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제의 맛] 카페와 편의점이 품은 '호떡·붕어빵' 초인기

겨울철 대표 간식으로 통하는 붕어빵과 군고구마 등을 파는 노점들이 사라지면서 높은 접근성을 가진 카페들과 편의점들이 붕어빵은 물론 군고구마, 호떡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길거리 간식들을 선보여 화제다.

 

먼저 ‘이디야커피’는 지난달 ‘동절기 길거리 간식’ 2종(콘치즈계란빵·꿀호떡)을 출시, 3주 만에 누적 판매량 25만 개를 돌파하며 큰 관심을 끌고 있다.

겨울이 가까워지면서 기존에 판매하던 흑임자 팥붕어빵, 흑임자 슈크림붕어빵 등의 인기도 커지고 있다. 쌀쌀해진 날씨에 노점을 찾지 않고도 추억의 간식을 즐기려는 수요가 증가하는 탓이다.

 

 

덕분에 이디야커피 베이커리 판매량도 크게 늘었다. 신제품 출시 직후 3주간(10월31일~11월20일) 이디야커피 베이커리 판매량은 출시 직전 3주(10월10~30일)대비 약 37% 증가하며 베이커리 카테고리 매출의 견인차 역할을 하고 있다. 이 가운데 재출시 메뉴인 꿀호떡은 전체 베이커리 매출 중 약 15%를 차지할 만큼 많은 소비자들의 선택을 받고 있다. 꿀호떡과 콘치즈계란빵은 현재 베이커리 제품군 판매 순위 1·2위를 나란히 기록하고 있다.

 

겨울철 간식을 재해석해 선보인 ‘배스킨라빈스’도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최근 배스킨라빈스는 ‘도라에몽의 팥붕!슈붕!’을 출시했다. ‘도라에몽의 팥붕!슈붕!’은 붕어빵과 팥을 콘셉트로 선보인 메뉴로, 달콤한 팥과 슈크림 아이스크림 조합에 팥앙금 리본, 통단팥, 바삭한 버터 쿠키를 더했다.

 

 

커피 프랜차이즈 ‘더벤티’도 나섰다. 겨울 간식 2종 '호호호빵'과 '호호호떡'을 새롭게 선보이며 이전에 출시한 미니붕어빵 시리즈와 함께 겨울 간식 라인업을 강화했다. 특히 호호호빵은 한 번에 먹기 좋은 크기로 만들어졌다. 더벤티 관계자는 "추운 날 자연스럽게 생각나는 대표 겨울 간식 호빵과 호떡을 더벤티만의 방식으로 새롭게 해석해 출시했다"고 말했다.

 

카페 프랜차이즈뿐 아니라 편의점과 외식업체들도 붕어빵 등 길거리 간식에 열을 올리고 있다.

먼저 GS25는 경주의 명물 ‘용궁분식’에서 판매하는 붕어빵을 판매하기 시작했다. 용궁분식 붕어빵을 냉동 상태로 가져와 점포 내 군고구마 기기를 활용해 따끈하게 구워 판매한다.

 

 

푸드테크 기업 쿠캣과 협업해 냉동 디저트 ‘팥들었슈 붕어빵’도 출시했다. 쿠캣메이드 팥들었슈 붕어빵은 달콤한 팥소와 슈크림으로 속을 가득 채워 두 가지 맛을 한 번에 모두 맛볼 수 있다.

 

‘세븐일레븐’은 매장에 따라 연중에도 붕어빵을 판매해왔지만, 최근 판매 점포 수가 늘고 있다.

매장마다 동일한 맛을 유지하기 위해 본부에서 완제품 형태로 점포에 제공하고 있으며, 현재 팥붕어빵만 판매 중이지만 추후 다양한 맛의 붕어빵을 개발해 판매한다는 계획이다. 세븐일레븐은 우리 동네 붕세권을 확인할 수 있도록 ‘세븐앱’에서 붕어빵 판매점도 안내하고 있다.

 

 

지앤푸드의 오븐요리 프랜차이즈 ‘굽네’ 또한 '미니붕어빵' 2종을 출시했다.

치킨, 피자와 함께 달콤한 디저트를 한 번에 맛볼 수 있게 하기 위함이다. 미니붕어빵은 팥과 우유크림 맛 두 종류이며, 한 제품에 두 맛을 볼 수 있는 '반반' 제품도 있다.

 

