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식오늘] '스몰 럭셔리’로 새해 입맛 공략 중

식품·외식업계가 ‘스몰 럭셔리’를 앞세워 갑진년 새해 입맛 공략에 나서고 있다.

고급스러움과 탄탄한 구성으로 '가심비(가격 대비 심리적 만족)'를 만족시키는 먹거리를 통해 ‘작지만 확실한 행복’을 원하는 소비자들을 사로잡겠다는 전략이다.

 

 

먼저 '써브웨이'는 겨울 시즌 한정 신메뉴 ‘랍스터 컬렉션’ 2종을 선보였다. 샌드위치에 담긴 랍스터 통살로 본연의 맛을 즐길 수 있는 ‘랍스터 샌드위치’와 랍스터와 통새우의 조화가 매력적인 ‘하프 랍스터&하프 쉬림프 샌드위치’로 구성됐다.

 

가장 큰 특징은 재료다. 고급 식재료의 대명사인 랍스터 통살을 특제 레시피로 마요네즈에 마리네이드해 샌드위치 속에 가득 채웠다. 특히 올해 조업한 신선한 캐나다산 랍스터만을 엄선했다. 랍스터 컬렉션은 매장 별로 매일 제한된 수량만 판매하는 한정 메뉴임에도 출시 한 달 만에 판매량 15만개를 넘어섰다. 현재 출시 두 달째에 접어 들었지만 오전 중 ‘조기 품절’을 알리는 매장이 속출하고 있다.

 

크리스탈 제이드는 ‘해륙진미’를 콘셉트로 바다와 땅에서 나는 신선한 식자재를 활용한 겨울 시즌 메뉴를 내놓았다. 먼저 통영산 굴을 넣은 시즌 한정 메뉴를 선보였다. 겨울 시즌의 시그니처 메뉴인 ‘통영 굴짬뽕’과 통영굴과 해산물을 화이트 소스와 함께 곁들인 ‘통영 굴로장생 덮밥’ 등이다.

 

 

로드샵에 한정해 구황부추를 활용한 메뉴도 출시했다. 구황부추는 겨울이면 중국 황제에게 ‘보양식’으로 진상되던 진귀한 식재료로 비타민, 무기질 등 영양소가 풍부하다는 설명이다. 올 겨울에는 구황부추에 돼지고기를 곁들인 ‘구황부추 돼지고기 볶음’과 딤섬, 요리, 식사를 함께 구성한 한정 코스를 판매한다.

 

신세계푸드는 짬뽕, 명란, 마라 등 이색적인 맛을 내세운 프리미엄 가정 간편식 ‘호텔컬렉션 호만두’를 출시했다. '호만두 짬뽕왕교자', '호만두 명란왕교자', '호만두 마라왕교자' 등 3종이다. 쫄깃하고 찰진 만두피의 식감을 연출하기 위해 진공반죽기법으로 기포를 없앤 밀도 높은 반죽을 사용한 것이 특징이다.

 

 

호만두 짬뽕왕교자는 매콤하고 진한 짬뽕 국물의 풍미와 풍성한 식감을 느낄 수 있다. 속재료로는 돼지고기, 오징어 등을 10mm 이상의 크기로 썰어 넣었다. 호만두 명란왕교자는 가다랑어포의 은은한 향과 고소하고 짭쪼름한 명란마요를 넣었다. 특히 양배추의 아삭함과 명란의 식감이 인상적이라는 설명이다. 마지막으로 호만두 마라왕교자는 만두 속재료를 활용해 마라탕 특유의 풍미를 그대로 구현했다는 점이 특징이다.

 

아워홈은 프리미엄 간편식 신제품 2종 ‘구씨반가 전복 소갈비탕’과 ‘싱카이 탕수육’을 출시했다. 구씨반가는 구자학 아워홈 선대회장의 뜻을 이어 지난해 론칭한 프리미엄 간편식 브랜드로, 경남 진주 명문가인 구씨 가문의 전통 음식을 간편식으로 구현했다.

