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주목받는 브랜드의 비결? ‘공간 마케팅’

주류업계, 플래그십·팝업스토어에 공들인다

최근 유통업계에서 고객과의 접점을 넓히는 동시에 브랜드 가치를 가까이서 전할 수 있는 플래그십스토어 및 팝업스토어를 다수 선보이고 있다.

 

MZ세대 사이 ‘인스타그래머블’('인스타그램(Instagram)'과 '할 수 있는(-able)'의 합성어로, '인스타그램에 올릴만한'을 의미하는 신조어)한 인증샷을 찍어 소셜 미디어에 일상을 공유하거나, 즐길 거리를 제공하는 브랜드 공간을 찾아다니는 문화가 자리 잡았기 때문. 1분 안팎의 숏폼 영상에 열광하는 것처럼, 짧은 기간 특별한 경험을 할 수 있다는 것도 공간 마케팅의 유리한 점으로 꼽히고 있다.

 

주류업계, 브랜드 경험 극대화 위한 매개로

플래그십스토어 및 팝업스토어 선택 추세

 

주류업계 역시 다양한 브랜드 공간을 선보이며 눈길을 끌고 있다. 최근 국내 주류시장의 트렌드가 MZ세대를 중심으로 재편되면서, 주류를 단지 마시는 상품이 아닌 취미생활 혹은 가치소비의 일환으로 여기는 추세가 이어지고 있다. 업계는 이러한 소비자 트렌드에 부응해 공간 마케팅을 통해 더욱 밀도 있는 브랜드 경험을 제공하는데 주력하고 있다.

 

 

대표적으로 윌리엄그랜트앤선즈의 정통 수제 싱글몰트 위스키 브랜드 발베니가 서울 광화문에 선보인 플래그십스토어 '광화문 더 발베니 바(The Balvenie Bar)'가 있다. 소비자들은 이곳에서 발베니의 다양한 라인업 제품을 직접 테이스팅하면서 자신의 취향에 맞는 제품을 찾고, 발베니의 브랜드 가치와 철학을 체험할 수 있다.

 

광화문 더 발베니 바는 한국의 전통적인 멋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하여 꾸려진 공간이다. 발베니는 다양한 방식으로 제품을 경험할 수 있도록 테이스팅 세트 메뉴를 제공한다. 메뉴는 미쉐린 스타 셰프가 발베니와 함께 페어링했을 때 위스키의 풍미를 더욱 풍부하게 느낄 수 있는 음식들로 개발했다.

 

‘발베니 14년 캐리비안 캐스크’는 블랙 트러플을 곁들인 감자 우엉 밀푀유, ‘발베니 16년 프렌치 오크’는 캐비어를 얹은 딸기무스, ‘발베니 21년 포트우드’는 금귤 타르트와 함께 제공된다. 페어링 메뉴는 실제 소비자 사이 높은 호응을 보이고 있다. 뿐만 아니라, 이 곳에서는 발베니가 장인 정신을 조명하기 위해 전개하는 ‘메이커스 캠페인’에 영감을 받아 장인들이 제작하는 한국 전통악기를 모티프로 제조된 시그니처 칵테일도 판매한다.

 

윌리엄그랜트앤선즈코리아 관계자는 “광화문 더 발베니 바는 위스키를 사랑한다면 누구나 쉽게 방문해 발베니를 접하고 맛볼 수 있는 특별한 공간”이라며 “지난해 오픈 이후 차별화된 공간과 콘텐츠로 소비자 사이 입소문을 얻으며 뜨거운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선양소주는 640㎖ 페트(PET) 제품 출시를 기념해 지난 12일까지 서울 성수동 GS25 프리미엄 플래그십 매장인 도어투성수에 '선양카지노' 팝업스토어를 운영, 주목을 받았다.

 

 

카지노 컨셉으로 구성된 이번 팝업스토어는 매장 입장 시 제공되는 칩을 활용해 게임을 즐기고 선양을 맛보면서 브랜드를 체험할 수 있도록 했다. 실제로 카지노처럼 조성된 게임존에서 주어진 칩으로 카드마술, 빅휠 등 다양한 게임에 베팅할 수 있다. 게임을 통해 얻게 된 칩은 레트로 술상, 담요, 그립톡 등 선양소주 굿즈 12종과 교환할 수 있다.

 

타이거 맥주도 서울 성수동에 ‘타이거 라들러 비닐하우스’ 팝업스토어를 이번 달 15일까지 운영한다. 도심 속에서 타이거 라들러의 상큼한 과일 본연의 맛을 즐겨 보자는 메시지를 담아 온실의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비닐하우스 컨셉으로 공간을 구성했다.

