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디바 X BTS 정국과 콜라보, 초콜릿·디저트 메뉴 선보여

 

벨기에 프리미엄 초콜릿 브랜드 '고디바(GODIVA)'가 ‘글로벌 팝스타' 정국의 솔로 앨범 '골든(GOLDEN)'과 콜라보레이션을 진행한다. 연말인 내달 31일까지 콜라보레이션 한정판 초콜릿과 디저트 메뉴를 선보인다.

 

고디바의 초콜릿 디저트 카페 ‘스테이지 바이 고디바(Stage by GODIVA)’ 도산점에서 선보이는 이번 콜라보레이션은 ‘황금빛 순간’을 모티브로 한 방탄소년단 정국 첫 솔로 앨범인 ‘골든(GOLDEN)’의 콘셉트를 녹여 모든 고객에게 특별한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고디바 카페 ‘스테이지 바이 고디바’ 매장 내 공간은 정국의 앨범 '골든(GOLDEN)'의 콘셉트에 맞춰 포스터, 영상 등으로 꾸며졌으며, 특별 제작된 한정판 초콜릿과 디저트 메뉴를 선보일 예정이다.

 

콜라보레이션 초콜릿은 고디바의 베스트셀러 ‘골드 컬렉션’ 초콜릿에 ‘골든(GOLDEN)’을 모티브로 한 ‘고디바 골든 에디션(GODIVA GOLDEN EDITION)’ 초콜릿으로, 오는 20일부터 고디바 카페(스테이지 바이 고디바), 고디바 공식 홈페이지에서 판매될 예정이며 21일부터는 글로벌 팬덤 라이프 플랫폼 ‘위버스샵’에서 한정수량으로 구매할 수 있다.

 

또한, 고디바 카페에서는 정국의 첫 솔로 앨범 ‘골든(GOLDEN)’ 콘셉트에서 영감을 받아 개발한 스페셜 디저트 메뉴로 ‘골든 다크 초콜릿 무스 케이크’와 ‘골든 초콜렉사', ‘골든 더블 초콜릿 소프트 아이스크림'을 한정 콜라보레이션 메뉴로 판매할 예정이다. 더불어 고디바 카페 및 공식 홈페이지 구매 고객에게 골든 포스트카드를 증정하는 혜택도 마련했다.

 

고디바 관계자는 “이번 콜라보레이션은 정국의 솔로 앨범 ‘골든(GOLDEN)’의 모티브인 ‘황금빛 순간’을 통해 고디바가 추구하는 브랜드 가치를 다시 한번 고객에게 전하기 위해 마련했다”며, “고디바는 항상 최고급의 초콜릿으로 고객에게 ‘황금빛 순간’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미식투어] 추운 겨울 전남서 몸보신 식도락 여행 즐기세요
전라남도가 ‘겨울 몸보신 식도락 여행’이란 주제로 전남 제철음식을 맛볼 수 있는 여수(새조개), 장흥(굴구이), 해남(닭요리), 완도(매생이)를 1월 이달의 추천관광지로 선정했다. 여수 새조개는 씨알이 굵고 단백질과 철분 등 영양이 풍부하기로 유명하다. 주로 여수 가막만 일대에서 1월부터 3월까지 잡힌다. 싱싱할 때는 회로도 먹지만 해풍을 맞고 자란 돌산 시금치와 함께 적셔 초고추장에 찍어 먹거나, 그 국물에 칼국수나 라면을 끓여 먹으면 풍미를 배로 느낄 수 있다. 여수 대표 일출 명소 향일암과 동백꽃 숲길이 아름다운 오동도에서의 새해맞이 여행은 덤이다. 장흥 굴구이는 용산면 남포마을과 관산읍 죽청마을에서 맛볼 수 있다. 굴 채취 기간에만 굴구이 식당이 문을 연다. 넓은 철판에 굴을 가득 올려 굽기도 하고 장작불에 구워 먹기도 한다. 불향과 바다향을 듬뿍 머금은 굴 맛을 맛보기 위해 겨울마다 장흥을 찾는 미식가가 늘고 한다. 장흥의 풍부한 제철 먹거리를 맛볼 수 있는 토요시장과 일출 명소 소등섬을 둘러보며 겨울 여행의 묘미를 느껴볼 수 있다. 해남 닭요리는 시골에서 키운 닭 한 마리를 부위별로 맛볼 수 있는 코스 요리다. 닭 요리는 어느 지역에나 있지만 닭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세종사이버대 외식창업프랜차이즈학과 '2024년 외식시장 트랜드 전망' 특강 개최
세종사이버대 외식창업프랜차이즈학과가 '2024년 외식시장 트렌드 전망' 온라인 특강을 개최했다. 이번 특강은 유튜브 창업통 TV를 운영하는 김상훈 스타트컨설팅 대표이사가 진행했다. 김상훈 대표는 특강에서 "2024년도 한국 자영업 시장의 이슈로는 코로나 후 신불황 시대로 접어들고 있고 나홀로 1인 창업과 작은 가게 창업, 골목상권의 활성화, 복고형 창업, 고령자 창직 등으로 자영업 시장의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며 "이러한 시장환경에서 향후 외식시장의 트렌드로는 예전 유행했던 아이템이 다시 창업시장으로 들어올 가능성이 높고, 1억 미만의 소규모 창업이 활성화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아울러 "탕호루와 같은 유행성 아이템이 활발하게 시장에 진출하고 창업 아이템 보다는 상권이 더 중요한 시기로 판단된다. 즉 상권과 입지가 사업의 경쟁력을 좌우할 것이다. 따라서 상권에 적합한 최적의 아이템을 찾아야 할 것”이라고 조언했다. 어윤선 세종사이버대 외식창업프랜차이즈학과 교수는 "코로나 이후 신 불황기 시대를 맞아 급하게 창업을 실행하기보다 충분히 준비를 하고 창업을 진행하는 것이 리스크를 최대한 줄이는 전략”이라며 "투자금이 많이 투입되는 대형점포나 브랜드 보다는 투자금이

J-FOOD 비즈니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