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식품Biz] 중국, MZ세대가 찾는 간편한 냉동쌀 식품

중국에서 젊은층을 대상으로 한 냉동쌀 간편식의 인기가 지속되고 있다.

<2021년 젊은층 주식 소비의 새로운 트렌드 통찰> 보고서에 따르면 중국 젊은층의 절반 이상이 매일 쌀을 먹는다고 밝혔으며, 냉동 쌀 제품의 간편하고 접근성 높은 전자레인지 조리법이 대중화를 가속화하는 요인으로 꼽힌다.

 

Kati 농식품수출정보에 따르면 쌀은 중국인의 주식 중 하나이며 냉동식품 산업에서 밀가루와 함께 핵심적인 재료이자 제품 분류 기준이기도 하다.

 

 

최근 몇 년 사이 쌀로 만든 냉동식품이 점차 인기를 끌고 있으며 특히 볶음밥 제품은 중국 대중에게 익숙하고 선호도 있는 음식으로써 업계의 많은 관심을 불러 모으고 있다.

 

중국 냉동식품의 대표주자인 삼전(三全)은 작년 전자레인지 조리용 냉동 볶음밥 제품을 출시해 소비자와 업계의 주목을 받았다.

 

 

특히 삼전은 편의성에 중점을 두고 제품을 전자레인지 조리 후 제품 패키지 자체를 용기로 쓸 수 있는 형태로 출시하여 설거지할 필요 없이 바로 취식 후 버리면 된다는 간편성을 강조했다.

 

가리슨(伽力森)은 건강에 중점을 두고 일반 볶음밥이 대체로 고염, 고지방임을 고려하여 1년에 걸친 노력 끝에 저염, 저지방 볶음밥 개발에 성공했다.

 

일반적인 볶음밥에 비해 소금 함량은 30%, 기름 함량은 27% 줄었음에도 맛은 전혀 떨어지지 않는다. 여기에 가리슨의 주력 생산품인 버터를 볶음밥에 활용하여 자사 제품에 더 풍부한 맛을 부여해 다른 브랜드와 차별점을 만들어 냈다.

 

KFC는 로스트치킨 치즈밥과 토마토 소스 치킨 치즈밥 두 가지를 출시했다. 올해 1월 피자헛 역시 전자레인지로 4분 30초만에 완성할 수 있는 크림 버섯 치킨과 토마토 소스 비프 두 가지 맛의 치즈밥을 선보였다.

 

 

많은 기업이 치즈를 활용한 제품을 적극적으로 선보이고 있으며, 냉동식품 분야에서도 치즈밥이 인기 상품으로 떠올랐다.

 

배달 산업의 급속한 발전은 냉동 쌀 간편식의 발전을 촉진하고 있다. 배달과 포장 판매는 빠른 요리 속도에 대한 소비자 요구가 매우 높아 간단히 가열하여 판매할 수 있는 냉동 간편식은 요식업계에도 매우 적합하다.

 

뿐만 아니라 표준화 수준이 높고 맛과 품질이 안정적이라는 특징 덕분에 이미 많은 식당에서 현장 조리 대신 냉동 간편식을 선택하는 추세다.


푸드&라이프

더보기
[식품 오늘] 한솥도시락, 단체도시락 주문량 날았다
국내 대표 도시락 프랜차이즈 한솥도시락이 지난 5월 단체도시락 주문량이 전월 대비 15% 이상 증가했다고 24일 밝혔다. 한솥도시락의 발표에 따르면 지난 5월 한 달 간 집계된 단체도시락 주문량은 전월 대비 약 15% 이상 증가했으며, 단체도시락 매출도 14% 이상 증가한 수치를 기록했다. 한솥도시락은 이 같은 현상에 대해 지속적으로 물가가 상승하는 가운데 상대적으로 합리적인 가격을 자랑하는 도시락의 수요가 많아지고 있다는 점과 5월 봄을 맞아 야외활동에 나서는 사람들이 증가한 것이 맞물려 나타난 결과로 분석했다. 야외에서 간편히 취식이 가능하면서, 합리적인 가격으로 외식 비용 부담을 덜 수 있는 한솥도시락을 찾는 나들이객들이 증가했다는 설명이다. 단체도시락의 인기에 힘입어 6월에 단체 주문에 제격인 ‘믹스후라이’를 정규 신메뉴로 출시했다. 믹스후라이는 남녀노소 모두 즐길 수 있는 새우후라이, 반달 돈까스, 치킨 가라아게, 감자고로케 등 인기 튀김요리를 다양하게 담아내면서도 합리적인 가격으로 출시돼 단체도시락으로 주문하기에 안성맞춤이다. 한솥도시락은 다양한 메뉴 구성과 양질의 식자재 사용 등 도시락의 품질을 높이기 위해 노력하면서 가격은 합리적인 수준을 유지

비즈니스 인사이트

더보기

식품외식경영포럼

더보기
[메뉴개발·전수] 일본 나고야 현지 '장어덮밥' 상품화 기술전수
일본 나고야 현지 ‘장어덮밥’(히츠마부시)전문점의 기술을 전수받을 수 있는 교육과정이 오는 6월 27일(목)에 열린다. 최고급 보양식으로 각광받는 ‘장어’요리. 최근 줄서는 맛집 등 유명 방송프로그램에 일본식 장어덮밥 전문점이 소개되면서 고급 스테미너 음식인 ‘히츠마부시’를 찾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대중에게 인지도가 높아진 장어요리지만, 국내에서 정통 장어덮밥을 즐길 수 있는 곳은 그리 많지 않다. 여름나기 음식으로 한국에 삼계탕이 있다면 일본에는 ‘히츠마부시’(ひつまぶし)가 있다. ‘히츠’는 나무그릇, ‘마부’는 섞는다라는 의미로, 말 그대로 나무 그릇에 간장을 베이스로 한 달짝지근한 소스(타래)로 조리한 장어를 따뜻한 밥 위에 먹음직스럽게 올려진다. 히츠마부시는 한 그릇으로 3가지 다른 맛으로 즐길 수 있는 것이 가장 큰 즐거움이자 특징이다. 나고야 3대 명물인 장어타래 레시피 전 과정 공개 서울과 부산 유명 장어덮밥전문점 노하우 전수 “굽기가 첫 번째 관건이다. 또 깊은 풍미와 맛을 결정짓는 장어타래를 입혀내 윤기와 색감이 어우러져야 진정한 히츠마부시가 탄생한다. 쫄깃한 첫입에 이어지는 부드러운 식감을 극대화하는 조리 방법을 전수, 최고에 가까운 장어

J-FOOD 비즈니스

더보기