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FC연구기구 리포트6탄] 한국식 직화구이삼겹살 <직구삼>

지난 10월 5일~8일, 나흘간 일본의 프랜차이즈 연구기구단이 해외 진출 유망 외식기업 발굴을 위해 한국을 찾았다.  한·일 외식컨설팅전문기업 (주)알지엠컨설팅은 FC 연구기구단(유키 야마오카 회장, 토시타다 타카하시 부회장, ㈜푸드페스타 송기보 대표)과 함께 선정한 외식 브랜드 탐방을 진행했다. 

 

마포나루, 바우네나주곰탕, 신의주찹쌀순대, 유천냉면, 직구삼, 강릉초당짬뽕순두부 총 6개 브랜드 관계자들과 미팅을 가졌으며, 점포를 찾아 인테리어, 서비스, 매뉴얼, 메뉴 등을 분석해 일본 진출 가능성을 면밀히 검토한 후 브랜드별 리포트를 제공했다. 

 

[Report(6). 직화구이 삼겹살 ‘직구삼’]

 

 

브랜드 개요

외식기업 (주)모두여는세상(대표 오재균)이 운영 한국식 직화구이 삼겹살 브랜드. 배달 전문 업태로 전국에서 50개 이상 매장을 전개하고 있다. 자체 보유한 생산공장에서 가공한 고기를 가맹점에 공급해 품질을 안정적으로 관리한다. 직화구이 방식으로 고기 중량 손실을 줄이는 불향 가득한 삼겹살을 선보인다.

 

 

방문 후 브랜드평가

 

 

직화로 구인 삼겹살과 양념구이 두종류가 돌불판에 올려 제공한다. 지글지글 나는 소리와 구운 삼겹살 냄새, 가득 담겨진 고기의 모습 3가지 모여 만족감을 극대화시켰다. 배달전문 브랜드 답게 고기와 같이 먹는 쌈채소, 밑반찬, 소스(쌈장) 등이 위생적으로 포장돼 제공됐다. 불향나는 삼겹살과 채소를 같이 싸먹는 한국스타일의 쌈문화는 일본에서도 익숙해 시장 진출에 문제가 없을 것으로 보인다. 

 

일본 전개 가능성

 

 

일본에서 음식배달 시장은 전자 결제의 보급이나 배달플랫폼 시장의 비활성화로 중국이나 한국과 비교해 늦은 감이 있다. 일본에서는 Uber Eats나 데마에칸 등 오더 플랫폼에 자유 계약형 배달 스태프가 종속된 형태고, 배달 플랫폼을 이용하는 사람들 사이 경쟁이 없어 배달 비용이 한국과 비교 되지 않을 정도로 높다. (우버이츠의 경우식품 대금의 38%가 플랫폼 사용료+배송 수수료)

 

코로나 팬데믹 시기에 배달음식 시장이 확대됐지만 코로나 기세가 사그라들며 배달 수요도 점차 줄었다. Newspicks(2023/10/16)에 따른 데마에칸의 2023년 8월 시기는 상품대금과 배송료를 합친 GMV(유통 거래 총액=상품대금+배송료)가 2057억 엔 에서 전기보다 7%감소했다.

 

이용자의 감소도 현저하게 나타나 액티브 유저수가 2022년 3~5월의 878만명에서 최근 4분기(2023년 6~8월)는 657만명 으로 최근 1년 안에 220만명 이상이나 감소하는 흐름이다.

 

 

이런 상황을 감안해보면 직구삼이 경쟁 우위성을 가지는 사업 영역인 '배달음식' 시장에서 일본 진출 메리트는 적을 것이라 사료된다. 가능성이 있다하면 현재 제공하고 있는 상품을 레트로트화 해 수출하는 방향성이나 검역, 관세의 문제가 있기 때문에 신중한 대응이 필요하다.

 

참고정보

 

2017년의  데이터이나 일본의 업태별 현황을 공유하면 위 차트는 종축에 시장규모의 성장률(전년대비), 횡축에 시장의 과점율, 원의 크기가 시장 규모를 나타낸다. 규동이나 햄버거는 견조하게 시장이 성장하고 있지만 과점 상태에 있어 신규 진입은 어려운 환경(녹색 원).

 

코로나 이전부터 크게 고전하고 있던 이자카야 업태는 시장규모는 크지만 성장률이 마이너스고 과점 상태가 낮은 치열한 경쟁 상태에 있어 레드오션(빨간색 원)

 

직구삼의 메뉴와 유사한 불고기 업태의 경우 시장의 성장률은 플러스, 시장 규모는 햄버거와 규동 중 중간 정도에 위치, 과점 상태는 낮아 괜찮은 경쟁상태에 있다. 야키니쿠 업태는 저가격대부터 고가격대까지 고객층이 폭넓고 또한 술을 마시지 않는 가족층도 끌어들여 주머니가 큰 시장. 실제로 코로나 시기에도 야키니쿠 업태의 매상 하락은 한정적으로 ’혼자서 즐기는 야키니쿠’ 업태가 성공적으로 전체를 견인(파란색 원)

 