 

 

비닐하우스에서 타이거 라들러의 3가지 맛인 레몬, 자몽, 포멜로 중 좋아하는 과일 하나를 선택하여 입장하면, 포토존에서 초대형 타이거 라들러 캔에서 쏟아지는 레몬을 배경으로 인증샷을 찍을 수 있다. 이 외에도 시음존, 보팅존, 스토어존 등 소비자들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체험 공간이 마련됐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소상공인 안전창업 플랫폼 ‘내일사장’, 2024 초기창업패키지 선정
세종사이버대학교(총장 신구) 외식창업프랜차이즈학과는 박규태 겸임교수가 개발한 소상공인 안전창업 플랫폼 ‘내일사장’이 초기창업패키지에 선정됐다. 소상공인 안전창업 플랫폼 ‘내일사장’은 자영업을 시작하는 과정에서 가장 중요한 건전한 점포매물 확보와 권리금의 적정성 여부를 한 번에 확인할 수 있는 어플리케이션이다. 해당 어플리케이션은 세종사이버대 외식창업프랜차이즈학과 박규태 겸임교수와 외식창업지원센터가 합작해 소상공인의 피해를 예방하고 안전하고 합리적인 매장 양수도 거래시장을 조성하기 위해 개발한 것으로 공공의 기여를 목적으로 하고 있다. 또한 업계 전문가들이 초기창업 멤버로 참여해 고도의 전문성을 갖추고 있다. 앞으로 내일사장은 초창기 지원사업으로 최대 1억원의 사업화 자금과 초기 IR 기회 제공 등을 지원받게 된다. 학과 측에 따르면 출시 후 지속적인 업데이트를 통해 유명 프랜차이즈 브랜드의 신규 출점 정보를 모아볼 수 있는 ‘브랜드 인증관’과 ‘지역별 매물 모아보기’ 기능을 업데이트하면서 회원수 증대를 기록했다. 이후 프랜차이즈 가맹 본사에서 인증한 매물만 보여주는 ‘프랜차이즈 인증매물’ 서비스와 ‘예비점주 인적성 검사’ 등 차별화된 서비스를 갖추면서 프랜차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경남도, 중국 온라인 티몰(Tmall)에 K-수산물을 알릴 입점 업체 모집!
경상남도는 도내 수산식품기업의 온라인 중국시장 진출을 위한 글로벌 온라인몰 입점지원 사업에 참가할 업체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수산 식품기업 글로벌 온라인몰 입점 지원 사업’은 중국 대표 온라인몰인 티몰(Tmall, 티엔마오)에 입점을 희망하는 업체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경남도에서는 지난해 11월 중국 티몰에 ‘경상남도 수산식품 전용관’을 개설·운영하고 있다. 티몰은 중국 신뢰도 및 시장점유율 1위 온라인 쇼핑몰로 알리바바가 기존 타오바오 쇼핑몰의 이미지를 개선하기 위해 2012년 문을 열었다. 입점 대상은 도내에 소재한 수산 식품 생산·가공·유통·수출 업체로 신청후 QC, 청경해 인증 여부 등 도 자체기준에 따라 선정되며, 빠른 입점을 위해 중국 수출의 필수 요건인 생산·가공시설 등록 업체를 우선으로 모집·선정한다. 모집기간은 5월 16일부터 6월 7일까지이며, 경상남도 해외 마케팅 사업지원시스템을 통하여 온라인으로 접수 받는다. 올해 10개 사 20개 품목을 입점시킬 계획으로 참가 입점 업체는 티몰(Tmall) 입점과 제품등록을 위한 컨설팅, 경남 브랜드관 행사 광고, 쿠폰 할인행사와 제품활용 조리영상 제작, 틱톡 및 라이브방송 활용 광고, 제품 판매・재고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전수창업] '메밀막국수·물막국수' 메뉴개발 과정 주목
메밀막국수 제면부터 비법 양념장까지, 장사에 바로 사용할 수 있는 <막국수 전수교육>이 오는 5월 30일(목)에 진행된다. ‘막국수는 전 연령층을 아우르는 외식아이템이다. 건강식을 선호하는 추세에 따라 막국수에 대한 인기는 높아졌다. 메밀을 재료로 한 막국수와 소바(일본식 메밀국수)전문점 창업도 늘고 있다. 소자본창업이 가능하고, 운영에 관한 리스크가 적고 먹는 속도가 빨라 테이블 회전률이 높다는 장점이 있다. 오는 30일, 살얼음육수부터 메밀반죽 비법양념장까지 장사에 바로 사용할 수 있는 막국수 레시피 전수 이번 ‘메밀막국수 비법전수’ 진행을 맡은 알지엠푸드아카데미 ‘김종우 원장’은 유명 외식브랜드 메뉴컨설팅, 30년간 국내뿐 아니라 일본, 중국, 동남아 등 대형호텔의 총주방장으로 근무, 레시피 개발 및 상품화에 정통한 전문가다. 이번 전수교육에서는 ▲메밀가루를 사용한 면 반죽▲막국수의 맛을 결정짓는 ‘육수’▲막국수 양념장▲막국수 고명 ▲상차림 등 전 조리 과정과 막국수 브랜드 운영 노하우를 전한다. 김종우 원장은 “봉평메밀막국수는 엄선한 과일, 야채 등 식재료를 사용해 수제로 만든 비법 양념장과 국산 메밀가루로 만든 면 반죽이 핵심이다. 국내

J-FOOD 비즈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