구씨반가 전복 소갈비탕은 국내산 무를 넣고 진하게 우려낸 양지 육수에 먹기 좋게 발라낸 전복과 갈빗대를 넣었다. 싱카이 탕수육은 아워홈이 운영하는 프리미엄 중식 레스토랑 싱카이의 제품으로, 싱카이 탕수육 맛을 간편식으로 옮겼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외식오늘] '롯리단길 프로젝트' 세번째 신메뉴는 ‘우이락 고추튀김’
버거 브랜차이즈 브랜드 ‘롯데리아’가 지역 상생 및 동반성장 목적의 ‘롯리단길 프로젝트’를 통해 세번째 협업 디저트 신메뉴 ‘우이락 고추튀김’을 출시한다. 지난해부터 이어온 롯리단길 프로젝트는 각 지역의 유명 맛집과 협업 및 디저트 메뉴 출시를 통해 △지역 상권 홍보, △경제 활성화, △소상공인 판로 지원뿐만 아니라 한국적 입맛을 공략한 다채로운 경험 제공 목적의 캠페인이다. 앞서 선보인 청주 지역의 매운맛 만두와 부산 지역의 깡돼후 돼지후라이드는 각각 누적 판매량 100만개를 돌파로 선풍적인 인기를 얻었으며, 세번째 협업 디저트 메뉴 ‘우이락 고추튀김’을 오는 20일 전국 롯데리아 매장에서 선보인다. 롯리단길 서울편으로 기획한 우이락 고추튀김은 대형 사이즈의 고추에 다진 고기로 속을 가득 채우고 튀김 옷을 두 번 입혀 바삭한 식감이 특징인 메뉴로 함께 곁들여 즐기는 상큼한 칠리마요소스와 함께 3천 4백원에 구매 가능하다. 롯데GRS 관계자는 “롯리단길 프로젝트는 단순 이색 디저트 메뉴 제공을 넘어서 지역 경제 활성화를 목적으로 기획한 새로운 형태의 상생 캠페인이다.”며, “향후에도 다양한 지역과의 연계를 통해 특별한 고객 경험 제공 및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메뉴개발·전수] 일본 나고야 현지 '장어덮밥' 상품화 기술전수
일본 나고야 현지 ‘장어덮밥’(히츠마부시)전문점의 기술을 전수받을 수 있는 교육과정이 오는 6월 27일(목)에 열린다. 최고급 보양식으로 각광받는 ‘장어’요리. 최근 줄서는 맛집 등 유명 방송프로그램에 일본식 장어덮밥 전문점이 소개되면서 고급 스테미너 음식인 ‘히츠마부시’를 찾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대중에게 인지도가 높아진 장어요리지만, 국내에서 정통 장어덮밥을 즐길 수 있는 곳은 그리 많지 않다. 여름나기 음식으로 한국에 삼계탕이 있다면 일본에는 ‘히츠마부시’(ひつまぶし)가 있다. ‘히츠’는 나무그릇, ‘마부’는 섞는다라는 의미로, 말 그대로 나무 그릇에 간장을 베이스로 한 달짝지근한 소스(타래)로 조리한 장어를 따뜻한 밥 위에 먹음직스럽게 올려진다. 히츠마부시는 한 그릇으로 3가지 다른 맛으로 즐길 수 있는 것이 가장 큰 즐거움이자 특징이다. 나고야 3대 명물인 장어타래 레시피 전 과정 공개 서울과 부산 유명 장어덮밥전문점 노하우 전수 “굽기가 첫 번째 관건이다. 또 깊은 풍미와 맛을 결정짓는 장어타래를 입혀내 윤기와 색감이 어우러져야 진정한 히츠마부시가 탄생한다. 쫄깃한 첫입에 이어지는 부드러운 식감을 극대화하는 조리 방법을 전수, 최고에 가까운 장어

J-FOOD 비즈니스

더보기
[지금 일본은] 도쿄 스카이트리 타운에서 ‘여름방학 이벤트 2024’ 개최
도쿄관광한국사무소는 여름 방학 기간 도쿄 스카이트리 타운에서 개최되는 이벤트 ‘도쿄 스카이트리 타운 여름방학 이벤트 2024(東京スカイツリータウン® 夏休みイベント2024)’를 소개했다. 도쿄스카이트리의 절경과 함께 여름의 대명사라 할 수 있는 일본의 마츠리 기분을 즐길 수 있는 이번 이벤트는 어린이 동반 가족부터 커플까지 폭넓은 세대로부터 호평받아 왔다. 올해도 부모와 자녀가 함께 자연스럽게 교감할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들이 개최될 예정이다. 타워 아래의 잔디밭에서 즐기는 ‘비어 가든’ 매년 호평을 받고 있는 ‘도쿄 스카이트리 타운 비어 페스타 2024(東京スカイツリータウン®BeerFesta 2024)’는 도쿄 스카이트리 타운 4층 스카이 아레나에서 6월 14일부터 개최 중에 있다. 올해는 ‘타워의 아래에서 즐기는 잔디밭의 BBQ 파크’를 콘셉트로 맥주와 바비큐를 맛보며 잔디밭 위에서 즐겁게 노는 공간을 제공한다. 7가지 생맥주를 비롯해 칵테일과 다양한 음료, 고기 메뉴와 술안주, 천연 얼음으로 만든 빙수 등 다양한 메뉴로 운영한다. 또한 가든 체어와 피크닉 공간, 어린이용 장난감 등을 마련하는 등 방문객들이 쾌적하게 시간을 보낼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