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 시장의 새로운 방향성, 빈스먼스 ‘커스텀 블렌딩’ 출시

티백, 원두 로스팅 전문 스타트업 ‘빈스먼스’가 도·소매 대상으로 자신만의, 브랜드만을 위한 ‘커스텀 블렌딩 서비스’를 새로 출시하였다.

 

커스텀 블렌딩 서비스는 간편 하게 질문에 응답하면서 원하는 커피 맛을 손쉽게 조절할 수 있는 혁신적인 플랫폼으로 주목받고 있다.

오픈서베이 2023 커피트렌드 설문 조사에 따르면, 개인 카페 재방문 원인의 40%는 '커피의 맛'으로, 나만의 블렌딩 서비스가 어려운 커피 시장 속 하나의 대책이 될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빈스먼스 이해민 대표가 말했다.

개인 카페 점주들을 위해 전문적으로 개발된 이 서비스는 사용자가 원하는 커피를 만들 수 있도록 돕는 서비스로 이를 통한 개인 카페 브렌드 강화 및, 품질 강화를 체계적으로 도울 수 있는 서비스이다.

 

현재 빈스먼스는 9개의 시그니처 블렌딩으로 맛 검증을 마쳤으며 서비스출시 전 서포터즈 1기 인원의 배급을 통하여 좋은 반응을 보이고 있다. 서포터즈 2기 모집은 올해 6월 하반기에 준비될 것이라 전했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전수창업] 코다리찜부터 냉면, 코다리강정까지! 서민갑부 비법전수
'코다리찜'과 '코다리냉면'으로 서민갑부 반열에 오른 식당의 비결을 전수한다. 본 교육은 이수 후 바로 장사에 적용할 수 있도록 하는 식당창업 레시피 전문 교육으로 한식전문가의 노하우가 담긴 깊은 맛 전수와 더불어 교육 후 수익창출에 실질적인 기여를 하는 것이 교육과정의 목표다. 백년가게부터 소문난 맛집 비교·분석, 기술이전 오는 19일(금) 코다리찜 & 코다리냉면 전수과정 열려 오는 7월 19일(금)에 진행되는 이번 ‘코다리찜&코다리냉면’ 전수과정은 백년가게부터 소문난 맛집들을 비교·분석, 검증된 최상의 레시피를 제공한다. 외식 사업주를 위한 전문 업소용 레시피 교육과정으로, 기술이전 비용만으로 베테랑 요리사들이 직접 개발하고 창업시장을 통해 검증을 완료한 메뉴만을 전수한다. 일선 요리학원과 차별화 된 현장기술 전수 프로그램이다. 코다리는 건조를 시킨 생선으로 잘못 손질하면 생선 비린내가 심하게 나기 때문에 다소 어려운 식재료 중에 하나다. 비린내가 나지 않으면서 양념에 감칠맛을 내기 위해서는 조리 노하우가 필요하다. 이번 교육에서는 전문업소용 코다리찜 만드는 법을 중점적으로 ▲코다리의 유통과정부터 손질방법, ▲코다리 육수, ▲비법 양념제조

J-FOOD 비즈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