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식 오늘] 고물가 피로 속 '체리슈머' 공략하라

잇따른 물가 상승으로 소비 심리가 위축되고 있는 가운데 가성비, 짠테크 등 알뜰하고 현명한 전략적 소비를 추구하는 체리슈머(Cherry-sumer)가 외식업계의 화두다.

 

체리슈머(Cherry-Sumers)는 한정된 자원으로 효용가치를 극대화하는 다양한 알뜰 소비 형태를 말하는 것으로 이를 주도하고 있는 세대가 바로 MZ세대이다.

이에 외식업계에서는 자체 앱과 자사 몰에서 할인 및 증정 프로모션을 진행하는 등의 전략으로 합리적 소비층인 '체리슈머' 고객의 ‘락인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가성비 커피 프랜차이즈 '더벤티'는 매달 20일 멤버십 회원 대상으로 ‘더벤티데이’를 진행하고 있다. 지난 2월 ‘더벤티데이’에는 신규 회원 대상 핫 아메리카노 반값 쿠폰과 모든 멤버십 고객에게 2천 5백원 상당의 할인 쿠폰을 제공했다.

 

종합식품기업 이연에프엔씨의 자사 온라인몰 ‘한촌몰’에서는 매주 수요일마다 ‘한 뚝배기 딱 24시간 타임 특가 세일’(이하 뚝딱세일)을 진행하고 있다.

 

 

그동안의 뚝딱세일 행사를 통해 ‘프리미엄 꼬리곰탕’, ‘설렁탕집 설렁탕’, 한촌 양념불고기’, ‘도가니탕’ 등 주요 간편식 제품을 할인가에 구매할 수 있는 혜택을 제공했다.

 

이 외에도 한촌몰 신규 가입 회원에게는 3천원 쿠폰 증정과 사골곰탕육수를 100원에 제공하는 행사도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피자 브랜드 '피자알볼로'는 지난 1일까지 6일간 에이앤이 코리아 달라스튜디오의 유튜브 채널 ‘네고왕’ 프로그램과 함께 파격적인 할인 프로모션을 성황리에 진행했다.

 

 

해당 이벤트는 1만 1000원의 통 큰 할인 혜택과 치즈볼 등 인기 사이드 메뉴 증정 이벤트를 진행했다.

 

피자알볼로는 2월 4주 기준으로 주간 검색량 52만건으로 피자 브랜드 가운데 1위를 차지했으며, 행사 첫날 피자알볼로 홈페이지의 접속자 수는 기존 대비 8560% 증가하며 서버가 일시 마비되는 사태를 겪었다.

 

한편, 피자알볼로는 매월 26일 자사 홈페이지, 앱에서 맴버십 고객들의 등급에 따라 최대 7000원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이륙데이를 정기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잇따른 물가 상승으로 외식을 줄이는 소비자들이 늘면서 알뜰하고 합리적으로 전략적 소비를 주도하는 체리슈머가 기업의 중요한 타깃 층이 됐다”며 “앞으로도 맴버십 앱 등 자체 판매 채널을 통해 더욱 다양한 할인 혜택을 제공하며 고객과 접점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개고기 대체제 '흑염소' 보양탕 전수문의 급증 , '흑염소 전문점' 전수과정 개최
이제 개고기 대신 '염소고기' 보양탕 시대다. 최고급 보양식으로 각광받는 ‘흑염소’ 요리는 외식 시장에서도 건강 트렌드와 맞물려 소비량이 안정적으로 유지돼 향후 시장성이 높을 것으로 판단되는 음식이다. 무엇보다 최근 개를 식용으로 쓰는 '보신탕’의 대체제로 '흑염소'가 자릴 잡으면서, 차세대 보양식전문점으로 인기를 구가하고 있다. 보신탕으로 이름난 식당이 메뉴에 염소탕을 추가하거나 아예 '염소탕 전문'으로 간판을 바꿔 다는 사례도 늘고 있다. ‘흑염소탕·전골’부터 ‘염소불고기’와 ‘수육’, 레시피개발과 맞춤 컨설팅까지 오는 4월19(금)~20(토) ‘흑염소 전문점 창업 상품개발’ 과정 진행 안내 ‘흑염소 전문점 창업 상품개발’ 과정에서는 ▲흑염소탕 ▲흑염소 수육 ▲염소불고기 ▲흑염소전골 등 <흑염소 전문점>의 메인 요리를 모두 전수한다. 본 과정은 교육수료 후 바로 장사에 적용할 수 있는 ‘식당창업 전문교육’으로 백년가게부터 소문난 맛집들을 비교·분석, 검증된 최상의 레시피를 개발, 교육현장에서 실습을 통해 전한다. 또한 맛집식당이 되는 노하우는 물론 고객관리, 홍보마케팅 등 영업전략과 효율 극대화를 위한 주방 오퍼레이션 설정, 식재료 코스트, 매

J-FOOD 비즈니스

더보기
맘스터치, 日 상륙…도쿄 시부야 직영 1호점 오픈
맘스터치가 일본에 해외 첫 직영점을 열고, '미식의 도시' 도쿄의 입맛을 사로잡는다. 토종 버거·치킨 브랜드 맘스터치는 16일 도쿄 시부야구에 해외 첫 직영점인 ‘시부야 맘스터치’를 오픈하고, 일본시장에 정식 진출했다. 일본 직영 1호점인 시부야 맘스터치는 일본 맥도날드가 지난 39년 간 영업했던 자리에 들어섰다. 약 418㎡, 220석(B1~2F, 총 3층) 규모의 대형 매장이다. 시부야의 랜드마크인 스크램블 교차로와 도쿄 최대 번화가인 시부야역, 대형 쇼핑몰이 밀집한 상권을 배후에 둬 일본인과 해외 관광객들로 상시 붐비는 등 브랜드 경험 제공과 홍보를 위한 최적의 입지라는 판단이다. 판매 메뉴는 시그니처 메뉴인 ‘싸이버거’와 한국식 양념치킨 등 일본인 대상의 사전 조사에서 검증된 인기 제품을 중심으로 꾸려졌다. 특히 토종 맘스터치만의 독보적인 맛과 품질을 현지 소비자들에게 생생히 전하기 위해 기존 패스트푸드점들과는 달리 배터링(반죽 묻히기)부터 후라잉(튀기기)까지 주방에서 손수 조리하는 맘스터치의 수제 방식을 그대로 유지해 지난 팝업스토어 당시의 폭발적인 현지 반응을 재현할 계획이다. 정식 오픈 전부터 현지 기대감도 높아지고 있다. 시부야 맘스터치는 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