정태용 지앤푸드 대표는 "붕어빵을 굽네만의 방식으로 구현한 메뉴로 치킨, 피자 등 다양한 메뉴에 곁들이기 좋다"며 "추운 날 야외를 돌아다니지 않아도 전국 굽네 매장에서 붕어빵을 즐길 수 있으니 오븐구이 메뉴와 함께 따뜻하게 보내길 바란다"고 전했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외식오늘] '스몰 럭셔리’로 새해 입맛 공략 중
식품·외식업계가 ‘스몰 럭셔리’를 앞세워 갑진년 새해 입맛 공략에 나서고 있다. 고급스러움과 탄탄한 구성으로 '가심비(가격 대비 심리적 만족)'를 만족시키는 먹거리를 통해 ‘작지만 확실한 행복’을 원하는 소비자들을 사로잡겠다는 전략이다. 먼저 '써브웨이'는 겨울 시즌 한정 신메뉴 ‘랍스터 컬렉션’ 2종을 선보였다. 샌드위치에 담긴 랍스터 통살로 본연의 맛을 즐길 수 있는 ‘랍스터 샌드위치’와 랍스터와 통새우의 조화가 매력적인 ‘하프 랍스터&하프 쉬림프 샌드위치’로 구성됐다. 가장 큰 특징은 재료다. 고급 식재료의 대명사인 랍스터 통살을 특제 레시피로 마요네즈에 마리네이드해 샌드위치 속에 가득 채웠다. 특히 올해 조업한 신선한 캐나다산 랍스터만을 엄선했다. 랍스터 컬렉션은 매장 별로 매일 제한된 수량만 판매하는 한정 메뉴임에도 출시 한 달 만에 판매량 15만개를 넘어섰다. 현재 출시 두 달째에 접어 들었지만 오전 중 ‘조기 품절’을 알리는 매장이 속출하고 있다. 크리스탈 제이드는 ‘해륙진미’를 콘셉트로 바다와 땅에서 나는 신선한 식자재를 활용한 겨울 시즌 메뉴를 내놓았다. 먼저 통영산 굴을 넣은 시즌 한정 메뉴를 선보였다. 겨울 시즌의 시그니처 메뉴인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외국인 관광객이 제로페이 QR로 결제하면 20% 할인
소상공인간편결제시스템 제로페이가 설 민생안정대책 일환으로 외국인 관광객을 통한 내수 활성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이사장 최통주, 이하 한결원)은 알리페이플러스, 위챗페이와 함께 서울, 제주, 부산을 포함한 전국 180만 제로페이 가맹점을 대상으로 외국인 관광객 소비촉진 마케팅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외국인 관광객 소비촉진 마케팅은 설 민생안정대책의 후속 조치로 2월 1일부터 2월 29일까지 진행되며, 중국 및 동남아시아 외국인 관광객은 제로페이 큐알(QR)을 통해 결제를 하면 구매액의 20%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다. 행사 대상은 중국, 필리핀, 홍콩, 태국, 말레이시아 관광객이다. 특히 이번 행사는 제로페이와 알리페이가 함께 진행했던 노량진수산시장 외국인 관광객 마케팅, 서울의 K-뷰티 마케팅에 이어 최초 진행하는 전국 단위 외래관광객을 통한 내수활성화 프로모션으로, 소상공인 가맹점의 매출 증대 및 홍보 마케팅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한결원은 제로페이는 해외 9개국 14개 간편결제 앱이 연동된 국내 최대 간편결제 인프라로, 전국 180만개 가맹점에서 외래관광객이 2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어 내수 활성화에 기여할 것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전수창업] '사누키우동·돈카츠' 창업과정 오는 17일(수)~19(금) 3일간 진행
정통 ‘사누키우동’과 ‘돈카츠’ 맛집의 오너셰프가 진행하는 전수창업 교육이 오는 1월 17일(수)부터 19일(금)까지 3일간 진행된다. ‘미토요’는 <돈가츠>와 <사누키우동>을 전문으로 하는 정통 일식점으로, 2017년 남부터미널 인근에서 10평 매장으로 시작, 현재 50평 규모로 확장이전 성업중인 맛집이다. 미토요 돈가츠는 드라이에이징으로 72시간 숙성한 국내산 돼지고기로 만들어 부드럽고 육즙이 풍부한 것이 특징이다. ‘제주흑돈 로스가츠’와 ‘코돈부르’(치즈돈가츠), ‘카레돈가츠’, ‘새우모듬가츠’가 인기 메뉴다. 미토요의 ‘사누키우동’은 물과 소금만을 사용한 반죽, 두 차례 숙성 과정으로 특유의 쫄깃한 식감이 특징이다. 깊고 개운한 우동 국물은 가다랑어포, 국내산 다시마 등 첨가물 없이 천연 재료만을 사용해 육수를 낸다. 미토요 대표메뉴 수타 ‘사누키우동’과 ‘돈카츠’ 전수 레시피 개발과 맞춤 컨설팅까지 이번 전수창업과정은 기존 점포 운영자, 특히 운영 중 발행하는 문제점을 해결하고 조리의 효율성을 확보하고자 하는 사업자들을 대상으로 3일간 '미토요'의 최원영 오너셰프가 핵심 노하우를 전수한다. 사누키우동 생지 반죽 방법부터 아시부미

J-FOOD 비즈니스

더보기
세계 3대 식품박람회 'FOODEX JAPAN'부터 일본 굴지 식품-외식기업 탐방까지! 2024년 동경 외식산업 연수 참가자 모집
식품·외식 기업인들을 위한 맞춤형 외식연수인 '제93차 일본 동경 외식산업 연수'가 오는 3월 4일(월)부터 7일(목)까지 4일간 일본 도쿄에서 진행된다. 제93차 일본 동경 외식산업 연수 주요일정 안내 4일간의 일정으로는 크게 ▲ 아시아 최대규모 ‘도쿄 국제 식품박람회(FOODEX JAPAN)’참관 ▲ 글로벌 식품기업 견학 ▲ 아자부다이 힐스(Azabudai Hills) 등 도쿄 외식산업의 성지 상권탐방 ▲ 외식업소 벤치마킹 ▲ 일본 현지 전문가 특강으로 구성되어 있다. 특히 이번 93차 동경외식산업 연수는 ‘세계 3대 식품 박람회’로 꼽히는 ‘도쿄 국제 식품박람회(FOODEX JAPAN)’ 개최 일정에 맞춰 진행, 전 세계 식품 트렌드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글로벌 시장에서 새로운 사업기회를 발굴하고, 자신의 사업이 가진 시장성을 다른 관점에서 점검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도쿄 국제 식품박람회(FOODEX JAPAN)’를 통해 일본 및 세계 각국 관련업체와의 상담 기회 창출, 상품, 아이템 및 제품 개발 기회와 기업·제품 브랜딩 기회 창출을 할 수 있는 비즈니스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특히 이번 93차 동경연수 프로그램에는 올해 11월에 오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