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드스타트업 공모전 대상에 ‘광주 한과배기’ 선정

광주시, 2019 광주푸드스타트업 공모전 수상작 발표

 

광주광역시가 식품산업의 미래발전방향을 모색하고 식품창업 아이디어를 발굴하기 위해 개최한 ‘제1회 광주 푸드 스타트업 공모전’에서 광주지역 청년바른식팀에서 출품한 ‘광주 한과배기(전통한과 복원 및 디저트류 한과)’가 대상을 차지했다.

 

이번 공모전은 14일부터 17일까지 광주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진행 중인 ‘2019 광주미래식품전’의 일환으로, 식품산업의 미래 트렌드를 파악하기 위해 전국 최초로 개최했다.

 

공모전에는 전국에서 총 44개 작품이 출품됐으며, 1·2차 심사를 통해 5개 분야(농수산물 및 식품, 푸드테크, 식품기자재, 6차산업, 기타)에서 20개 팀이 선발됐다.

 

이어 광주미래식품전 기간 현장 3차 심사(UCC사업 아이템, 독창성 및 판넬의 디자인, 도식화 등)를 통해 11개 작품을 수상작으로 선정했다.

 

대상으로 선정된 ‘광주 한과배기’는 광주지역만의 전통한과를 복원하고 디저트화 된 한과를 카페형태의 매장에서 제공하는 ‘한식 디저트’ 스타트업 기업이다.

 

기존 한과 이미지에서 벗어나 젊고 세련된 감성으로 세계에 한식 디저트를 전파할 수 있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광주광역시장상인 최우수상에는 ㈜대산의 ‘맛있다 소나무가’(소나무 황장목 심재로 만든 침출차와 소금)와 가로주름의 ‘살아있는 마을의 시작:살마시’가 선정됐다. 11개 작품 수상자들에게는 상장과 상금이 수여됐다.

 

전문심사위원들은 “응모된 많은 작품들이 신선하고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담고 있었다”며 “즉시 상품화하기에 손색없는 작품들도 많아 이러한 상품들을 빠른 시일 내에 시장에서 경험할 수 있기를 기대해 본다”고 심사 소감을 전했다.

 

박남언 시 일자리경제실장은 “전국 최초의 식품분야 창업 공모전으로 추진된 이번 행사가 식품의 미래 발전방향을 모색하는 장이 되길 바란다”며 “성공적인 첫 출발을 한 만큼 앞으로 공모전을 지속 발전시켜 광주를 식품창업의 거점 도시로 육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배너

푸드&라이프

더보기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2020년 한식 창업 필승 전략 설명회' 성공리 마무리
지난 12월 5일 열린 ‘2020 한식창업 필승 전략 설명회’가 예비창업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공리에 마쳤다. 이번 행사는 외식창업경영 컨설팅 회사인 ㈜알지엠컨설팅이 주최한 행사로 외식업 종사자, 창업을 꿈꾸는 이들과 함께 내년도 한식 창업 트렌드와 실제 한식 창업 성공 사례를 공유하는 자리로 진행됐다. 우선 ㈜알지엠컨설팅의 강태봉 대표가 ‘2020 한식창업 트렌드’ 강의를 맡아 창업을 하기 전 알아야 할 핵심키워드, 2020년 외식시장 전망, 창업 전 유의사항 등을 설명했다. 또한, 빠르게 변화하는 외식업 생태계 속에서 필요한 성공하는 경영자의 자세에 대해 강조했다. 이어 한식브랜드 바우네 나주곰탕측에서 참여해 우수 가맹점주의 사례를 소개하고, 높은 매출을 올릴 수 있는 바우네 본사의 지원 시스템, 가맹점 운영전략에 대해 상세히 안내했다. 바우네 나주곰탕은 현재 전국에 265개의 가맹점을 개설하며 올해 가장 두드러진 성과를 낸 외식 브랜드 중 하나다. 교육이 끝난 후에는 바우네 나주곰탕 직영점을 찾아 맑은나주곰탕 등 메뉴를 시식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시식을 마치고 본사 직원에게 매장 인테리어에 대해 물어보거나 주방을 둘러보며 한식 프랜차이즈가 어떤

J-FOOD 비지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