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동네 상점을 소개합니다"…은평구, 상권홍보 매거진 발행

로컬크리에이터를 활용해 상권홍보 매거진 ‘은동가게(vol.2)’ 제작

 

서울 은평구가 ‘로컬 크리에이터’ 사업을 통해 지역의 특색 상점을 홍보하는 매거진 ‘은동가게(vol.2)’를 발행했다고 밝혔다.

 

‘로컬 크리에이터’는 지역 상점과 소상공인을 홍보하는 콘텐츠 제작자다. 은평구는 지역 상권 활성화 방안으로 ‘로컬 크리에이터’ 양성 과정을 통해 상권홍보 잡지 ‘은동가게’ 발행 등 지역 맞춤형 상권홍보 콘텐츠를 지원하고 있다.

 

‘은동가게’는 ‘은평구 동네가게’의 약자로, 진관동 북한산성 입구 상권과 지역 내 백년가게를 소개하는 12페이지 분량의 잡지다.

 

주요 내용은 ▲북한산을 등반하는 MZ ▲우리동네 가게지도 ▲추천 맛집 ▲관내 백년가게 스토리 등이다. 진관동 북한산성 입구의 은평구 지역 특성을 반영해 ‘북한산을 등반하는 MZ’ 등산 모임의 취재 내용으로 시작된다.

 

‘우리동네 가게지도’는 진관동 북한산성 입구 가게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도록 제작됐다. 아기자기한 그림 위에는 마치 동네 주민이 알려주듯 친숙하고 생생한 표현의 소개 글이 덧붙여 있다.

 

‘관내 백년가게 스토리’는 오랜 역사가 증명하는 맛집인 관내 백년가게를 소개하는 내용을 담았다. ‘백년가게’란 30년 이상 명맥을 유지한 가게 중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인증받은 점포로, 은평구엔 총 7개소가 있다.

 

구는 ‘은동가게’를 지역 상가와 은평구 상공회와 외식업협회 등 여러 기관에 배포하고 은평구 홈페이지에 온라인으로도 올릴 예정이다.

 

한편 은평구는 지난 1월 불광천변, 역촌동 걷고싶은거리, 연신내 구(舊) 로데오 거리 대상으로 ‘은동가게(vol.1)’ 매거진을 제작한 바 있다.

 

김미경 은평구청장은 “상권홍보 매거진 발행으로 관내 매력 있는 가게들이 많이 알려지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단백질 열풍 및 분초 사회 트렌드로 ‘두유 제조기’ 주문액 50억원 돌파
GS리테일이 운영하는 GS샵이 지난해 11월 TV홈쇼핑에서 처음 선보인 ‘쿠진 푸드스타일러’를 비롯해 ‘베스트하임’, ‘온더온’, ‘마이아’ 등 다양한 두유 제조기 상품이 2달 만에 5만대나 판매될 정도로 열풍을 일으키고 있다. 주문액으로는 50억원이 넘는다. 가장 인기 많은 상품은 ‘쿠진 푸드스타일러’다. 두 달간 7번 방송에서 약 3만대나 판매됐으며, 이는 방송 평균 4000대 이상 판매된 것이다. 특히 론칭 방송을 포함한 3회는 방송 시간을 채우지 못하고 전체 매진됐으며, 전년 동시간대 방송 대비 68% 높은 실적을 올리고 있어 그야말로 열풍이라 할 수 있다. 두유 제조기가 큰 인기를 끌고 있는 배경에는 단백질 시장이 커지고 시성비를 중요하게 생각하는 ‘분초 사회’ 트렌드가 함께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에 따르면 단백질 음료나 보충제, 스낵 등 국내 단백질 상품 시장은 2019년 1206억원 규모에서 2021년 3364억원, 2022년 4000억원(추정치)으로 성장했다. 단백질 섭취의 중요성이 대중적으로 확대되면서 ‘두유’라는 키워드에 많은 소비자들이 주목하고 있는 것이다. 여기에 날재료만 있으면 빠르고 간편하게 두유를 만들 수 있어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경남도, 전통시장 활성화 위해 올해 252억 원 투입!
경남도는 올해 전통시장에 총 252억 원을 들여 전통시장 활성화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지난해보다 총사업비 130억 원(107%), 도비는 76억 원(114%)이 늘었다. 도는 전통시장이 온라인 쇼핑 증가, 대형유통업체 확산 등 급격한 유통환경 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전통시장 온라인․스마트화와 특화시장 육성 등 활력 있는 전통시장 조성을 추진한다. 전통시장 온라인‧스마트화 및 특화 시장 육성 전통시장의 디지털 전환과 온라인 사업 운영인력 지원, 배송 인프라 구축 등 전통시장의 온라인화를 종합적으로 지원한다. 민선8기 도정과제인 ‘전통시장 스마트 경영지원사업’을 지난해부터 중점 추진 중이며, 올해는 7억 원을 투입해 10개 시장을 지원할 계획이다. 지난해 중기부 디지털 전통시장 분야에 선정된 거제 고현시장은 1억 7천만 원의 사업비를 지원하여 디지털 기반을 조성하고 특화상품 개발 등의 사업을 추진한다. 각 시장의 고유한 특색을 반영한 소규모 공연장, 고객쉼터, 포토존 조성, 매대정비 등 ‘1시장 1특화’ 할 수 있는 4개 시장도 육성한다. 특히 쇠퇴 상권 활성화를 위해 중기부 공모사업으로 선정되어 5년간 지원하는‘상권 르네상스 사

J-FOOD 비즈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