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계이슈] 유망 소상공인, 프랜차이즈 사업화 돕는다

3월17일까지 지원사업 공고, 최대 5000만원 지원 예정

URL복사

 

 

 

중소벤처기업부가 성장 잠재력이 큰 소상공인과 중소 가맹본부를 발굴해 브랜드ㆍ디자인 등 초기 사업화와 마케팅ㆍ스마트화 등을 지원한다.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는 24일부터 다음달 17일까지 우수 소상공인의 프랜차이즈화와 중소가맹본부를 지원하는 상생협력 프랜차이즈 지원 사업의 신청을 받는다고 24일 밝혔다.

 

상생협력 프랜차이즈 지원 사업은 성장 잠재력이 큰 유망 소상공인과 중소 가맹본부를 발굴해 브랜드‧디자인 등의 초기 사업화와 마케팅‧스마트화 등의 성장지원을 통해 기업화를 촉진하는 사업이다.

 

브랜딩ㆍ생산설비 구축ㆍ해외 진출 등 지원

그간 업종 특성과 성장 단계를 반영하지 않은 획일적 지원 방식에서 탈피해 소상공인‧중소 가맹본부를 창업 초기–성장–대표 브랜드의 3단계로 분류하고 업종 성격과 성장 수준을 고려해 성장단계별 지원전략을 수립한 후 맞춤형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선정 규모는 약 9개사이며 ▲초기단계는 약 5개사에 최대 3000만원까지 ▲성장 및 대표브랜드 단계는 약 4개사에 최대 5000만원까지 프랜 차이즈화에 필요한 다양한 사업화 지원을 받을 수 있다.

 

신청 자격은 소상공인과 중소 가맹본부로 ▲초기단계는 창업 1~3년 이하 소상공인 또는 가맹본부로 비외식업종에 한하며 ▲성장단계는 창업 4~10년 이하 가맹본부 중 가맹점 50개 미만 가맹본부가 대상이다.

 

선정 평가는 혁신성, 성장 가능성과 상생협력 활동 등에 대해 서면· 대면평가로 이뤄진다.

 

상세내용은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누리집에서 확인 가능하며, 소상공인마당 프랜차이즈 누리집를 통해서는 다음달 17일까지 확인과 사업 신청이 가능하다.

 

중기부 배석희 소상공인경영지원과장은 “혁신적인 사업모델을 가진 소상공인이 프랜차이즈 기업으로 발돋움해 기업으로 성장하는 성공 스토리는 다른 소상공인에게 큰 희망이 된다”면서, “향후 이러한 가맹본부뿐만 아니라 창의적인 가맹점주를 지원하는 사업도 신설해 프랜차이즈 사업 전반에 혁신을 불어넣겠다”고 말했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포항시 청년창업 LAB, ‘the 신촌‘s 덮죽’최민아 대표 초청 무료 특강 개최
포항시 청년창업LAB에서는 5일 ‘백종원의 골목식당’출연으로 화제의 중심에 선 이후 성공신화를 쓰고 있는 ‘the 신촌‘s 덮죽’ 최민아 대표를 초청해 성공창업 무료 특강을 개최했다. 이날 특강은 창업에 관심 있는 대학생 및 일반인 40명을 대상으로, 최민아 대표만의 성공 스토리와 노하우를 공유하고 창업과 관련한 궁금한 점에 대해 질의 답변하는 시간으로 채워져 참석자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최 대표는 요식업 운영 경험 없이 수제 돈가스 가게를 오픈하여 경영의 어려움을 겪고 있던 중 ‘백종원의 골목식당’에 출연해 그만의 열정과 노력으로 연구해온 100여 가지 레시피를 바탕으로 ‘덮죽’이라는 새로운 메뉴를 개발했고, ‘the 신촌‘s 덮죽’을 새롭게 오픈해 지금은 전국에서 찾아오는 유명 맛집으로 변모시켰다. 이날 최 대표는 몸으로 부딪치며 터득한 창업부터 레시피 개발, 상표 등록, 사업 운영 등에 대한 자신만의 생생한 노하우를 공유해 예비 창업자와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창업자들이 경험 부족에서 오는 시행착오를 줄이고 성공 창업을 이룰 수 있도록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특강에 참가한 박모씨는 “창업을 한 지 얼마 되지 않았지만 처음 생각했던 것보다 훨씬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포항시 청년창업 LAB, ‘the 신촌‘s 덮죽’최민아 대표 초청 무료 특강 개최
포항시 청년창업LAB에서는 5일 ‘백종원의 골목식당’출연으로 화제의 중심에 선 이후 성공신화를 쓰고 있는 ‘the 신촌‘s 덮죽’ 최민아 대표를 초청해 성공창업 무료 특강을 개최했다. 이날 특강은 창업에 관심 있는 대학생 및 일반인 40명을 대상으로, 최민아 대표만의 성공 스토리와 노하우를 공유하고 창업과 관련한 궁금한 점에 대해 질의 답변하는 시간으로 채워져 참석자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었다. 최 대표는 요식업 운영 경험 없이 수제 돈가스 가게를 오픈하여 경영의 어려움을 겪고 있던 중 ‘백종원의 골목식당’에 출연해 그만의 열정과 노력으로 연구해온 100여 가지 레시피를 바탕으로 ‘덮죽’이라는 새로운 메뉴를 개발했고, ‘the 신촌‘s 덮죽’을 새롭게 오픈해 지금은 전국에서 찾아오는 유명 맛집으로 변모시켰다. 이날 최 대표는 몸으로 부딪치며 터득한 창업부터 레시피 개발, 상표 등록, 사업 운영 등에 대한 자신만의 생생한 노하우를 공유해 예비 창업자와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창업자들이 경험 부족에서 오는 시행착오를 줄이고 성공 창업을 이룰 수 있도록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특강에 참가한 박모씨는 “창업을 한 지 얼마 되지 않았지만 처음 생각했던 것보다 훨씬

J-FOOD 비즈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