일본에서 주목받고 있는 업태는 ‘돈카츠’. 시장규모는 작으면서 시장의 성장률은 전년에 비해 106%로 본 조사중 가장 높아 이후 성장이 기대됨. 이 요인은 '돈카츠, 가츠동' 업태 자체의 테이크아웃 비율이 높아 평당 매상이 높거나 규동 체인점이 신업태로서 가츠동 업태를 전개하기 시작했기 때문이다. 직구삼은 돼지고기를 메인으로 조리메뉴를 구성하고 있는 것에 돈카츠 종류의 요리를 메인으로 더해 경쟁력 강화로 이어질 가능성이 있음. (주황색 원)


푸드&라이프

더보기
소상공인 안전창업 플랫폼 ‘내일사장’, 2024 초기창업패키지 선정
세종사이버대학교(총장 신구) 외식창업프랜차이즈학과는 박규태 겸임교수가 개발한 소상공인 안전창업 플랫폼 ‘내일사장’이 초기창업패키지에 선정됐다. 소상공인 안전창업 플랫폼 ‘내일사장’은 자영업을 시작하는 과정에서 가장 중요한 건전한 점포매물 확보와 권리금의 적정성 여부를 한 번에 확인할 수 있는 어플리케이션이다. 해당 어플리케이션은 세종사이버대 외식창업프랜차이즈학과 박규태 겸임교수와 외식창업지원센터가 합작해 소상공인의 피해를 예방하고 안전하고 합리적인 매장 양수도 거래시장을 조성하기 위해 개발한 것으로 공공의 기여를 목적으로 하고 있다. 또한 업계 전문가들이 초기창업 멤버로 참여해 고도의 전문성을 갖추고 있다. 앞으로 내일사장은 초창기 지원사업으로 최대 1억원의 사업화 자금과 초기 IR 기회 제공 등을 지원받게 된다. 학과 측에 따르면 출시 후 지속적인 업데이트를 통해 유명 프랜차이즈 브랜드의 신규 출점 정보를 모아볼 수 있는 ‘브랜드 인증관’과 ‘지역별 매물 모아보기’ 기능을 업데이트하면서 회원수 증대를 기록했다. 이후 프랜차이즈 가맹 본사에서 인증한 매물만 보여주는 ‘프랜차이즈 인증매물’ 서비스와 ‘예비점주 인적성 검사’ 등 차별화된 서비스를 갖추면서 프랜차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경남도, 중국 온라인 티몰(Tmall)에 K-수산물을 알릴 입점 업체 모집!
경상남도는 도내 수산식품기업의 온라인 중국시장 진출을 위한 글로벌 온라인몰 입점지원 사업에 참가할 업체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수산 식품기업 글로벌 온라인몰 입점 지원 사업’은 중국 대표 온라인몰인 티몰(Tmall, 티엔마오)에 입점을 희망하는 업체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경남도에서는 지난해 11월 중국 티몰에 ‘경상남도 수산식품 전용관’을 개설·운영하고 있다. 티몰은 중국 신뢰도 및 시장점유율 1위 온라인 쇼핑몰로 알리바바가 기존 타오바오 쇼핑몰의 이미지를 개선하기 위해 2012년 문을 열었다. 입점 대상은 도내에 소재한 수산 식품 생산·가공·유통·수출 업체로 신청후 QC, 청경해 인증 여부 등 도 자체기준에 따라 선정되며, 빠른 입점을 위해 중국 수출의 필수 요건인 생산·가공시설 등록 업체를 우선으로 모집·선정한다. 모집기간은 5월 16일부터 6월 7일까지이며, 경상남도 해외 마케팅 사업지원시스템을 통하여 온라인으로 접수 받는다. 올해 10개 사 20개 품목을 입점시킬 계획으로 참가 입점 업체는 티몰(Tmall) 입점과 제품등록을 위한 컨설팅, 경남 브랜드관 행사 광고, 쿠폰 할인행사와 제품활용 조리영상 제작, 틱톡 및 라이브방송 활용 광고, 제품 판매・재고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전수창업] '메밀막국수·물막국수' 메뉴개발 과정 주목
메밀막국수 제면부터 비법 양념장까지, 장사에 바로 사용할 수 있는 <막국수 전수교육>이 오는 5월 30일(목)에 진행된다. ‘막국수는 전 연령층을 아우르는 외식아이템이다. 건강식을 선호하는 추세에 따라 막국수에 대한 인기는 높아졌다. 메밀을 재료로 한 막국수와 소바(일본식 메밀국수)전문점 창업도 늘고 있다. 소자본창업이 가능하고, 운영에 관한 리스크가 적고 먹는 속도가 빨라 테이블 회전률이 높다는 장점이 있다. 오는 30일, 살얼음육수부터 메밀반죽 비법양념장까지 장사에 바로 사용할 수 있는 막국수 레시피 전수 이번 ‘메밀막국수 비법전수’ 진행을 맡은 알지엠푸드아카데미 ‘김종우 원장’은 유명 외식브랜드 메뉴컨설팅, 30년간 국내뿐 아니라 일본, 중국, 동남아 등 대형호텔의 총주방장으로 근무, 레시피 개발 및 상품화에 정통한 전문가다. 이번 전수교육에서는 ▲메밀가루를 사용한 면 반죽▲막국수의 맛을 결정짓는 ‘육수’▲막국수 양념장▲막국수 고명 ▲상차림 등 전 조리 과정과 막국수 브랜드 운영 노하우를 전한다. 김종우 원장은 “봉평메밀막국수는 엄선한 과일, 야채 등 식재료를 사용해 수제로 만든 비법 양념장과 국산 메밀가루로 만든 면 반죽이 핵심이다. 국내

J-FOOD 비즈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