시 가점이 부여된다.

 

또한 수상작은 우수논문집으로 제작되어 식품외식기업 인사부서에 배포되며, 올해 연말에 개최되는 ‘2020 식품외식산업 전망대회’에 배포되어 식품외식산업의 우수 인재를 알리는 데 활용된다.

 

대학생(휴학생 포함, 개인 또는 팀)이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식품외식산업통계정보(FIS)에서 제공하는 각종 정보를 활용하여 식품․외식산업 발전 등과 연계된 주제로 논문을 작성하여 제출하면 된다.

 

참가 신청은 7.31(수)까지 가능하며, 논문 제출은 8.30(금)까지로, 자세한 내용은 식품외식산업통계정보(FIS)에서 확인할 수 있다.

 

aT 신현곤 식품수출이사는 “4차 산업혁명 시대가 도래함에 따라 식품산업기술, 시장트렌드의 변화, 마케팅 등 식품외식산업 또한 빠르게 발전하고 있다”면서, “톡톡 튀는 창의적인 발상으로 국내 식품외식산업이 한 단계 성장, 발전할 수 있는 기발한 아이디어들이 많이 나오기길 바란다”고 밝혔다.

 



배너
[외식BIZ 단신]프랜차이즈 불공정거래 ‘협동조합’으로 극복한다
와플 전문 프랜차이즈 ‘베러댄와플협동조합’과 국수나무의 ‘해피브릿지협동조합’이 지난 26일 베러댄와플협동조합에서 ‘프랜차이즈 협동조합 상생 협약식’를 진행했다. 이번 협약은 대안프랜차이즈협동조합연합회 주최로 진행됐으며, 향후 해피브릿지 협동조합은 베러댄와플협동조합의 성장을 위한 지원을 제공할 예정이다. 행사를 주최한 대안프랜차이즈협동조합연합회는 프랜차이즈 사업을 운영하는 협동조합과 이를 돕는 전문 협동조합이 연합한 협동조합으로, 향후 우리나라 자영업 문제의 대안을 구체화하기 위한 사업을 추진해나갈 예정이다. 갑질하지 않는 착한 기업, 가맹점을 위한 조합으로 성장 해피브릿지협동조합은 20여년간 국수나무, 화평동왕냉면 등 오랜 기간 프랜차이즈 사업을 성공적으로 이끌어 온 경험을 갖고 있다. 이수민 베러댄와플협동조합 이사장은 “갑질하지 않는 착한 프랜차이즈 기업을 지향하고 사업을 시작했지만. 가맹점을 위한 본사 운영과 전문성 구축이 어려워 고심하던 차에 지원을 받게 됐다”며 “가맹점을 위한, 가맹점에 의한 프랜차이즈 협동조합으로 성장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철환 해피브릿지협동조합 이사장은 “해피브릿지협동조합이 우리사회에 기여할 수 있는 일이 프랜차이

중기부·대한상의, 중소기업 근로자 복지증진 팔걷어
중소기업 근로자들의 복지증진을 위해 민관이 손을 잡고 나섰다.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 이하 ‘중기부’)와 대한상공회의소(회장 박용만, 이하 ‘대한상의’)는 3일 중소기업 근로자의 복지수준 향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대기업의 43% 수준에 불과한 중소기업의 복지수준을 향상시키기 위해서는 개별 중소기업의 노력만으로는 어렵다는 인식 하에, 중소기업이 공동으로 활용할 수 있는 중소기업 복지서비스 플랫폼을 구축.운영하고 근로자 복지향상을 위한 지속적인 민관협력체계를 마련하기 위한 것이다. 이날 협약식에는 박영선 장관과 박용만 회장 외에도 대명호텔앤리조트 최주영 대표, CJ CGV 최병환 대표, SK엠앤서비스 박윤택 대표 등 실제로 복지서비스를 제공하는 14개 기업의 대표들이 참석하였다. 대한상의는 8월말에 ‘중소기업 복지서비스 플랫폼’을 오픈하여 휴양.여행, 건강검진, 경조사, 자기계발 등 복지서비스 분야별 대표 상품을 중소기업 근로자들에게 시장 최저가로 제공할 예정이다. 박영선 장관은 일본의 중소기업 근로자 복지서비스센터의 운영사례를 소개하면서 “중소기업이 혼자서는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기 어려운 상황에서 상의에서 운영하고자 하는 이러


aT, ‘제 3회 식품외식산업 대학생 논문경진대회’ 개최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식품․외식산업 청년 인재들의 참신한 아이디어를 듣고자 ‘제3회 식품외식산업정보를 활용한 대학생 식품․외식산업 논문 경진대회’를 개최한다. 올해로 3회째를 맞는 이번 대회는 식품․외식산업에 대한 청년층의 관심을 높이고, 우수 인재를 발굴하여 식품․외식산업에 활력을 불어넣고자 2017년부터 개최해오고 있다. 지난해에는 이화여자대학교 식품영양학과 최다솜 학생 외 3명이 ‘당 조절 편의점 도시락에 대한 소비자 인식과 구매의도 연구’ 결과를 발표하여 장관상인 최우수상을 수상하여 큰 관심을 받았다. 이번 논문경진대회 수상자에게는 농식품부 장관상, aT 사장상 등의 상훈과 소정의 장학금이 지급되며, 특히 최우수상과 우수상 수상자에게는 내년도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청년인턴 지원 시 가점이 부여된다. 또한 수상작은 우수논문집으로 제작되어 식품외식기업 인사부서에 배포되며, 올해 연말에 개최되는 ‘2020 식품외식산업 전망대회’에 배포되어 식품외식산업의 우수 인재를 알리는 데 활용된다. 대학생(휴학생 포함, 개인 또는 팀)이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식품외식산업통계정보(FIS)에서 제공하는 각

[글로벌 트렌드]“OK구글 초밥집 예약해줘”, 음성으로 예약하는 ‘스시로’
일본에서 회전 초밥 전문점을 전개해온 ‘스시로’가 인공지능 기반 음성서비스인 ‘OK구글’를 매장 운영에 도입했다. 스시로는 1984년 오사카 1호점을 시작으로 30년간 한국, 중국, 대만, 홍콩 등에 진출한 글로벌 외식 기업이다. 지난달 13일부터 스시로는 구글 어시스턴트를 통해 내점 고객 예약 접수를 시작했다. 이제 예약을 하기 위해 전화를 하거나 홈페이지를 찾는 번거로움을 덜게 됐다. 핸드폰을 들고 말만 하면 예약 완료 우선 ‘Google 어시스턴트’를 시작해 “스시로 예약”이라고 중얼거린다. 아이폰에서도 ‘Google 어시스턴트’ 앱을 사전에 설치해두고 애플 음성인식 서비스인 'Siri'와 연동시켜 이용할 수 있다. 말을 걸면 OK구글이 무엇을 도와주면 될지 되묻는다. 내점 예약을 재차 요청하면 GPS로 사용자 위치를 확인하고 근처에 있는 스시로 점포를 자동으로 표시해준다. 만약 가장 가까운 매장인 도쿄 고탄다(五反田)점을 예약한다면 대기시간이 얼마나 걸리는지까지 알려준다. 줄 서서 기다릴 필요 없이 시간에 맞춰 매장을 방문하면 된다. 매장에 도착하면 카운터쪽에 있는 기계에서 체크인하을 하면 직원이 고객 선호도에 맞게 칸막이 자리, 1인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