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신사업 리포트]포스트 타피오카, 치즈전문점 화제

그림책에서 튀어나온 듯한 치즈요리 전문점 ‘CCC’

치즈는 맛만큼 뛰어난 비주얼로 오랜 인기를 모은 식재료이다. 2020년 1월 일본에선 흑당밀크티 붐이 지나가고 '치즈'를 메인으로 내세온 업태가 주목을 받고 있다.

만화 속에서 볼 법한 치즈 비주얼에 인스타바에족을 통해 빠른 속도로 SNS상에서 퍼져나가는 중이다.

 

 

그중 20여 종의 다양한 치즈 요리와 와인을 제공하는 치즈요리 전문점 ‘CCC Cheese Cheers Cafe’가 일본 젊은이들 사이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이곳은 지난 12월 홋카이도 하코다테점을 시작으로, 최근 매장을 총 8개로 늘렸다.

 

치즈 3종류를 섞어 만든 치즈케이크

 

 

‘CCC Cheese Cheers Cafe’ 치즈 메뉴 중 부드러운 식감의 레어 치즈케이크는 식후 디저트로 안성맞춤이다.

리코타 치즈, 마스카르포네 치즈, 크림 치즈 등 3종류의 치즈를 섞어 깔끔한 뒷맛을 자랑한다. 파티시에의 혼이 담긴 이 메뉴의 이름은 ‘치즈×치즈×치즈 케이크’(690엔)이다. 진한 맛이 대부분인 치즈요리를 먹고 난 후에 입가심으로 먹으면 제격이다.

 

폭포처럼 흐르는 라클렛 치즈

 

 

인기메뉴 중의 하나인 라클렛 치즈는 엄선된 프랑스 직수입 치즈를 사용한다. 마치 폭포처럼 흘러내리는 치즈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 잡는다. 고소함과 풍미가 깊어 일본인들이 선호하는 치즈 메뉴다. 눈 앞에서 흐르는 치즈를 보는 즐거움도 있다.

 

세계 각국에서 공수해 온 치즈로 만드는 다양한 요리

치즈케이크, 라클렛 치즈 외에도 ‘CCC’에는 다양한 치즈 메뉴가 준비돼 있다.

 

 

20kg의 하드치즈 그라나파다노 치즈를 깎아내서 만든 리조또, 멜론 같은 모양의 미몰레트 치즈를 통째로 그릇으로 사용해서 치즈 향이 풍부한 ‘특제 까르보나라’ 등이 있다. 이동 중에 치즈가 식어 굳어버리는 일을 막고자 주문이 들어오면 손님 테이블 앞에서 요리를 만들어준다.

 

 

그라나파다노 치즈 리조또(1,590엔)는 우유를 원료로 한 이탈리아산 ‘그라나파다노’ 치즈를 사용하고 있다. 숙성기간이 짧고 염분농도가 낮아서 치즈 특유의 냄새가 없어 누구나 즐길 수 있다.

 

까르보나라(1,690엔)에 들어가는 미몰레트 치즈는 프랑스산으로 울퉁불퉁한 표면에 오렌지색이 특징인 세미하드치즈다. 프랑스에서 직수입한 미몰레트 치즈를 통째로 그릇으로 사용해 진한 치즈 맛의 까르보나라를 완성했다.

 

 

‘CCC’에서는 계절과 시기에 따라 가장 맛있는 치즈를 비롯하여 희소가치가 높은 치즈 등, 다양한 치즈를 전 세계에서 공수하고 있다. 그때마다 다양한 치즈를 맛볼 수 있는 모둠 치즈 플레이트 5종(1,590엔) 메뉴도 마련돼 있다.

 



배너

푸드&라이프

더보기
명륜진사갈비, '코로나19' 사태에 전국 가맹점 월세 23억 지원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에 처해있는 영세한 자영업자들의 고통을 덜어주기 위해 임대료를 내리는 건물주들의 이야기가 전해지고 있다. 위기 속에서도 따뜻한 배려가 감동을 주고 있는 가운데 프랜차이즈 명륜진사갈비 본사 명륜당도 '코로나19' 사태를 극복하기 위해 전국 522개 가맹점 총 23억원에 달하는 전 가맹점의 한 달 월세 전액을 파격 지원했다. 가맹점 최고 월세 지원금이 1690만원에 달하는 곳도 이번 지원에 포함됐으며 상대적으로 월세가 저렴한 매장은 추가 지급을 통해 최소 300만원 월세를 지원했다. 프랜차이즈라는 특성상 가맹본사 역시 가맹점의 수익과 직결돼 있어 본사 피해도 적지 않은 상황에서 전 가맹점 한달 월세 전액 지원이라는 결정은 파격적이라 할 수 있다. 이번 명륜진사갈비의 '코로나19' 지원에는 본사와 가맹점주협의회 간 상생협약이 빛을 발휘했다는 평가다. 명륜진사갈비는 지난 1월 가맹본사와 가맹점주협의회 상생협력 협약식을 맺은바 있다. 본사는 가맹점들의 피해 규모와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업계 동향 등을 꾸준히 살펴 왔으며 가맹점주협의회는 현장에서 체감하고 있는 가맹점들의 피해와 고통을 본사에 적극적으로 전달했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카카오톡 기반 웨이팅 서비스 ‘나우웨이팅’, 코로나19 피해 지원 위해 팔 걷었다
카카오톡 기반 웨이팅 서비스 ‘나우웨이팅’을 운영하는 나우버스킹(대표 전상열)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공공기관 및 소상공인을 위해 적극적으로 지원에 나섰다. 나우웨이팅, 코로나19 여파에 긴급 지원 정책 마련 먼저 코로나19로 피해를 본 소상공인에게 도움을 주느라 대기 줄 문제로 어려움을 겪는 공공기관 중 웨이팅 서비스를 신청하는 모든 기관에 무상으로 제공한다. 코로나19 특성상 사람이 많이 모이는 곳에 확산 가능성이 크기 때문에 추가 감염을 피할 수 있도록 비대면 웨이팅 서비스를 제공, 감염 위험을 낮추고 정상적인 운영을 도울 예정이다. 특히 일반적으로 대기자가 태블릿에 직접 연락처를 입력하고 입장 안내 알림톡을 받아야 하지만, 예외적으로 굳이 태블릿에 입력하지 않아도 모바일로 웨이팅을 등록할 수 있도록 원격 웨이팅 등록 기능을 제공한다. 나우웨이팅을 이용하는 대구, 경북 지역 대상 서비스 이용료 면제 혜택 지원 또한 코로나19로 가장 큰 피해가 예상되는 대구 및 경북 지역 매장을 대상으로 서비스 이용료 면제 혜택도 제공한다. 경영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의 고통을 덜어주기 위해 임시로 서비스 이용료를 면제하며



J-FOOD 비지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