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제의 맛] ‘딸기’ 르네상스 개막

URL복사

식음료업계가 2021년 제철 맞은 ‘딸기’를 활용한 겨울 신메뉴를 속속 선보이고 있다. 딸기는 날씨가 추워지는 겨울부터 봄 시즌까지 제철을 맞아 큰 인기를 구가하는 대표적인 과일로 꼽힌다.

제철 딸기는 상큼하고 달콤한 맛뿐 아니라 식욕을 돋우는 빨간색으로, 식음료부터 케이크 등 다양한 디저트에 활용되고 있다.

딸기의 품종 또한 기존 ‘설향’ 일변도에서 최근 킹스베리를 비롯해 ‘금실’과 ‘담향’, ‘아리향’ 등 다양한 품종이 보급되면서 선택폭이 넓어져 더욱 인기를 끌고 있다.

 

겨울 효자 품목이 된 ‘딸기’ 愛 빠지다

먼저 SPC그룹의 파리바게뜨는 딸기를 활용해 다양한 베이커리를 선보이는 ‘2021 딸기 페어’를 진행한다.

올해 행사는 ‘Berry Feeling’이라는 테마로 진행되며 제철 딸기를 이용한 한정 제품을 선보인다.

오는 14일 대표제품으로 제철 딸기를 이용한 ‘산청딸기 케이크’와 ‘시그니처 생딸기 듬뿍 생크림 케이크’를 선보인다. 두 제품은 레제르 크림, 생크림에 딸기를 얹어 높은 당도와 풍부한 과즙, 부드러운 크림의 맛을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 밖에도 ▲딸기 빅볼 ▲생딸기 맘모스 ▲딸기 로프 데니쉬 등 딸기와 조합한 각종 베이커리 제품을 출시한다. 또한 분위기를 풍성하게 만들어줄 다양한 할인 프로모션도 진행하며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제철 농산물로 ‘건강한 하루 한 끼’를 만드는 베이커리 카페 브레댄코는 ‘우리땅 우리재료’ 5번째 프로젝트로 ‘강진 메리퀸 딸기’ 신제품을 출시한다.

‘우리땅 우리재료’는 중간유통을 없애 농부에게 수익을 바로 전달하고, 고객에게 우리 농산물로 만든 제품들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제공하는 브레댄코의 시그니처 프로젝트이다.

 

 

주요 제품으로는 ▲강진 메리퀸 딸기가 통으로 들어간 달콤한 ‘생딸기 팡도르’, ▲바삭한 크루아상 위에 부드러운 슈생크림을 가득 얹은 ‘생딸기 더블크루아상’, ▲고소한 소보로와 상큼한 생딸기의 조합인 ‘생딸기 소보로’ ▲부드러운 우유 속 달콤한 딸기 과육이 씹히는 ‘딸기우유’, ▲딸기의 맛과 향을 그대로 담아낸 ‘생딸기 쥬스’ 등이다.

 

브레댄코의 ‘강진 메리퀸 딸기’는 프리미엄 딸기 품종으로 일반 딸기보다 과육이 단단하고 당도가 높다. 일조량이 풍부하고 해풍이 불어오는 전라남도 강진에서 재배되어 달콤한 과육의 풍미를 선사한다. 딸기는 안토시아닌과 식이섬유가 풍부한 제철과일이며, 비타민C함량이 매우 높아 겨울철 면역력 강화에 도움이 된다.

 

드롭탑은 프리미엄 딸기 음료 5종을 출시했다. 오레오 치즈 큐브, 크림치즈, 코코넛과 딸기 젤리 등을 활용했다. 딸기라떼는 딸기 본연의 새콤달콤함에 우유가 가미됐다. 딸기 드롭치노는 딸기의 상큼함이 곱게 갈린 얼음과 잘 어우러져 '이한치한'의 매력을 자극한다.

 

 

딸기 젤리 주스는 새콤달콤한 트로피컬 주스에 쫄깃한 식감의 코코넛 펄과 딸기 젤리, 리얼 딸기 베이스를 넣어 마시면서 씹는 재미를 동시에 준다. 러블리 딸기 드롭치즈는 리얼 딸기 베이스에 수제 앵커 치즈 크림이 올라가 짭조름한 치즈크림과 달콤한 딸기가 새로운 '단짠'의 맛을 제공한다.

 

카페베네는 생딸기를 활용한 봄 신메뉴 6종을 출시했다. ▲생딸기 주스 ▲생딸기 라떼 ▲딸기 사과 젤라또 프라페노 음료 3종과 ▲딸기 사과 플라워 브레드 ▲딸기 샌드 토스트 ▲딸기 크림 케이크 디저트 3종이다.

 

 

생딸기 주스는 신선한 생딸기를 듬뿍 넣었고 생딸기 라떼는 생딸기를 가득 올려 딸기 본연의 상큼함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딸기 사과 젤라또 프라페노'는 상큼한 딸기와 사과의 이색 조합에 부드러운 바닐라 젤라또를 더했다.

 

할리스커피도 딸기 음료 5종을 선보였다. '더 진한 딸기 스무디'와 '딸기 듬뿍 요거트 할리치노'는 올해 처음 선보인다. 더 진한 딸기 스무디는 딸기 풍미를 진하게 즐길 수 있는 제품이다. 딸기 듬뿍 요거트 할리치노는 요거트와 얼음을 함께 갈은 뒤 딸기 과육을 더했고 슬라이스 된 생딸기와 꿀을 올렸다.

