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프레시웨이, 외식 신메뉴 펀딩 플랫폼 ‘파잇(PIEAT)’ 론칭

CJ프레시웨이가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으로 외식 솔루션 사업을 고도화한다. 패션, 뷰티, 테크 위주인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을 외식 신메뉴에 접목, 중소 매장이 트렌드에 빠르게 대응하고 매출을 올리는데 힘을 보태기 위한 전략이다.

 

CJ프레이쉐이는 F&B 특화 펀딩 플랫폼인 ‘파잇(PIEAT)’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펀딩 플랫폼은 온라인에서 대중으로부터 자금을 투자받는 방식이다. 파잇은 일종의 신메뉴 테스트 베드로, 일반 펀딩 플랫폼이 여러 상품을 취급하는 것과 달리 파잇은 식품 카테고리만 다룬다.

 

 

파잇은 중소 프랜차이즈, 개인 사업체를 중심으로 운영한다. 외식업체 매출을 좌우하는 신메뉴의 흥행 여부를 펀딩 형태로 미리 가늠할 수 있어 메뉴가 자리를 잡는데 드는 비용과 시간을 절약할 수 있다.

 

CJ프레시웨이는 지난해 7월부터 올해 4월까지 파일럿 서비스를 운영하면서 시너지를 검증했다. 외식업계 트렌드를 파악해 메뉴를 개발하고 펀딩 플랫폼의 반응을 토대로 식자재 유통, 상품 기획, 신규 유통 채널 추천 등 협력사에 다양한 솔루션을 제공할 방침이다.

 

파잇은 이달부터 새로 개편한 웹사이트와 신규 개발한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공식 서비스를 전개한다.

 

파일럿 서비스로 성공한 12건의 펀딩 사례에 더해 인기 브랜드와 협업을 이어간다. 기존 협업 브랜드는 미국 정통 수제 버거 ‘자이온 버거’, 뉴욕 샌드위치 ‘렌위치’, 크로넛(크로플+도넛)으로 유명한 한남동의 ‘덕덕덕’, 미슐랭의 빕 그루망 선정 이력을 보유한 ‘오근내 닭갈비’ 등이다.

CJ프레시웨이 관계자는 ”파잇의 경쟁력은 국내 최초 F&B 특화 플랫폼이라는 차별성과 국내 1위 식자재 유통기업의 역량을 보유하고 있다는 점”이라며 “소비자에는 트렌디한 신메뉴를 합리적인 가격으로 선보이는  동시에 중소 외식업체의 사업 확대도 이뤄내는 윈윈(win-win)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전했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소상공인 안전창업 플랫폼 ‘내일사장’, 2024 초기창업패키지 선정
세종사이버대학교(총장 신구) 외식창업프랜차이즈학과는 박규태 겸임교수가 개발한 소상공인 안전창업 플랫폼 ‘내일사장’이 초기창업패키지에 선정됐다. 소상공인 안전창업 플랫폼 ‘내일사장’은 자영업을 시작하는 과정에서 가장 중요한 건전한 점포매물 확보와 권리금의 적정성 여부를 한 번에 확인할 수 있는 어플리케이션이다. 해당 어플리케이션은 세종사이버대 외식창업프랜차이즈학과 박규태 겸임교수와 외식창업지원센터가 합작해 소상공인의 피해를 예방하고 안전하고 합리적인 매장 양수도 거래시장을 조성하기 위해 개발한 것으로 공공의 기여를 목적으로 하고 있다. 또한 업계 전문가들이 초기창업 멤버로 참여해 고도의 전문성을 갖추고 있다. 앞으로 내일사장은 초창기 지원사업으로 최대 1억원의 사업화 자금과 초기 IR 기회 제공 등을 지원받게 된다. 학과 측에 따르면 출시 후 지속적인 업데이트를 통해 유명 프랜차이즈 브랜드의 신규 출점 정보를 모아볼 수 있는 ‘브랜드 인증관’과 ‘지역별 매물 모아보기’ 기능을 업데이트하면서 회원수 증대를 기록했다. 이후 프랜차이즈 가맹 본사에서 인증한 매물만 보여주는 ‘프랜차이즈 인증매물’ 서비스와 ‘예비점주 인적성 검사’ 등 차별화된 서비스를 갖추면서 프랜차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경남도, 중국 온라인 티몰(Tmall)에 K-수산물을 알릴 입점 업체 모집!
경상남도는 도내 수산식품기업의 온라인 중국시장 진출을 위한 글로벌 온라인몰 입점지원 사업에 참가할 업체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수산 식품기업 글로벌 온라인몰 입점 지원 사업’은 중국 대표 온라인몰인 티몰(Tmall, 티엔마오)에 입점을 희망하는 업체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경남도에서는 지난해 11월 중국 티몰에 ‘경상남도 수산식품 전용관’을 개설·운영하고 있다. 티몰은 중국 신뢰도 및 시장점유율 1위 온라인 쇼핑몰로 알리바바가 기존 타오바오 쇼핑몰의 이미지를 개선하기 위해 2012년 문을 열었다. 입점 대상은 도내에 소재한 수산 식품 생산·가공·유통·수출 업체로 신청후 QC, 청경해 인증 여부 등 도 자체기준에 따라 선정되며, 빠른 입점을 위해 중국 수출의 필수 요건인 생산·가공시설 등록 업체를 우선으로 모집·선정한다. 모집기간은 5월 16일부터 6월 7일까지이며, 경상남도 해외 마케팅 사업지원시스템을 통하여 온라인으로 접수 받는다. 올해 10개 사 20개 품목을 입점시킬 계획으로 참가 입점 업체는 티몰(Tmall) 입점과 제품등록을 위한 컨설팅, 경남 브랜드관 행사 광고, 쿠폰 할인행사와 제품활용 조리영상 제작, 틱톡 및 라이브방송 활용 광고, 제품 판매・재고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전수창업] '메밀막국수·물막국수' 메뉴개발 과정 주목
메밀막국수 제면부터 비법 양념장까지, 장사에 바로 사용할 수 있는 <막국수 전수교육>이 오는 5월 30일(목)에 진행된다. ‘막국수는 전 연령층을 아우르는 외식아이템이다. 건강식을 선호하는 추세에 따라 막국수에 대한 인기는 높아졌다. 메밀을 재료로 한 막국수와 소바(일본식 메밀국수)전문점 창업도 늘고 있다. 소자본창업이 가능하고, 운영에 관한 리스크가 적고 먹는 속도가 빨라 테이블 회전률이 높다는 장점이 있다. 오는 30일, 살얼음육수부터 메밀반죽 비법양념장까지 장사에 바로 사용할 수 있는 막국수 레시피 전수 이번 ‘메밀막국수 비법전수’ 진행을 맡은 알지엠푸드아카데미 ‘김종우 원장’은 유명 외식브랜드 메뉴컨설팅, 30년간 국내뿐 아니라 일본, 중국, 동남아 등 대형호텔의 총주방장으로 근무, 레시피 개발 및 상품화에 정통한 전문가다. 이번 전수교육에서는 ▲메밀가루를 사용한 면 반죽▲막국수의 맛을 결정짓는 ‘육수’▲막국수 양념장▲막국수 고명 ▲상차림 등 전 조리 과정과 막국수 브랜드 운영 노하우를 전한다. 김종우 원장은 “봉평메밀막국수는 엄선한 과일, 야채 등 식재료를 사용해 수제로 만든 비법 양념장과 국산 메밀가루로 만든 면 반죽이 핵심이다. 국내

J-FOOD 비즈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