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제의 맛] 2021년이 더 기대되는 ‘우리 술’ 네오주점

URL복사

‘레트로’와 ‘뉴트로’가 트렌드의 핵으로 떠오른 지금, 막걸리와 전통주를 전문으로 하는 현대판 주막이 요즘 핫하다. 저도주 트렌드와도 맞물려 특히 ‘MZ세대’(1980년대 초~2000년대 초 출생한 밀레니얼 세대와 1990년대 중반~2000년대 초반 출생한 Z세대를 통칭하는 말)중심으로 전에 없는 사랑을 받으며 무럭무럭 자라는 중이다.

 

마시는 방법도 다양해지고 있다. 막걸리 외에도 증류주, 탁주, 과실주 등 다양한 종류의 전통주를 쉽게 볼 수 있는 것은 물론, 곳곳에서 시그너처 막걸리를 내 놓을 정도로 막걸리 종류도 다양해졌다.

 

한옥에서 즐기는 퓨전요리 한상. ‘달막달막’

인사동을 잇는 사잇길에 25평 규모의 막걸리주점 ‘달막달막’. 샹들리에 조명과 네온 사인, 곳곳에 자리 잡은 포토존과 소품으로 멋을 낸 막걸리 주점이다.

 

 

여심 저격 인테리어로 한 번, 한옥에서 즐기는 퓨전요리 한상’이라는 그만의 컨셉트를 잡고 계절에 한정되지 않는 ‘창작요리’와 다양한 팔도 막걸리를 함께 판매하고 있다.

 

고집스럽게 술을 빚어온 명인의 막걸리부터 신세대 양조장들의 개성 있는 막걸리뿐 아니라 한국식 요리안주를 만나볼 수 있다.

‘달막달막’에는 오징어순대전, 냉채족발, 해물탕 등 한식을 바탕으로 한 대중적인 요리 외 감자를 얇게 채썰어 치즈를 가득 올려낸 ‘스위스감자전’, 각종 치즈와 육포, 먹태가 한데 올라간 마른안주요리, 대구에서 공수해온 납작만두를 베이컨과 부추샐러드를 함께 쌈싸먹는 이색 쌈요리 등을 직접 개발, 이색 메뉴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달막달막’ 김승만 사장은 “막걸리 대표 안주인 다양한 전 요리들에 익숙한 어르신들과 새로운 감각의 창작요리를 찾는 젊은층 모두를 공략한 것이 성공요인 중 하나다. 대중적인 메뉴구성과 함께 다양성이 곧 안정적인 매출로 이어지는 원동력이라고 볼 수 있다.”라고 말했다.

 

  • 달막달막
  • 서울 종로구 인사동16길 11-1

 

조선+pub+에(헤라) 디(야)?! ‘조선 펍 에디’

‘조선펍’이라는 콘셉트 자체가 새로운 경험을 전한다. 서울대입구역 ‘샤로수길’ 칵테일 술집으로 유명한 이곳은 인테리어나 소품들 하나 하나가 다 감각적이다.

 

 

무엇보다 ‘내가 고백을 하면 깜짝 놀랄 거야’, ‘걱정 말아요 그대’, ‘잠시만 안녕’, ‘취중진담’ 등 재미난 이름의 40여종의 창작 칵테일을 만나볼 수 있다.

 

그중 ‘기생 백향이’라는 칵테일은 스무디 타입으로 막걸리와 백향과(패션프루츠), 요구르트와 얼음을 넣고 갈아 만들어 여성고객들에게 특히 인기다. 막걸리에 오렌지, 레몬, 사과 등 신선한 과일을 담뿍 넣고 1일간 안정화를 거친 ‘막그리아’도 저도수 칵테일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고.

 

 

창작 칵테일뿐만 ‘방콕 똠얌꿍 전’이나 ‘스페니쉬 홍합 스튜’, ‘달콤 살벌 브리치즈 구이’ 그리고 ‘치즈떡 감바스’처럼 다양한 퓨전요리 안주도 만나볼 수 있다.

 

  • 조선pub에디
  • 서울특별시 관악구 남부순환로224길 31 지하1층

 

다방에서 즐기는 우리 술

‘술다방’

요즘도 핫한 동네인 을지로에 위치한 술집 ‘술다방’은 다양한 전통주가 구비되어 있다.

옛 다방의 감성도 살아있고 우리 술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칵테일도 만날 수 있는 공간이다. 함께 나오는 안주도 국내 여러 지역에서 직접 공수받은 건강한 재료로 요리한다.

 

 

특히 이곳의 경우 매월 바뀌는 ‘이달의 추천 술’부터 ‘탁약주 샘플러’, ‘소주 샘플러’까지 주류 샘플러 리스트를 바꿔가며 다양한 우리 술을 경험할 수 있도록 연구 중이라고.

그중 ‘미인탁주’가 이곳의 대표 술로 국내산 찹쌀과 우리밀누룩으로 빚고 인공첨가물이 전혀 들어가지 않은 프리미엄 막걸리다. 깔끔한 뒷맛과 부드러운 목넘김, 달달하면서도 향긋한 맛이 특징이다.

 

  • 술다방
  • 서울 중구 을지로11길 33 2층

 

전통과 모던의 만남

'어반도투리'

도토리 요리와 우리 술을 곁들일 수 있는 캐주얼한 요리 주점으로, 도토리의 강원도 사투리 ‘도투리’에 도회적이고 모던하다는 뜻의 어반(Urban)을 더해 완성했다.

 

 

50년 전통 비법으로 직접 만든 도토리묵을 이용한 ‘수제 도토리묵 무침’, 도토리 국수를 시원한 육수와 김치에 함께 말아 먹는 ‘김치말이 도토리 국수’, 도토리 만두와 고기, 각종 채소를 넣은 전골 요리 등 각종 도토리 요리를 안주로 증류주, 막걸리 등 다양한 우리 술과 함께 즐길 수 있다.

