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농산물 가격 예측 AI 경진대회' 개최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김춘진)는 농산물 데이터를 기반으로 AI를 활용한 미래의 농산물 가격 예측모형을 개발하기 위해 '2022 농산물 가격 예측 AI 경진대회'를 개최한다.

 

공사는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개최되는 경진대회를 통해 주요 농산물 45종의 가격을 예측하는 양질의 모형을 확보하여 농넷(농산물유통 종합정보시스템)의 가격예측 서비스에 활용할 계획이다.

 

 

참가 신청은 오는 8월 28일까지 진행되며, 8월 16일 오후 4시에 유튜브 실시간 재생(스트리밍)으로 진행되는 사전설명회를 통해 자세한 사항을 알 수 있다.

 

예선은 8월 29일부터 9월 30일까지, 본선은 10월 18일부터 11월 11일까지 진행된다. 인공지능을 통한 문제해결에 관심 있는 14세 이상의 대한민국 국민이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며, 개인 또는 팀으로 참여할 수 있다.

 

시상식은 12월 5일에 개최되며, 예선을 거쳐 본선에 진출한 10개 팀 중 본선과 최종 발표평가를 통해 5개 팀을 선정하여 시상할 계획이다.

 

영예의 대상팀에게는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과 1000만 원의 상금이 수여되며, 최우수상 2개 팀에게는 500만 원의 상금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사장상이, 우수상 2개 팀에게는 300만 원의 상금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사장상이 주어진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김춘진 사장은 “국내외 우수 인재들의 집단지성을 통해 개발된 가격 예측모형은 농산물 수급 안정뿐만 아니라 대한민국 농업의 선진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참가 방법 등 자세한 내용은 인공지능팩토리에서 확인 가능하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식품오늘] 하림, 긴 연휴 맛있게 책임질 닭고기 제품 추천
종합식품기업 하림이 다가오는 긴 연휴, 명절 음식에 물릴 때쯤 입맛 돋워줄 화끈하거나 개운한 맛의 닭고기 제품을 추천한다. 따로 손질하거나 양념할 필요 없이 익히기만 하면 야식이나 술안주로 즐기기 좋은 제품들을 엄선했다. ‘한판 불닭발볶음’, ‘한판 닭똥집볶음’ 등 익히기만 하면 특수부위를 깔끔하게 맛볼 수 있어 인기 명절 선물 닭가슴살햄 ‘챔’은 구이나 샐러드로 즐기면 저지방 고단백 식사, 안주로 제격 ‘IFF 한판 불닭발볶음 고추장맛’은 깨끗하게 뼈를 발라낸 닭발을 국내산 고춧가루와 고추장을 넣은 특제 소스로 양념해 칼칼하고 중독성 있는 매운맛이 특징이다. 기호에 따라 양파, 대파 등 채소를 곁들이거나 주먹밥과 함께 먹으면 더 풍성하게 즐길 수 있다. 매운맛이 부담스럽다면 ‘IFF 한판 닭똥집볶음 소금구이’를 추천한다. 신선한 닭근위를 얇게 썰어내 쫄깃한 식감을 살리고 가볍게 밑간해 맛이 깔끔하다. 또한 국내산 마늘을 넣어 알싸한 풍미를 더 했다. 양파, 청양고추 등 야채와 참기름을 추가해 함께 볶으면 고소함이 어우러져 더욱 맛있다. 하림의 ‘IFF 한판’ 시리즈는 손질하기 까다로운 특수부위를 프라이팬에서 익히기만 하면 간편하고 맛있게 먹을 수 있는 제품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청주시, 농산물 가공기술 활용 상품화 촉진 외식창업 메뉴개발 교육 수료
청주시 농업기술센터는 ‘농산물 가공기술 활용 상품화 촉진 외식창업 메뉴개발 교육’ 수료식을 22일 농산물가공기술지원관에서 개최했다. 농업기술센터는 지난 8월 외식창업자나 외식창업을 희망하는 교육생 20명을 선발해 9월 7일부터 9월 22일까지 매주 목, 금요일 총 6회에 걸쳐 교육을 진행했다. 이날 농업기술센터는 참여율 80% 이상 수료기준에 부합한 교육생 19명에게 수료증서를 수여했다. 교육은 식품요리연구가 조영래 대표를 초빙해 이뤄졌으며, 지역 농산물을 활용한 ‘라드유 순두부 페이스트’, ‘과일비빔장과 쟁반국수’, ‘만능양념장과 코다리조림’, ‘닭갈비소스’, ‘떡볶이소스와 국물떡볶이’, ‘이색김밥’ 등 소비자 호응이 높고, 쉽게 창업할 수 있는 메뉴를 실습해볼 수 있어 교육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수료생 홍미선씨는 “현재 외식업을 하고 있는데, 소비트렌드에 맞는 새로운 메뉴를 개발하고 싶어서 교육을 신청했다”며, “제 사업장에 적용하고 싶은 시그니처 메뉴가 있어서 너무 좋았고, 손님들에게 바로 선보이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시 관계자는 “먹거리와 음식문화가 발달하면서 외식창업에 대한 교육 수요가 증가하는 상황”이라며, “이번 교육을 통해 지역 농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J-FOOD 비즈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