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손으로 만드는 햄·소시지·베이컨…육가공 워크숍 성황

상주 서울농장 생활기술 교육과정으로 육가공 교육

상주시는 11월 15일(금)부터 17일(일)까지 2박 3일간 상주환경농업학교에서 서울 시민과 귀농귀촌 희망자 2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내 손으로 만드는 햄, 소시지, 베이컨」이라는 슬로건 아래 육가공 워크숍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단순히 육가공품 만들기 체험에 그치지 않고 살아있는 돼지를 도축하고 가공한 뒤 보관하는 방법에 이르기까지 전 과정을 배우는 식으로 진행됐다.

 

 

첫날 육가공에 대한 이론 교육에 이어 둘째 날에는 염지해 둔 고기를 손질해 소시지와 햄.베이컨을 수제로 만드는 과정을 체험했다. 셋째 날에는 훈연이 끝난 햄과 소시지를 삶아 완성하는 등 햄.소시지.베이컨을 만드는 전 과정을 실습했다.

 

교육에 참가한 서울시민 김ㅇㅇ씨는 “귀농을 꿈꾸고 있지만 막상 내려오지 못해서 망설였지만 여기에 와서 많은 것을 보고 느끼고 배우게 됐다”면서 “박종관 이장의 강의와 귀농 선배들을 만나면서 귀농에 대한 꿈과 희망을 얻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상주 서울농장은 서울 시민을 비롯한 도시민들의 귀농귀촌 교육과 도농상생교류체험 플랫폼으로서 이안면 이안리에 조성 중이다. 2020년 준공되면 육가공, 농사 체험, 생활기술 교육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11월 29일~12월 1일에는 농촌 지역에 살려는 도시 청년들을 위한 청년캠프 「삶팡질팡」이 참가자들을 기다리고 있다. 신청문의는 상주다움 사회적협동조합(054-534-3102)으로 하면된다.



배너

푸드&라이프

더보기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식품BIZ] 농수산식품유통공사, 농식품 사회적경제기업 크라우드펀딩 지원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이병호)는 본사가 이전한 광주전남지역의 농식품 분야 사회적경제기업 육성을 위해 크라우드펀딩 지원에 나선다. 이번 펀딩은 코로나19로 판로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회적경제기업을 돕기 위해 광주전남지역의 사회적경제기업을 대상으로 오는 17일까지 지원업체를 모집한다. 모집결과에 따라 최대 15개 업체를 선정해 크라우드펀딩 전문사이트 등록수수료와 제품 홍보를 위한 콘텐츠 제작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목표금액 펀딩에 성공한 기업에는 10월에 예정된 대한민국식품대전의 부스 운영 기회를 제공하고 우수업체에 대해서는 소정의 포상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특히 광주사회혁신플랫폼, 가치키움사회적협동조합, 전남상사 등 광주전남지역의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돕는 기관이 이번 크라우드펀딩의 성공을 위해 함께 참여하여 지역상생의 의미를 더했다. aT 이병호 사장은 "이번 크라우드펀딩이 지역의 우수한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을 국민에게 널리 알리고, 기업의 경쟁력을 높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사회적경제 활성화, 지역상생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발굴하겠다"고 말했다. 지원대상, 지원사항, 신청양식 등 보다 자세한 사항은 aT 홈페이지 공지사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J-FOOD 비지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