도토리는 경북 의성에서 공수해오고 있다.

 

 

술은 공덕동 막걸리. 배상면주가와 지역 양조장이 손잡고 생산한 수제 막걸리 브랜드 ‘동네방네 막걸리’다. 마포에서만 판매된다. 도토리묵과 막걸리의 만남은 가장 베이직한 매칭. 막걸리의 은은한 단맛이 쫀득하고 고소한 도토리, 짭조름하고 매콤한 소스와 잘 어우러진다.

 

  • 어반도투리
  • 서울 마포구 백범로 152


배너

푸드&라이프

더보기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배달특급’ 협상왕 광희와 함께 소비자 부담 줄인다
인기 아이돌 출신 방송연예인 황광희 씨가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알리기에 나선다. 경기도주식회사는 30일 ‘배달특급’의 홍보대사로 인기 방송인 황광희 씨를 임명했다고 밝혔다. 1988년생인 황광희 씨는 2010년 남자 아이돌그룹 ‘제국의 아이들’로 데뷔해 올리브쇼, 무한도전 등의 진행을 맡으며 특유의 입담과 거침없는 성격으로 인기를 얻었다. 특히 최근 더욱 활발한 활동을 보이며 개성 강한 캐릭터로 자리매김했다. 최근에는 유튜브 웹예능을 진행하며 다양한 브랜드를 대상으로 파격적인 할인 혜택 등을 협상해 시청자들의 선풍적인 호응을 이끌었다. 경기도주식회사는 그간 황 씨가 웹예능에서 소위 ‘네고(negotiation)’라는 수단을 통해 소비자에게 폭넓은 혜택을 제공하면서도 브랜드 홍보에 적극 나서고 있는 이미지가 소비자와 소상공인 모두를 위한 ‘배달특급’과 어울린다는 점을 꼽아 홍보대사로 임명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홍보대사 임명을 통해 황광희 씨는 앞으로 ‘배달특급’의 장점과 공정성 알리기에 적극 나설 예정이다. 황 씨 소속사 관계자는 “공정과 상생 플랫폼을 지향하는 ‘배달특급’과 좋은 일을 함께 하자는 취지에 동행하게 됐다”며 “앞으로 소비자와 소상공인을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박람회정보] 'G Food Show(경기식품전) 2020' 오는 2일부터 5일까지 킨텍스서 개최
코로나19 시대에 떠오르는 식품 트렌드를 한 곳에서 만나볼 수 있는 'G Food Show(경기식품전) 2020'이 12월 2일부터 5일까지 나흘간 일산 킨텍스 1전시장 3홀에서 개최된다. 경기도가 주최하고 킨텍스(KINTEX)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코로나 시대를 이겨낼 경기도 및 각지 농축수산식품의 안전성과 우수성을 알리고 중소식품기업 유통 판로를 넓히기 위해 마련됐다. 올해는 '건강한 경기의 맛, 대한민국을 다시 띄웁니다'라는 슬로건으로 안전을 최우선으로 함과 동시에 참관객들이 경기도 유수의 로컬푸드를 만나고 활발히 교류할 수 있도록 비대면 온라인 프로그램을 강화한다. 온라인 전시관부터 최신 정보를 공유하는 웨비나, 비대면 판촉을 위한 라이브커머스 및 화상수출상담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관람객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올해 G Food Show엔 경기도 우수 농식품 기업 90여곳과 시군 5곳이 참여해 로컬푸드 및 지역 우수상품을 선보인다. 언택트 시대를 맞아 온라인과 오프라인 채널을 아우르는 하이브리드형 전시를 진행,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로 인해 행사장에 참여하지 못하는 사람들은 온라인을 통해 참여가 가능하다. 코로나19 이후로 급변한 식품업계의 최신 트

J-FOOD 비즈니스

더보기
[J-FOOD 비즈니스]코로나로 면역력 강화위한 발효음식 전문점 인기
코로나19 이후 면역력 강화를 위한 발표음식이 식품 트렌드로 부상했다. 일본 교토지방에선 낫토, 아마자케(막걸리와 비슷한 일본 전통 감미 음료) 등 발효식품을 사용한 전문점이 속속 등장해 인기를 끌고 있다. 교토 전통음식 된장절임 정식 전문점 ‘하코마치’ 교토시 나카교구에 위치한 하코마치(Haccomachi)는 지역 전통음식인 사이쿄즈케(西京漬け, 된장절임) 전문점이다. 사이쿄즈케는 교토지방의 향토 된장을 생선에 발라 구운 요리다. 지역 쌀누룩을 사용해 된장 색이 희고 단맛이 강한 것이 특징이다. 사이쿄즈케 정식에는 가게에서 직접 담근 아마자케 한잔과 된장을 사용한 파운드케이크, 두부, 야채볶음 등이 정갈하게 한상 차림으로 제공된다. 아마자케와 아키타(秋田) 지방 특유의 조미료인 숏츠루, 코코넛 가루를 섞어 만든 카레도 인기 메뉴 중 하나다. 또한, 별도로 판매하는 아마자케 세트는 콩가루, 간장, 레몬 3가지 맛이 준비돼 있다. 닭고기를 발효 음식으로 재운 식당 ‘차와 누룩, 달빛’ 일식 전문점, 프랑스 발효 요리 전문점 양쪽에서 경력을 쌓은 셰프가 창업한 발효음식 식당도 쿄토에 문을 열었다. 차와 누룩, 달빛(茶と糀, 月明り)은 프랑스 요리에 사용하는 조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