 

 

할리스커피 관계자는 "집콕으로 인해 활동이 적어진 만큼 신선하고 좋은 식재료로 만든 식음료가 중요하다"며 "비대면 시대에 맞춰 배달 서비스를 통해 손쉽게 제품을 즐길 수 있으니 할리스 딸기 음료와 함께 건강한 라이프스타일을 즐기기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푸드&라이프

더보기
30초마다 에스프레소 한 잔, 로봇 협업 카페 '라운지엑스' 신기술 선보여
국내 최초 로봇-바리스타 협업 카페 ‘라운지엑스(LOUNGE’X)’가 분당 정자동에 새로운 컨셉의 매장을 오픈한다. 라운지엑스, 무인상회 등을 운영하는 리테일테크 스타트업 ‘라운지랩’은 올해 완공되는 두산그룹의 신사옥 1층 로비에 라운지엑스 두산분당센터점 매장을 열고, 오는 1월 18일부터 정식 운영한다고 밝혔다. 원두의 특성에 따라 각기 다른 드립 제스처를 만들어내는 로봇 ‘바리스 핸드드립(BARIS HAND DRIP)’을 통해 색다른 즐거움과 특별한 커피 경험을 제공했던 라운지엑스는 7번째 직영점인 두산분당센터점에서 새로운 커피 로봇인 ‘바리스 에스프레소(BARIS ESPRESSO)’를 처음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이번 바리스 에스프레소 로봇은 두산 로보틱스의 A시리즈 협동로봇 플랫폼에 라운지랩이 그동안 쌓아온 기술과 경험을 다수 적용해 개발되었으며, 이러한 배경에서 신규 매장은 ‘라운지엑스 위드 두산(LOUNGE’X with DOOSAN)’이라는 타이틀을 가지고 개장하게 되었다. 새롭게 선보이는 바리스 에스프레소 버전은 처음으로 레일 시스템을 적용한 자동화 에스프레소 로봇으로 약 30초마다 한 잔의 에스프레소 샷을 생산해낼 수 있다. 두산분당센터는 두산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2021년 '일식 HMR·도시락' 메뉴개발과정, 오는 21일 열려
가정간편식 시장은 1인 가구 증가와 편의성 트렌드가 함께 맞물리며 급성장 중이다. 올해의 경우 가정간편식, 도시락 배달, 기능성식품이 식품외식산업 트렌드를 선도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2015년 1조 6천억 원이던 시장규모는 지난해 4조원까지 커졌다. 2022년이면 5조원대로 성장할 전망이다. 특히 코로나19 장기화로 외식소비는 줄고 배달이 일상화되면서 지역 유명 맛집, 프랜차이즈 기업도 매출 증대 방안으로 간편식 상품화에 적극 나서고 있다. 이러한 시장흐름 속 알지엠컨설팅이 배달창업, 업종변경 고려자를 대상으로 한 ‘일식 HMR·도시락’ 메뉴개발과정을 오는 21일(목)에 개최, 불황 극복을 위한 상품 차별화 전략을 전한다. 수요급증, ‘차세대 가정간편식'으로의 상품 전략은? 최근 출시되는 밀키트 제품들은 한 끼 분량에 알맞게 손질된 식재료와 양념 등이 세트로 구성되어 있는 것은 물론, 전문식당의 맛을 완벽하게 구현해 낸 것이 특징이다. 특히 경쟁이 치열한 품목은 단연 ‘도시락’이다. 혼밥 문화가 정착하고 간편식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맛과 건강을 동시에 충족하는 제품이 소비자를 사로잡고 있다. 900년 역사 가진 日 HMR·도시

J-FOOD 비즈니스

더보기
2021년 '일식 HMR·도시락' 메뉴개발과정, 오는 21일 열려
가정간편식 시장은 1인 가구 증가와 편의성 트렌드가 함께 맞물리며 급성장 중이다. 올해의 경우 가정간편식, 도시락 배달, 기능성식품이 식품외식산업 트렌드를 선도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2015년 1조 6천억 원이던 시장규모는 지난해 4조원까지 커졌다. 2022년이면 5조원대로 성장할 전망이다. 특히 코로나19 장기화로 외식소비는 줄고 배달이 일상화되면서 지역 유명 맛집, 프랜차이즈 기업도 매출 증대 방안으로 간편식 상품화에 적극 나서고 있다. 이러한 시장흐름 속 알지엠컨설팅이 배달창업, 업종변경 고려자를 대상으로 한 ‘일식 HMR·도시락’ 메뉴개발과정을 오는 21일(목)에 개최, 불황 극복을 위한 상품 차별화 전략을 전한다. 수요급증, ‘차세대 가정간편식'으로의 상품 전략은? 최근 출시되는 밀키트 제품들은 한 끼 분량에 알맞게 손질된 식재료와 양념 등이 세트로 구성되어 있는 것은 물론, 전문식당의 맛을 완벽하게 구현해 낸 것이 특징이다. 특히 경쟁이 치열한 품목은 단연 ‘도시락’이다. 혼밥 문화가 정착하고 간편식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맛과 건강을 동시에 충족하는 제품이 소비자를 사로잡고 있다. 900년 역사 가진 日 HMR·도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